•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311-322320 / 374,7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회사자금 불법전용.분식회계 의혹 .. 벤처업계 신뢰훼손 전전긍긍

      ... 형식으로 본인명의 또는 직원명의로 돈을 빌린 사실과 당시 작성된 재무제표 기록으로 볼 때 102억여원을 빌린 것이 인정되므로 이 돈을 지급할 의무가 있다"고 설명했다. 전 전 대표는 벤처기업 대표로 있으면서 회사자금을 불법 전용한 혐의로 지난 2002년 12월 체포돼 징역 2년형을 선고받았다. 또 지난 9일부터 불거지기 시작한 터보테크의 분식회계 의혹도 벤처업계를 곤혹스럽게 만들고 있다. 금융감독원이 최근 사고가 잇따르고 있는 양도성예금증서(CD)에 대한 일제점검을 ...

      한국경제 | 2005.09.12 00:00 | 김낙훈

    • [일본총선] 자민당 압승, 단독 절대안정의석 확보

      ... 가장 높았다.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한 히라누마 다케오(平沼糾夫) 전 경제산업상은 "우정민영화법안이 총선거 명분이 될 수 없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홋카이도(北海道)를 근거로 하는 지역정당 신당 `대지'를 창당해 비례대표로 출마한 스즈키 무네오(鈴木宗男) 전 자민당 의원은 수뢰혐의로 1심에서 유죄판결을 받고 항소중임에도 무난히 당선했다. (도쿄=연합뉴스) 이해영.신지홍 특파원 lhy@yna.co.kr shin@yna.co.kr

      연합뉴스 | 2005.09.12 00:00

    • "검찰 내부감찰 실효성 의문"

      ... 가운데 6명은 징계에 해당하지 않는 가벼운 처분인 경고나 주의 처분을 받았고, 1명은 의원면직했다. 이 의원은 "검찰 내부감찰의 징계율이 저조한 것은 제 식구 감싸기식으로 징계에 대한 의지가 부족하기 때문"이라며 "검찰이 스스로 비위사실이 있거나 국민적 의혹을 받고 있는 비위혐의자에 대해서는 현재 마련돼 있는 감찰 및 징계제도를 철저한 적용하는 등 내부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koman@yna.co.kr

      연합뉴스 | 2005.09.12 00:00

    • 국보법 위반사범 급감

      ... 법무부가 12일 국회 법제사법위 소속 이은영(李銀榮) 의원에게 제출한 `국가보안법 위반사범 단속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114명에 달했던 입건자 수가 올들어 지난 7월까지는 27건으로 대폭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보법 위반 혐의로 구속된 사람의 수도 지난해 38명에서 올해는 14명으로 줄어들었다. 국보법 위반 입건자의 유형은 이적단체 가입이 21명으로 가장 많았고, 잠입.탈출 4명, 목적수행과 회합통신이 각각 1명씩이었다. 구속자는 이적단체 가입이 11명, ...

      연합뉴스 | 2005.09.12 00:00

    • 정태수 전 한보 회장, 교비 72억원 횡령

      정태수 전 한보그룹 회장(82)이 자신이 이사장으로 있는 강릉영동대 교비 72억원을 횡령한 혐의가 적발됐다. 대검 중수부 공적자금비리 합동단속반은 12일 정씨가 ㈜보광특수산업 소유의 서울 대치동 은마상가를 강릉영동대 기숙사로 임대하는 허위계약을 체결하는 방법으로 교비 72억원을 착복한 혐의로 불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 정씨의 지시를 받고 교비 횡령을 공모한 혐의로 정씨 조카인 ㈜보광특수산업 감사 하모씨(39)를 구속기소하고 이 회사 대표 ...

      한국경제 | 2005.09.12 00:00 | 김병일

    • thumbnail
      증권사 고객정보 구매 수억 빼돌려

      ... 정보 도난 사건의 범인과 유출된 고객 정보를 이용, 수억원의 고객 자산을 빼돌린 일당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2일 대신증권 대전지점에서 고객 정보 서류 수천 건을 훔쳐 인터넷을 통해 팔아온 혐의(절도)로 조모(32)씨를 구속했다. 또 조씨로부터 훔친 개인정보를 구매해 증권사 고객의 자산 수억원을 계좌에서 인출한 혐의(공문서 위조 및 행사)로 오모(29)씨 등 6명을 붙잡아 조사하는 한편, 주민등록증 위조책 등 4명의 ...

      연합뉴스 | 2005.09.12 00:00

    • 유엔 총회 14일 개막.. 개혁ㆍ테러리즘 논의

      ... 예상된다. 10일 교도통신이 입수한 이 결의안 초안은 지난 7월 런던테러로 최소 56명이 사망하고 700여명이 부상한 영국이 9.11 테러 4주년을 앞두고 상정한 것으로 각국이 테러리즘 선동 행위를 법으로 금지하고 테러 선동 혐의자에게 피난처를 제공하지 말 것을 주문하고 있다. 이번 유엔총회에는 노무현 대통령을 비롯해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 자크 시라크 프랑스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루이스 이나시오 룰라 ...

      연합뉴스 | 2005.09.12 00:00

    • 검찰, 충방 로비의혹 공무원 구속영장

      대전지검 특수부는 11일 충남방적 부지매각 과정에서 부동산 개발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대전시 6급 공무원 이모(50.6급)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시 도시국 근무당시인 지난해 6월 충남방적 부지 매각과정에서 부동산 개발업체인 ㈜피에스타 전 대표 장모(52.구속)씨로부터 사업허가 청탁 등 명목으로 가족명의의 차명계좌를 이용, 두 차례에 걸쳐 수천만원을 건네받은 혐의다. 이와 관련 이씨는 "금품을 건네받은 ...

      연합뉴스 | 2005.09.11 00:00

    • 검찰, 충방 로비의혹 공무원 구속

      대전지검 특수부는 11일 충남방적 부지매각 과정에서 부동산 개발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대전시 6급 공무원 이모(50.6급)씨를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이씨는 시 도시국 근무 당시인 지난해 6월 충남방적 부지 매각과정에서 부동산 개발업체인 ㈜피에스타 전 대표 장모(52.구속)씨로부터 사업허가 청탁 등 명목으로 가족명의의 차명계좌를 이용, 두 차례에 걸쳐 6천300만원을 건네받은 혐의다. 이와 관련 이씨는 "4천만원을 받은 것은 ...

      연합뉴스 | 2005.09.11 00:00

    • 법원 판결로 본 `추석 낭패' 유형

      ... 동의와 지방자치단체장의 허락을 받아야 비로소 나무를 벨 수 있기 때문이다. 경북 예천군에 사는 권모(56)씨는 우거진 나무 때문에 조상 묘에 그늘이 지는 것을 막으려고 8만7천원 상당의 나무 37그루를 벌채했다가 산림법 위반 혐의로 고소돼 재판에 회부됐다. 대구지법 상주지원은 피고인이 벌목이 조상의 분묘를 잘 관리하고자 하는 의도에서 비롯됐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산림법 위반 행위가 명백하다며 벌금 70만원을 선고했다. 경주시에 거주하는 정모(58)씨도 조상의 ...

      연합뉴스 | 2005.09.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