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5071-335080 / 374,2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음주 뺑소니 미군 영장 발부

      수원지법 영장전담 조영철 부장판사는 23일 음주운전 사고로 상대차 승객을 숨지게 한 뒤 달아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로 주한 미군 모 병장(33)에 대해 수원지검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범죄사실이 충분히 소명되고 중형이 선고될 가능성이 있어 피의자가 도망할 염려가 있으며 범행 은폐를 모의한 점에 비추어 증거를 인멸할 염려도 있다고발부사유를 밝혔다. 법원이 미군 피의자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함에 따라 검찰은 법무부를 통해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美, 리비아 제재 철회 가능성 표명

      ... 우리는 그러한 변화들을만들어야 할 입장에 있는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미국 정부는 레이건 행정부 당시인 1982년 리비아로부터의 원유수입을 금한데이어 이듬해 무역과 수출, 투자 금지조치를 부과했다. 1986년부터는 테러지원국이라는 혐의를 두고 전면적인 수출입 금지를 포함한 여행 금지 등 조치를 취했다. 이 때문에 리비아의 경제는 큰 타격을 받았다. 이와 관련, 미국 관리들은 리비아가 핵무기와 테러리즘에 대한 지원을 포기했다는 구체적 증거를 보여준 뒤에라야 모든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한나라 '대선 3대의혹' 배후 수사의뢰

      ... 수사의뢰서를 대검에 제출키로 했다. 한나라당은 또 노사모가 주축인 개혁네티즌연대의 대선승리 1주년 기념행사인 `리멤버 1219'에서 행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발언과 관련한 선관위의 조치가 미흡할 경우, 노 대통령을 사전선거운동 혐의로 검찰에 고발키로 했다. 이재오(李在五) 사무총장겸 비대위원장은 주요당직자회의에서 이같이 밝히고 "총선을 앞두고 노무현 정권이 지난 김대중(金大中) 정권때처럼 권력을 이용한 정치공작을 할 가능성이 높다"며 "수사의뢰서 제출은 총선에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최도술씨 "3억이상 더 받았다" ‥ 첫 공판서 진술

      SK그룹으로부터 불법자금 11억원 등을 받은 혐의(알선수재 등)로 구속기소된 최도술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이 SK돈 외에 지난 총선부터 대선 전까지 최소 3억원을 더 받았으며 대선 직전에는 부산기업들이 모아준 1억1천만원의 선거자금을 추가로 받았다는 의혹이 23일 열린 첫 공판에서 새로 제기돼 파장이 예상된다. 서울지방법원 형사합의 23부(재판장 김병운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된 이날 재판에서 최씨는 "이영로 선배가 평소 자주 도와줬는데 지난 총선 ...

      한국경제 | 2003.12.23 00:00

    • 이원호씨 징역3년 벌금10억원 선고

      청주지법 형사합의부(재판장 홍임석 부장판사)는 23일 조세포탈 등의 혐의로 구속 기소된 청주 K나이트클럽 실질적 소유주 이원호(50)씨에게 징역 3년.벌금 10억원.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또 같은 혐의로 이씨와 함께 기소된 이 나이트클럽 명목상 사장 유모(41)씨에게 징역 2년6월.집행유예 3년을 선고하고 탈세부분에 대해서는 선고유예 판결했다. 재판부는 이어 이 나이트클럽 영업사장 박모(37)씨에게는 윤락 혐의만 인정, 벌금 1천만원을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김성철 상의회장 사전영장 검토

      김성철 부산상공회의소 회장의 비리 혐의를 수사중인 부산지검 특수부는 23일 김 회장의 상의 기금 횡령부분 등에 대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횡령규모가 5억원이 넘게되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에 해당되며 김회장의 경우 수차례에 걸쳐 4억원에서 3억원씩 나눠 상의 기금을 횡령했지만 전체적인 횡령 규모는 14억원에 달해 특경가법 적용대상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검찰은 22일 1차 소환에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썬앤문 감세청탁사건 29일 수사결과 발표

      `대통령 측근비리'를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대희 검사장)는 썬앤문 감세청탁 사건과 관련, 오는 29일 손영래 전 국세청장을 직권남용 혐의로 구속기소하면서 수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안대희 중수부장은 "손영래씨를 기소하면서 썬앤문의 감세 배경을 설명할 예정인데, 어느 정도 진상규명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그래도 미진한 부분이 있다면특검이 수사를 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검찰은 그간 썬앤문 문병욱 회장과 김성래 전 부회장,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이용호씨, 감옥서도 '기업사냥'

      ... 이씨와 접견 때 교도관 몰래 증권조회용 데이터통신 무선단말기(PNS) 2대를 반입, 2만회 이상의 증권 조회 및 거래를 지원하고 휴대폰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대가로 2억원을 건네받은 변호사 김모씨(30)를 위계공무원집행방해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지난 5월부터 10월 말까지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이던 이씨는 상장기업인 드림랜드 대호 남양과 코스닥 등록기업인 인터리츠 씨모스 등의 주식을 자신이 경영하던 G&G구조조정 자회사 계좌 등을 통해 수십억원어치를 ...

      한국경제 | 2003.12.23 00:00

    • 검찰, 최도술씨 '1억1천 추가수수' 추궁

      SK그룹으로부터 11억원의 불법자금을 수수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최도술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이 지난 대선직전 노무현 대통령의 고교선배 이영로씨가 부산지역에서 모금한 1억1천만원을 수수했다는 의혹이 23일 제기돼 파장이 예상된다. 대통령 측근비리를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안대희 검사장)는 이날 최도술씨에 대한 첫 공판에서 "대선 직전인 12월10일부터 17일 사이 이씨가 `내 돈이 아닌 다른곳에서 모금한 돈'이라며 전달한 1억1천만원을 받은 사실이 있느냐"며 ...

      연합뉴스 | 2003.12.23 00:00

    • "탈북자 지원 석재현씨 2심서도 징역 2년"

      지난 1월 중국 산둥(山東)성 옌타이(煙臺)항에서 보트편으로 중국을 떠나려다 공안당국에 체포된 탈북자들을 도와온 혐의로 억류돼 온 프리랜서 사진기자 석재현(33.경일대 강사.대구 수성구)씨가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징역형을 선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석씨 구명활동을 벌여온 한 국내 민간단체 관계자는 23일 "지난주쯤 열린 2심에서도 석씨가 1심때와 같은 2년형에 벌금 5천위앤(한화 약 75만원)을 선고받았다" 고밝혔다. 이 관계자는 "탈북자 지원활동에 ...

      연합뉴스 | 2003.12.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