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01-5610 / 5,8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준비 안된 노후…흔들리는 한국] '꺾기' 등 금융사 부당경쟁…'계열사 몰아주기'도 논란

    ... 5월 제동을 걸어 일단 수그러든 금융사 간 고금리 경쟁을 막는 방안도 감독규정에 명시된다. 퇴직연금 사업자들은 실제 운용수익률이 연 4%대에 그치는데 대기업들을 잡기 위해 연 7~8%대 고금리를 제시하며 고객 확보 경쟁을 벌였다. 또 고용부의 퇴직연금 시행규칙을 고쳐,위험자산 투자를 엄격히 제한했던 적립금 운용 관련 규제도 부분적으로 완화할 예정이다. 하지만 금융사 이해관계가 가장 첨예하게 맞서는 '계열사 간 퇴직연금 몰아주기'는 뾰족한 해결책을 찾지 못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0.11.04 00:00 | 노경목

  • 고용부, 간부 공무원 8명 퇴출 결정

    5급 사무관급 7명, 4급 서기관 1명…중앙부처론 처음 고용노동부는 중앙부처로는 처음으로 업무 능력과 근무태도가 떨어지는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8명을 퇴출시키기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고용부는 지난 4월부터 근무태도가 불량한 4급 서기관 4명과 5급 사무관 18명 등 22명을 상대로 약 5개월간 재교육 및 업무 평가를 거쳐 최종적으로 8명을 사직 대상자로 분류했다. 8명 가운데 1명은 4급 서기관, 나머지 7명은 지방노동청과 노동위원회 ...

    연합뉴스 | 2010.11.03 00:00

  • 중앙부처 간부 공무원 첫 퇴출…고용부 직무태만 8명

    업무능력이 부족하고 근무태도가 나쁘다고 평가된 서기관 1명과 사무관 7명 등 고용노동부 간부 8명이 퇴출 결정을 받았다. 고용부는 지난 4월부터 근무태도가 불량한 4급 서기관 4명과 5급 사무관 18명 등 22명을 상대로 5개월간 재교육 및 업무 평가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업무능력과 근무태도가 떨어지는 간부 공무원의 퇴출은 중앙부처에서는 처음 단행된 것으로 타부처 확산 여부가 주목된다. 평가 심사는 내부 간부직원 4명과 ...

    한국경제 | 2010.11.03 00:00 | 윤기설

  • 박재완 장관發 '퇴출 강수' …철밥통 공직사회 초긴장

    고용노동부가 3일 무능하고 불성실한 공무원으로 평가된 4~5급 간부공무원 8명을 퇴출시키기로 결정해 중앙부처 공직사회에 파장이 일고 있다. 중앙부처 중 공무원을 강제 퇴출시킨 사례가 없어 고용부의 결정이 미치는 충격파는 의외로 컸다. 특히 이번 퇴출이 고용부에만 머물지 않을 것이란 얘기가 흘러나오면서 공직사회는 그야말로 박재완 고용부 장관발(發) 강수에 초긴장하는 분위기다. 공무원이 되면 정년 때까지 신분을 보장받던 철밥통 관행이 더 이상 통하지 ...

    한국경제 | 2010.11.03 00:00 | 윤기설

  • 육아 사유 근로 단축때 소득 일부 보전

    ... 근로자가 육아를 이유로 일하는 시간을 줄이면 소득 감소분의 일부를 보전받는다. 고용노동부는 2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런 내용의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급여제도' 신설을 골자로 하는 고용보험법 일부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고용부는 시행령 개정을 통해 육아휴직 급여와 감축한 시간 등을 고려해 구체적인 보전 금액 수준을 정할 예정이다. 개정안에는 고용안정사업이나 다른 지원금 및 장려금 간의 중복 수급을 방지할 수 있는 근거조항도 신설됐다. 특정 실업자나 근로자가 ...

    연합뉴스 | 2010.11.02 00:00

  • 남녀 고용평등지표 11년만에 떨어져

    ... 나머지 지표는 모두 악화됐다. 노동위상도는 9.61%로 1.28%포인트 상승했다. 노동위상도는 2006년 도입한 적극적고용개선조치(AA)제도의 영향으로 기업내 여성근로자 및 여성관리자 비율이 지속적으로 상승한 덕분에 개선됐다고 고용부는 분석했다. 반면 노동참여도는 70.01%로 0.1%포인트 빠졌으며 노동보상도도 69.14%로 0.66%포인트 하락했다. 직업안정도는 65.74%를 기록해 0.61%포인트 떨어진 것으로 산출됐다. 고용부 관계자는 "노동위상도를 ...

    연합뉴스 | 2010.11.02 00:00

  • '타임오프 연착륙' 100인 이상 기업 80% 도입

    ... 89.1%(184곳 중 164곳)로 가장 높고 한국노총 87.3%(833곳 중 727곳), 민주노총 64.2%(536곳 중 344곳) 순이었다. 법정 한도를 초과해 합의한 사업장은 민주노총 34곳, 미가입 1곳이며 한국노총은 한곳도 없다. 고용부는 타임오프 한도를 초과해 단체협약을 체결한 사업장 47곳에 자율시정 지도(5곳), 노동위원회 의결요청(13곳), 시정명령(17곳) 등 조치를 했다. 12개 사업장은 고용부의 자율시정 지도를 받아들여 한도를 준수하기로 단협을 변경했다. ...

    연합뉴스 | 2010.11.01 00:00

  • 기간제근로자 정규직전환율 26%…약간 떨어져

    고용부 8월 현황 조사, 넉달만에 하락 반전 고용노동부는 지난 8월 계약기간이 만료된 근속 1년6개월 이상 기간제 근로자 6천809명 중 정규직으로 전환된 근로자 비율이 26.4%(1천799명)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기간제 근로자 현황 조사가 처음 시작된 지난 4월 정규직 전환 비율이 14.7%를 기록한 데 이어 5월 23.3%, 6월 25.3%, 7월 28.7%로 꾸준히 높아지다 8월 들어 소폭 하락으로 반전한 것이다. 계속 고용된 ...

    연합뉴스 | 2010.10.29 00:00

  • 저임금 비중↑…지난 15년간 소득 불평등 심화

    ... 2000년 4.7, 2005년 5.15, 2009년 5.37로 올랐다. 처분 가능 소득의 불평등 정도를 나타내는 지니계수는 1995년 0.278에서 2000년 0.305, 2005년 0.323, 2009년 0.329로 상승했다. 고용부 관계자는 "경제 및 사회구조 변화로 1990년대 중반 이후 소득 불평등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며 "임금 관련 분배지표를 개선하려면 고용의 양과 질을 동시에 고려하는 정책적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취약계층의 직업능력개발, ...

    연합뉴스 | 2010.10.28 00:00

  • thumbnail
    [지속가능경영 대상] 저탄소ㆍ녹색성장시대…지속가능경영이 글로벌 경쟁력

    ...협회장상에는 STX와 SK브로드밴드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2010 대한민국 지속가능경영 콘퍼런스'도 함께 열려 참가자들이 사례발표 등을 통해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실천방향을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이채필 고용부 차관이 '노사의 사회적 책임 확산과 일자리 창출 지원 방안'을 주제로 기조강연을 했고 우기종 녹색성장위원회 기획단장은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의 이해'를 강연했다. 정태수 포스코 팀장과 손현곤 STX그룹 부장이 사례발표를 했다. 이계주 ...

    한국경제 | 2010.10.28 00:00 | 이계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