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71-5680 / 6,3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복수노조 86%가 '독자노선'

    ... 차지한 노조는 78개(28.3%),전체 근로자의 과반수를 차지한 노조는 61개(19.6%)로 집계됐다. 특히 조합원의 과반수를 차지한 노조는 투쟁노선을 걸어온 민주노총이 KEC(조합원 467명),서부발전(조합원 750명) 등 47개에 달했고 온건노조의 한국노총은 24개에 불과했다. 고용부는 "이 같은 흐름은 투쟁중심의 운동노선에 싫증을 느낀 조합원들이 온건노선을 선택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윤기설 노동전문기자 upyk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8.01 00:00 | 윤기설

  • 고용부 주40시간제 위반 사업장 단속

    고용노동부는 8월 1일부터 법정 근로시간이 주 44시간에서 40시간으로 단축된 5인 이상 20인 미만 사업장(30만2천316곳)을 대상으로 법규 준수 여부를 단속한다고 31일 밝혔다. 고용부는 다음 달 1일부터 10월 말까지를 집중신고 기간으로 정하고 근로시간 미조정, 임금 삭감, 주말 연장근무 강요 등 주 40시간제 위반 사례를 신고받는다. 위반 사례 신고는 고용노동부 홈페이지나 지방 고용노동관서(근로개선지도과 또는 민원실)를 통해 할 수 있다. ...

    연합뉴스 | 2011.07.31 00:00

  • 주택구입·의료비 외 퇴직금 중간정산 못해

    내년 7월 이후 신설 사업장 1년내 퇴직연금 도입 고용부 "퇴직연금시장 경쟁 치열 전망…지도 강화" "근로자 김모씨는 퇴직금을 중간정산해서 일부는 생활자금으로 소진하고 나머지는 주식에 투자했다가 막대한 손실을 보았다. ", "근로자 이모씨는 회사가 퇴직금을 연봉에 포함해 매년 중간정산하는 것이 못마땅했다." 정부가 25일 `근로자퇴직급여 보장법 개정안'을 공포함으로써 내년 7월 26일부터 퇴직급여 제도가 근로자들의 편익을 향상시키는 방향으로 ...

    연합뉴스 | 2011.07.25 00:00

  • thumbnail
    소규모 사업장 주 40시간 근무제 시행 한 달…근로자ㆍ사업자 '주말근무' 갈등만 커져

    ... 휴일근무를 해야만 납기일을 겨우 맞출 수 있는 게 현실"이라며 "주 40시간 근무제는 영세 사업자의 부담만 키우고 있다"고 걱정했다. 이런 혼란에 대해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개별 사업장에서 문제가 발생하는 것은 시행 초기에 발생하는 어쩔 수 없는 수순"이라며 "체불 임금에 대해서는 해당 사업자를 처벌하고 고용부 차원의 상시 감시와 교육도 확대해 빠르게 제도가 안착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소람 기자 soramy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7.25 00:00 | 남궁덕

  • '노사' 패러다임 바뀐다

    ... 정규직 전환을 확대해 고용의 유연성을 높여가고 있습니다. 박준식 기자의 보도입니다. 사용자와 근로자, 원청 업체와 하청 중소기업의 개념이 바뀌고 있습니다. 무조건적인 지시와 복종 대신 협력과 배려의 문화가 확산되고 있습니다. 고용부는 최근 사내하도급 근로자보호 가이드라인을 제시했는데, 제도의 핵심은 차별과 고용불안 해소입니다. 조재정 고용부 고용정책실장 “도급 계약을 장기화하거나 갱신을 보장하도록 유도했다. 사내 하도급 관계 종료 1개월 전에 미리 통보하도록 ...

    한국경제TV | 2011.07.24 00:00

  • 순환버스등 일자리지원

    ... 양성에 3억원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전남 순천과 목포에는 저소득층 인력양성 및 취업지원사업 자금으로 5억원을 지원하고 경남 창원의 대림자동차·쌍용자동차 등 구조조정 퇴직자·가족의 취업과 창업 지원을 위해 2억원을 사용키로 했다.고용부 관계자는 “총 14개 사업이 우선 선정된 상태”라며 “자치단체의 예산신청 접수 후 추가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달부터 통합운영되고 있는 워크넷 구인정보 건수가 18만건에 달해 정보량이 60%이상 늘어난 것으로 ...

    한국경제 | 2011.07.22 00:00 | angeleve

  • 기술자격증 불법대여 포상금

    ... 대여하다 적발되면 사안에 따라 자격증이 취소·정지되거나 벌금 또는 징역형에 처해진다.신고포상금제가 도입되면 당국의 단속·계도와 병행해 민간에 의한 상시 모니터링 시스템이 가동돼 국가기술자격증 불법대여가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고용부는 또 산업현장에 필요한 맞춤형 직업교육이나 훈련과정을 이수하면 검정시험을 거치지 않아도 국가기술자격을 부여하는 과정 이수형 자격제도를 도입할 계획이다.고용부는 우선 기능사나 산업기사 자격 등의 분야에 이 제도 도입을 검토 중이다.고용부는 ...

    한국경제 | 2011.07.22 00:00 | angeleve

  • 국가기술자격증 불법대여 포상금제도 도입

    ... 신고포상금 50만원 등 여러 기준을 참고해 결정될 예정입니다. 또 개정안에는 산업현장에서 맞춤형 직업교육이나 훈련과정을 이수하면 시험을 치르지 않아도 국가기술자격을 부여하는 `과정 이수형 자격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이 담겨져 있습니다. 고용부는 우선적으로 기능사나 산업기사 자격 등의 분야에 이 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고용부는 입법예고안에 대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최종안을 확정한 뒤 정기국회에 제출할 계획입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

    한국경제TV | 2011.07.22 00:00

  • "보상금 헌터..자파라치 들어보셨어요?"

    ... 신고포상금 50만원 등 여러 기준을 참고해 결정될 예정입니다. 또 개정안에는 산업현장에서 맞춤형 직업교육이나 훈련과정을 이수하면 시험을 치르지 않아도 국가기술자격을 부여하는 `과정 이수형 자격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이 담겨져 있습니다. 고용부는 우선적으로 기능사나 산업기사 자격 등의 분야에 이 제도를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 중입니다. 고용부는 입법예고안에 대한 의견수렴 과정을 거쳐 최종안을 확정한 뒤 정기국회에 제출할 계획입니다. 인터넷뉴스팀기자

    한국경제TV | 2011.07.22 00:00

  • 국가자격증 불법대여 신고포상제 도입

    ... 신고포상금(50만원) 수준의 포상금이 지급된다. 현재는 자격증이 취소 · 정지되거나 벌금 또는 징역형에 처해졌다. 신고포상금제가 도입되면 민간에 의한 상시 모니터링 시스템이 가동돼 국가기술자격증 불법 대여가 크게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고용부는 또 산업현장에 필요한 맞춤형 직업교육이나 훈련과정을 이수하면 검정시험을 거치지 않아도 국가기술자격을 부여하는 과정 이수형 자격제도를 도입할 계획이다. 고용부는 우선 기능사나 산업기사 자격에 이 제도 도입을 검토 중이다. 윤기설 ...

    한국경제 | 2011.07.22 00:00 | 윤기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