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91-5700 / 6,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용부, 12회 노사 한누리 상 시상식 개최

    고용노동부가 주최하는 12회 노사 한누리상 수상자로 아진산업 손영호 노조위원장과 STX메탈 주식회사가 선정됐습니다. 2009년부터 시행해온 노사 한누리상은 노사협력과 양보교섭을 통해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노사상생과 사회적 책임을 실천해 온 개인이나 기업에 수여하는 상입니다. 이채필 고용노동부장관은 20일 오전 시상 후에 가진 노사관계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노사가 힘을 모으면 어떤 위기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으므로 앞으로도 협력적 노사관계를...

    한국경제TV | 2011.06.20 00:00

  • [단독] 산업인력공단 이사장에 송영중 전 상임위원

    한국산업인력공단 새 이사장에 송영중(56) 전 경제발전노사정위원회 상임위원이 사실상 내정됐습니다. 고용노동부와 산업인력공단에 따르면, 송영중 신임 이사장은 오는 27일 오후 취임식을 갖고, 앞으로 3년간 산업인력공단을 이끌게 됩니다. 송 이사장은 전남 장성 출신으로 광주일고와 고려대를 졸업했으며, 고용부 노사정책국장, 산업안전보건국장, 고용정책실장 등을 두루 거친 노동문제 전문가입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11.06.20 00:00

  • 경기회복으로 체불임금 줄었다

    ... 500인 이상 사업장의 체불은 지난해 같은 기간 41억원에서 올해 168억원으로 309.7%(127억원) 늘었다. 이는 500인 이상 사업체에 해당하는 종광건설(42억원)과 매그나칩반도체(71억원)의 체불이 반영된 결과라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고용부는 매달 875억원 정도의 체불이 발생하고 있어 올해도 전체 체불액 규모가 1조원을 약간 웃도는 1조500억원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연간 체불액은 세계 금융위기에 따른 국내 경기불황이 최고조에 달했던 2009년 ...

    연합뉴스 | 2011.06.19 00:00

  • "경기회복으로 체불임금 줄었다"

    ... 500인 이상 사업장의 체불은 지난해 같은 기간 41억원에서 올해 168억원으로 309.7%(127억원) 늘었다. 이는 500인 이상 사업체에 해당하는 종광건설(42억원)과 매그나칩반도체(71억원)의 체불이 반영된 결과라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고용부는 매달 875억원 정도의 체불이 발생하고 있어 올해도 전체 체불액 규모가 1조원을 약간 웃도는 1조500억원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연간 체불액은 세계 금융위기에 따른 국내 경기불황이 최고조에 달했던 2009년 ...

    한국경제TV | 2011.06.19 00:00

  • 이채필 장관 "일자리해법 지역에서 찾는다"

    ... 있는 곳입니다. 하지만 실업률이 전국에서 네 번째로 높은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지역사회 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해 지역맞춤형일자리 창출 사업과 사회적기업 육성을 적극 강조했습니다. 또 지자체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나선다면 고용부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간담회 이후 이 장관은 부산의 대표적 공단인 녹산산업단지에서 기업 경영자와 지역 학자들과 함께 일자리 현장 점검회의를 개최하기도 했습니다. 지난 2개월 동안의 일자리 현장 지원 성과를 점검하고 ...

    한국경제TV | 2011.06.17 00:00

  • '고용보험 자격신고' 전자신고로 전환

    연간 842만건에 이르는 사업주의 고용보험 피보험자격신고가 서면에서 인터넷을 이용한 전자신고로 전면 전환됩니다. 고용부는 이를 위해 고용보험법을 개정해 상시근로자 10인 이상 사업주는 고용보험 신고를 전자로 하도록 의무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고용부는 이번 조치를 통해 2010년 기준 58% 수준인 전자신고 비율을 2012년까지 80% 이상으로 끌어올릴 계획입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11.06.16 00:00

  • 고용보험 피보험자격 전자신고로 전환

    고용노동부는 이르면 10월부터 사업주의 고용보험 피보험 자격 신고를 서면 신고에서 인터넷을 이용한 전자 신고로 전면 전환하고 2012년까지 전자신고 비율을 80% 이상으로 높일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이를 위해 고용부는 올해 8월 국회에 상시 근로자 수 10인 이상 사업주는 전자 신고를 하도록 의무화하는 고용보험법 개정안을 제출하고 서면신고를 하고 있는 대규모 사업장부터 전자신고를 하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특히 소규모 사업장의 전자신고 활성화를 ...

    연합뉴스 | 2011.06.15 00:00

  • '고용보험 피보험자격신고' 전자신고로 전환

    연간 842만건에 이르는 사업주의 고용보험 피보험자격신고가 서면에서 인터넷을 이용한 전자신고로 전면 전환됩니다. 고용부는 이를 위해 고용보험법을 개정해 상시근로자 10인 이상 사업주는 고용보험 신고를 전자로 하도록 의무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소규모 사업장의 전자신고 활성화를 위해 전자신고가 의무화되어 있는 보험사무대행기관이 신고를 무료로 대행해 줄 수 있는 기반을 확대할 방침입니다. 고용부는 이번 조치를 통해 2010년 기준 58% ...

    한국경제TV | 2011.06.15 00:00

  • '중기 인력난 해소' 외국인력 쿼터 당겨 배정

    고용노동부는 중소기업 인력난 해결을 위해 올해 제조업에 배정된 외국인력 쿼터를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배정합니다. 이에 따라 7월1일로 예정되었던 외국인력 쿼터 7천명이 6월15일에, 10월1일 예정되었던 5천명 중 3천명이 8월1일로 당겨 배정됩니다. 이번 조치는 고용부가 추진 중인 '일자리현장지원단'의 활동과정에서 파악된 것으로 경기 회복에 따른 중소기업의 인력수요 증가에 대응한 조치입니다. 김민수기자 ms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11.06.14 00:00

  • thumbnail
    [윤기설의 노동현장] 동서발전 첫 복수노조 단협…"정치투쟁 탈피"

    ... 조합원들의 불만을 고려해 조합비를 1.3%(평균 조합비 5만2000원)로 내렸다. 앞으로 복수노조가 시행되면 선명성 경쟁이 나타날까 우려되지만 조합원들을 위한 서비스 경쟁도 벌어질 수 있다는 점을 시사하는 대목이다. 한편 남부발전도 민주노총 소속 발전산별노조를 탈퇴한 조합원들이 개별노조 설립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남부발전 기업별노조는 최근 고용부에 기업별노조 설립 신고서를 냈다. 윤기설 노동전문 기자 upyk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6.13 00:00 | 윤기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