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21-12330 / 12,8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매로 세상얻기] 부부등 공동입찰이 늘고 있다.

    요즈음 경매법정에서는 종합부동산세 도입 영향으로 예전에 없이 공동으로 입찰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특히 감정가 10억원 이상의 고가부동산에 대한 공동입찰이 눈에 띄게 늘었으며, 공동입찰자간 신분관계도 부부나 친족, 또는 공동투자자 등 다양한 분포를 보여주고 있다. 11월 30일 서초동에 있는 서울중앙지방법원 경매법정. 이날은 도곡동 타워팰리스를 비롯하여 서초동 가든스위트등 굵직 굵직한 물건이 경매에 부쳐진 탓에 입찰자뿐만 아니라 낙찰여부에 ...

    The pen | 2004.12.03 09:34 | 이영진

  • 종합부동산세, 국민 절반이 찬성

    한국경제TV | 2004.12.02 00:00

  • 종합부동산세, 국민 절반이 찬성

    한국경제TV | 2004.12.02 00:00

  • '오락가락' 부동산稅制 헷갈린다 .. '5가지 의문'

    세금정책을 입안하는 재정경제부에 대한 신뢰도가 추락하고 있다. 종합부동산세 도입 및 보유세제 개편 과정에서 걸러지지 않은 채 쏟아진 당국자의 발언이 이후 검증과정에서 사실과 다른 것으로 판명받거나,허언(虛言)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 재경부의 해명이지만,전문가들은 의구심을 표시하고 있다. ◆재산세 3천억원 줄어들까 이종규 세제실장은 "내년 종합부동산세는 6천억원 가량 걷힐 전망이지만,전체적인 재산세는 3천억원 정도 증가하는 데 그칠 것"이라고 예상했다. 종부세를 ...

    한국경제 | 2004.11.30 00:00

  • 타워팰리스는 NO? 경매서 잇따라 유찰 .. 稅부담등 우려 기피

    ... 경매에 들어간다. 앞서 지난 9월 경매가 진행됐던 타워팰리스 C동 19층 73평형(감정가 23억원) 역시 응찰자가 없어 유찰됐었다. 또 타워팰리스 A동 45층 69평형도 경매 절차를 밟는 등 타워팰리스가 줄줄이 경매에 나오고 있지만 쉽게 주인을 찾지 못하고 있다. 지지옥션 강은 팀장은 "종합부동산세 도입 등 고가 아파트에 대한 정부의 규제로 투자자들이 선뜻 입찰에 나서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재길 기자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1.30 00:00

  • 多주택자 '부담부 증여'가 돌파구?

    내년부터 종합부동산세 및 양도세 중과 등으로 세금 부담이 크게 늘어나는 3주택 이상 다주택 보유자들이 절세(節稅) 수단으로 '부담부(負擔附) 증여'를 활용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부담부 증여'란 증여하는 부동산의 전세보증금이나 주택담보대출금 등 채무를 떠안는 조건으로 부동산을 증여하는 방식이다. 단순 증여보다 증여세를 많게는 수천만원씩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 부동산 부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예를 들어 2년 정도 보유한 강동구 ...

    한국경제 | 2004.1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