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1,7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로야구 LG, 내야수 루이즈와 100만달러에 계약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신인드래프트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지명을 받아 입단했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서 2016년 빅리그에 데뷔해 볼티모어 오리올스(2019년), 콜로라도 로키스(2021년)에서 뛰었다. 빅리그 통산 성적은 타율 0.212, 홈런 28개, 타점 109개다. LG 구단은 "루이즈가 뛰어난 수비 실력을 지닌 내야수이며 좋은 선구안을 지닌 중장거리 타자"라고 소개하고 "안정된 수비력과 수준급의 타격으로 팀에 꼭 필요한 역할을 잘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

    한국경제 | 2021.12.28 09:37 | YONHAP

  • thumbnail
    황재균 잡은 kt, 박병호도 잡나…"아직 FA 시장 철수 안 했다"

    ... 과열된 FA시장에서 오버페이하진 않았다. 현재 FA 환경과 분위기를 살펴보면 kt는 박병호에 관심을 두는 것으로 보인다. 박병호는 전성기 때보다 타격의 정확성이 떨어졌지만, 여전히 수준 높은 장타력을 보인다. 그는 2021시즌 타율 0.227을 기록했지만, 20개의 홈런을 터뜨리며 건재를 과시했다. 박병호는 특히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포스트시즌에서 강한 모습을 보이는데, 내년 시즌 우승을 노리는 kt에 잘 어울린다. 박병호는 키움에서 오랫동안 주장을 맡을 만큼 ...

    한국경제 | 2021.12.27 15:08 | YONHAP

  • thumbnail
    탬파베이 최지만, 인천시 체육회에 2천만원 상당 훈련 장비 기증

    ... 인천에서 나왔다. 최지만이 인천을 떠난 건 2010년이다. 그는 MLB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하며 새로운 무대에 도전했다. 그는 오랜 기간 마이너리그에서 '눈물 섞인 빵'을 먹었고, 2016년 MLB 무대를 밟으며 꿈을 이뤘다. 2019년부터는 탬파베이에서 주전 야수로 활약하고 있다. 그는 지난해 한국 선수 최초로 MLB 월드시리즈에서 안타를 기록하기도 했다. 올 시즌엔 타율 0.229, 11홈런, 45타점의 성적을 올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27 14:49 | YONHAP

  • thumbnail
    SSG 한유섬, 새 시즌 주장으로 선임 "소통 잘하겠다"

    ... 맡겨주신 감독님께 감사드린다"며 "선수들과 코치진이 원활하게 소통하면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2012년 신인드래프트에서 SSG의 전신인 SK 와이번스의 지명을 받은 프랜차이즈 스타다. 올 시즌엔 135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8, 31홈런, 95타점을 기록하며 중심타자 역할을 톡톡히 했다. 그는 지난 25일 SSG와 5년 총액 60억원에 비(非) 프리에이전트(FA) 다년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27 14:29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FA 황재균, 원소속팀 kt와 4년 60억원 계약

    ... 메이저리그(MLB)에 진출했다. 그는 1년 만에 한국 무대로 돌아온 뒤 kt와 4년 총액 88억원에 대형 FA 계약을 했다. kt의 간판이 된 황재균은 매 시즌 기대에 걸맞은 활약을 펼쳤고, 주장을 맡은 2021시즌엔 11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91, 10홈런, 56타점을 기록했다. 두 번째 FA자격을 얻은 황재균은 원소속팀 kt와 다시 한번 대형 계약을 맺었다. 황재균이 kt에서 8년간 뛰면서 받는 총액은 최대 148억원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27 13:13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KIA, 외국인 야수 브리토·우완투수 윌리엄스 영입

    ... 75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전했다.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인 브리토는 신장 188㎝, 체중 93㎏의 체격을 지녔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4시즌, 마이너리그에서 11시즌을 뛰었다. 그는 MLB 99경기에 출장해 타율 0.179, 5홈런, 18타점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1천5경기에서 0.287, 80홈런, 520타점의 나쁘지 않은 성적을 거뒀다. 올해엔 뉴욕 양키스 산하 트리플A에서 107경기에 출전, 타율 0.251을 기록했다. KIA ...

    한국경제 | 2021.12.27 10:27 | YONHAP

  • thumbnail
    '3할타자' SSG 박성한, 연봉 3천만원→1억4천만원 수직상승

    ... 계약했다"고 전했다. 박성한은 지난해 외야수 최지훈이 기록한 기존 팀내 야수 최고 연봉 인상률(196.3%)을 가볍게 뛰어넘었다. 아울러 올 시즌 구단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그는 2021시즌 135경기에서 출전해 타율 0.302(407타수 123안타)를 기록하며 KBO리그 타율 13위 자리에 올랐다. 핵심 불펜 김택형은 기존 3천만원에서 9천500만원이 인상된 1억2천500만원에, 불펜 필승조 장지훈은 기존 3천만원에서 7천500만원이 인상된 1억 500만원에 ...

    한국경제 | 2021.12.26 10:18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SSG, 장거리포 한유섬과 5년 60억원에 다년계약

    ... 아울러 한유섬이 평소 성실성과 승리욕 넘치는 훈련 태도를 겸비해 타선의 리더로서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는 기대도 숨기지 않았다. 지난 2012년 SSG의 전신인 SK 와이번스에 입단한 한유섬은 올해까지 9시즌 동안 통산 타율 0.274, 홈런 145개, 타점 442개, 안타 643개를 기록했다. 특히 2017년 29개를 시작으로 2018년 41개, 올해 31개 등 5년 내리 두 자릿수 홈런을 쳤다. 한유섬은 "먼저 다년 계약을 제시한 구단에 감사드린다"며 ...

    한국경제 | 2021.12.25 17:18 | YONHAP

  • thumbnail
    양현종, 장고 끝에 KIA와 4년 최대 103억원에 계약

    ...──┬───────┬──────────┐ │연도 │선수(당시 나이) │복귀팀 │계약내용 │복귀 첫해 성적 │ ├────┼────────┼────┼───────┼──────────┤ │2011 │이범호(30) │KIA │1년 총액 │타율 0.302, 17홈런, │ │ │ │ │12억원 │77타점 │ ├────┼────────┼────┼───────┼──────────┤ │2012 │박찬호(39) │한화 │1년 총액 │5승 10패, │ │ │ │ │6억원(기부) ...

    한국경제 | 2021.12.24 15:27 | YONHAP

  • thumbnail
    손아섭, 롯데 떠나 '낙동강 라이벌' NC와 4년 64억원에 계약

    ... 계약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지난 2018년 롯데와 4년 98억원에 계약한 손아섭은 두 번째 FA 계약으로 누적 FA 수입을 162억원으로 늘렸다. 부산고를 졸업하고 줄곧 롯데 유니폼을 입은 손아섭은 2007년 데뷔 이래 프로 통산 타율 0.324에 2천77안타를 친 KBO리그의 대표적인 교타자다. 9년 연속 200루타, KBO리그 역대 최소 경기·최연소 2천 안타를 달성했고 외야수 골든글러브도 5번 끼었다. 정확한 타격을 꾸준하게 펼쳐 온 선수로 2013년 월드...

    한국경제 | 2021.12.24 13: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