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15,4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L 신인왕 레이스서 이마나가 선두…이정후는 9위

      ... 2승 3패, 평균자책점 2.54를 올린 피츠버그 파이리츠 우완 투수 재러드 존스가 신인왕 레이스 2위에 올랐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1번 타자 중견수 이정후는 디애슬레틱의 신인왕 순위에서 9위를 달렸다. 디애슬레틱은 타율 0.262, 출루율 0.310을 기록 중인 이정후가 평균 이상의 중견수 수비 실력을 갖췄다고 평했다. 이어 이정후의 헛스윙 비율과 삼진 비율이 아주 낮은 점이 인상적이라고 소개했다. 이정후는 빅리그 타자 전체를 대상으로 수치가 낮은 ...

      한국경제 | 2024.05.11 10:50 | YONHAP

    • thumbnail
      '발 타박상' 이정후, 2경기 연속 결장…"내일도 쉴 수도"

      ... 오늘 경기에 출전하지 않는다. 내일 경기도 쉴 수 있다"고 전하며 "그 정도면 타박상으로부터 회복하기에 충분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지난 9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발에 파울 타구를 맞은 이정후는 전날 통증을 느껴 올 시즌 세 번째로 결장했다. 이틀 연속 벤치를 지키는 것은 MLB 진출 이래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출전한 6경기에서 연속 안타를 기록한 이정후는 시즌 타율 0.262(145타수 38안타)를 기록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1 09:53 | YONHAP

    • thumbnail
      한화 채은성, 허리 염좌로 말소…전날 눈물 쏟은 장지수도 2군행

      ... 타자 채은성(34)이 허리 염좌 증세로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한화 관계자는 10일 "채은성이 9일 타격 훈련 후 통증을 호소했고 선수 보호 차원에서 부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고 전했다. 채은성은 올 시즌 29경기에서 타율 0.198, 2홈런, 17타점의 저조한 성적을 거뒀다. 한화는 전날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1이닝 동안 43개의 공을 던지며 5피안타 2볼넷 7실점 한 불펜 투수 장지수도 1군에서 뺐다. 장지수는 롯데전 5-10으로 뒤진 7회말 마운드에 ...

      한국경제 | 2024.05.10 17:30 | YONHAP

    • thumbnail
      배지환 5타점·박효준 11경기 연속안타…마이너리그서 무력시위

      ... 3회초 1사 1, 2루에서 브렛 케네디를 상대로 가운데 몰린 체인지업을 공략해 중월 3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이어 6회에도 안타를 추가해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작성에 성공했다. 배지환은 지난해 빅리그 111경기에서 타율 0.231, 2홈런, 32타점, 24도루를 기록하며 제자리를 잡는 듯했다. 하지만 시즌 개막을 앞두고 왼쪽 고관절 부상에 시달리면서 개막 엔트리에 승선하지 못했다. 재활을 마친 배지환은 트리플A에서 연일 맹타를 휘두르며 남다른 ...

      한국경제 | 2024.05.10 14:06 | YONHAP

    • thumbnail
      이정후, 발 통증으로 시즌 세 번째 결장…"파울 타구에 맞아"

      ... 싱커를 파울로 끊어냈다. 이때 타구가 이정후의 다리 쪽을 맞고 튀어 오르는 듯한 장면이 나왔다. 이정후는 당시엔 별다른 이상 반응 없이 타석을 끝까지 소화했고 외야 뜬공으로 물러났다. 이정후는 최근 6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가며 시즌 타율 0.262(145타수 38안타)를 기록 중이다. 전날엔 16경기 만의 장타를 뽑아내기도 했다. 이날 이정후 대신 오스틴 슬레이터를 중견수로 투입한 샌프란시스코는 콜로라도에 1-9로 대패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10 07:38 | YONHAP

    • thumbnail
      '장타율 0.577' kt 유격수 신본기 "동료들이 '미쳤다'네요"

      ... kt 더그아웃은 열광의 도가니가 됐다. 신본기는 "동료들이 다들 놀라더라. '미쳤다'는 선수도 있고, '무섭다'는 소리까지 나왔다. 대체 뭐가 무섭다는 건지 모르겠다"며 웃었다. 이번 시즌 21경기에 출전한 신본기의 시즌 타율은 0.308(26타수 8안타)이며, 이 가운데 2루타 1개와 홈런 2개로 장타만 3개다. 주로 경기 후반 대수비로 출전해 타석 기회 자체가 많지 않은 신본기는 타석에서 한 방씩 보여주고 있다. 이날 홈런으로 그의 장타율은 0.500에서 ...

      한국경제 | 2024.05.09 22:16 | YONHAP

    • thumbnail
      김범석 "김광현 선배에게 안타…다음엔 류현진 선배와 맞붙고파"

      ... 이글스) 선배와 맞붙고 싶다"고 호기롭게 목표를 밝혔다. 김범석은 "투수와의 볼 카운트 싸움을 유리하게 끌고가다 보니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 같다"며 "올해 스윙의 콘셉트는 '정확도를 높이자'는 것이다. 지금까지는 운이 좋은 것 같다"고 겸손하게 최근 활약상을 돌아봤다. 김범석은 9일 현재 53타수 19안타(타율 0.358), 3홈런에 16타점을 수확했다. 그는 10∼12일 롯데 자이언츠와의 원정을 치르고자 고향인 부산으로 향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5.09 22:04 | YONHAP

    • thumbnail
      키움 이주형, 부상 복귀 첫 타석서 시즌 1호 솔로홈런 '쾅'

      ... 타석에 나선 이주형은 두산 선발 최원준의 초구를 끌어당겨 우측 펜스를 훌쩍 넘겼다. 2021년 LG 트윈스에 입단한 이주형은 2022년 후반기 키움으로 트레이드되면서 두각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2023시즌에는 69경기에 출장해 타율 0.326, 6홈런, 36타점을 기록하며 주전으로 자리 잡았다. 그러나 부상이 이주형의 발목을 붙잡고 있다. 올 스프링캠프에서 허벅지 부상을 당한 이주형은 시범경기에는 출전하지 못했다. 4월 초순에야 1군에 합류한 이주형은 ...

      한국경제 | 2024.05.09 20:08 | YONHAP

    • thumbnail
      이정후, 16경기 만에 2루타…6연속 경기 안타 행진

      ... 끌어올렸다. 이정후는 9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정규시즌 콜로라도 로키스와 방문경기에 1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64에서 0.262(145타수 38안타)로 소폭 떨어졌다. 전날 3개 안타를 치며 타격감을 끌어올린 이정후는 이날 경기에서도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1회초 첫 타석에서 콜로라도 우완 선발 피터 램버트의 ...

      한국경제 | 2024.05.09 12:38 | YONHAP

    • thumbnail
      선발 빠질 뻔했던 kt 천성호 "시즌 초반엔 운이 좋았죠"

      ... 다이노스전 선발 라인업에 내야수 천성호(26)의 이름은 없었다. 올 시즌 kt의 큰 활력소였던 천성호의 올해 첫 선발 제외였다. 그 전 3경기에서 12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는 등 타격감이 떨어진 데 따른 것이었다. 준수한 타율(0.323)을 기록하고 있지만, 개막 후 8경기에서 리그 타율 1위(0.529)에 올랐던 기세는 확연히 꺾인 듯했다. 한 템포 쉬면서 타석에서의 여유를 가지라는 이강철 kt 감독의 복안도 있었다. 천성호의 올 시즌 타석당 투구 수는 ...

      한국경제 | 2024.05.09 12: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