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15,6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산 라모스 "MLB 샌프란시스코서 뛰는 동생 영상 꼭 챙겨보죠"

      ... 뛰었지만, 최근에는 '이정후의 빈자리'인 중견수로 나서기도 한다. 12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 경기에도 라모스는 2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헬리오트 라모스의 올 시즌 MLB 성적은 11일까지 30경기 타율 0.318(110타수 35안타), 6홈런, 23타점, OPS(출루율+장타율 ) 0.932다. 빅리그에서 개인 통산 4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26(124타수 28안타), 1홈런에 그친 헨리 라모스는 '코리안 드림'을 꾼다. 2022년 ...

      한국경제 | 2024.06.12 10:07 | YONHAP

    • thumbnail
      파주 챌린저스, KBO독립야구대회 우승…MVP는 배현호

      ... 독립야구대회에서 가평 웨일스를 10-6으로 누르고 지난해에 이어 다시 한번 우승했다"고 전했다. 파주는 우승 트로피와 상금 2천만원을 받았고, 가평엔 준우승 트로피와 1천만원의 상금이 돌아갔다. 대회 최우수선수상(MVP)은 대회 기간 타율 0.400(10타수 4안타), 3홈런, 10타점을 올린 파주 포수 배현호가 받았다. 배현호는 2018년 KBO리그 신인드래프트 2차 4라운드로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에 입단한 뒤 2022년까지 뛰었고, 지난해엔 KIA 타이거즈 ...

      한국경제 | 2024.06.11 14:42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3일 만에 다시 3출루…개인통산 70번째 도루까지

      ... 맹활약했다. 김하성이 한 경기에서 세 차례나 출루한 건 지난 8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 이후 3경기 만이다. 아울러 그는 최근 5경기 중 4경기에서 멀티 출루(한 경기 2출루 이상)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시즌 타율은 0.220에서 0.223으로 소폭 올랐다. 김하성은 이날 한국 선수로는 추신수(157개) 이후 두 번째로 빅리그 개인 통산 70번째 도루를 성공해 의미를 더하기도 했다. 그는 첫 타석부터 출루에 성공했다. 0-1로 뒤진 2회말 ...

      한국경제 | 2024.06.11 13:41 | YONHAP

    • thumbnail
      롯데 출신 구드럼, 피츠버그로 이적…올해만 3번째 팀

      ... 트레이드를 통해 탬파베이 레이스로 이적했고, 새 팀에서도 별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해 방출 대기를 거쳐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로 이적했다. 그는 에인절스에서도 다시 방출 대기 신분으로 밀려났다. 그리고 피츠버그가 11일 웨이버 클레임(선수에 대한 권리 양도 의사)을 통해 영입했다. 구드럼은 올해 MLB 13경기에서 타율 0.103의 저조한 성적을 올렸다. 마이너리그 트리플A 17경기에선 타율 0.270, 3홈런, 16타점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11 09:59 | YONHAP

    • thumbnail
      오타니, MLB 현역 선수들이 무기명으로 뽑은 '최고의 선수'

      ... 인원은 차이를 보였다. 59명이 응답한 '가장 과대평가 된 선수는 누군가'라는 항목엔 마이애미 말린스의 중견수 재즈 치점 주니어가 20.3%로 1위를 기록했다. 2020년 빅리그에 데뷔한 재즈 치점 주니어는 한 번도 3할대 타율을 기록하지 못했지만, 지난해 비디오게임인 MLB 더 쇼의 표지 모델이 됐다 2위에는 10.2%를 받은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내야수 앤서니 렌돈이 올랐다. '각 팀에서 원하는 선수가 누구인가'라는 항목엔 총 95명이 투표했고 베츠가 ...

      한국경제 | 2024.06.11 09:15 | YONHAP

    • thumbnail
      삼성 류지혁, 옆구리 부상으로 이탈…최준호·조동욱 2군행

      ...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인 키움 히어로즈와 방문 경기에서 1회초 2루타를 쳤지만, 1회말 수비 때 교체됐다. 타격할 때 옆구리 통증을 느꼈기 때문이다. 류지혁은 10일 정밀검진을 받았고, 결국 엔트리에서 빠졌다. 올 시즌 류지혁은 타율 0.296, 출루율 0.374로 활약했다. 하지만, 그라운드에 서는 시간이 짧았다. 류지혁은 3월 말 어깨를 다쳐 약 3주 동안 자리를 비웠고, 이번에도 부상의 덫에 걸렸다. 선발 투수로 뛰던 영건 최준호(20·두산 베어스)와 ...

      한국경제 | 2024.06.10 17:12 | YONHAP

    • thumbnail
      장타 몰아친 김하성 "불운한 시즌…작년보다 좋은 타자 될 것"

      ... 졸업한 뒤 곧바로 미국으로 건너갔다. 김하성은 "내가 원할 때마다 홈런을 칠 수 있는 건 아니다. 그래도 시즌 초반보다 점점 나아지는 걸 느낀다. 지금 기세가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이번 시즌 김하성의 인플레이 타구 타율(BABIP)은 0.237로 자신의 빅리그 통산 기록(0.280)보다 훨씬 낮다. 쉽게 말해서 올해 안타가 돼야 했을 타구들이 야수에게 잡히는 등 전반적으로 운이 따르지 않았다는 의미다. 김하성은 "솔직히 말해서 이번 시즌 인플레이 ...

      한국경제 | 2024.06.10 08:35 | YONHAP

    • thumbnail
      나성범 건강한 몸으로 3루타…"감독님이 2루서 멈추라고 했지만"

      ... 나성범은 개막(3월 23일) 후 한 달이 넘은 4월 28일에야 올해 1군 무대 첫 타석에 섰다. 나성범이 복귀하면서, KIA 타선에는 무게가 실렸다. 하지만, 아직 나성범의 성적은 '명성'에 미치지 못한다. 나성범은 9일까지 타율 0.236(123타수 29안타), 6홈런, 23타점을 올렸다. 최근 '위로의 말'을 자주 듣는 나성범은 "솔직히 심적으로 힘들다"며 "잘 맞은 공이 야수 정면으로 날아갈 때도 있고, 예전이었으면 강한 타구가 되었어야 할 공이 빗맞은 ...

      한국경제 | 2024.06.09 21:08 | YONHAP

    • thumbnail
      박효준, 트리플A서 '인사이드 더 파크' 포함 한 이닝 홈런 2개

      ... 파드리스 산하)전에 9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 4타수 4안타 5타점 1볼넷 3득점으로 맹타를 휘둘렀다. 안타 4개 가운데 2개가 홈런이었고, 볼넷을 포함해 5차례나 출루했다. 이 경기로 박효준의 트리플A 시즌 성적은 타율 0.288, OPS(출루율+장타율) 0.854가 됐다. 시즌 홈런은 4개다. 박효준은 팀이 5-1로 앞선 4회 1사 1루에서 맞이한 타석에서 좌익선상 깊숙한 타구를 날렸다. 엘패소 좌익수는 다이빙 캐치를 시도했으나 공을 지나쳤고, ...

      한국경제 | 2024.06.09 17:16 | YONHAP

    • thumbnail
      이범호 KIA 감독 "알드레드, 구위는 좋아…더 좋은 투구 기대"

      ... 실점은 6개로 늘었다. 알드레드는 KBO리그 첫 등판에서 공 78개를 던졌다. 직구(21개) 최고 구속은 시속 148㎞였고, 싱커(19개), 체인지업(9개), 커브(29개)를 섞어 던졌다. 왼손 투수인 알드레드는 8일 좌타자(피안타율 0.333)보다 우타자(0.417)에게 더 고전했다. 이 감독은 "어제 알드레드는 왼손 타자들이 쉽게 칠 수 없는 공을 던졌다. 좌타자에게 강점을 보일 것"이라며 "우타자를 상대할 때 어떤 볼 배합을 해야 할지는 숙제로 남았다"고 ...

      한국경제 | 2024.06.09 16: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