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1,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아섭, 롯데 떠나 '낙동강 라이벌' NC와 4년 64억원에 계약

    ... 계약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지난 2018년 롯데와 4년 98억원에 계약한 손아섭은 두 번째 FA 계약으로 누적 FA 수입을 162억원으로 늘렸다. 부산고를 졸업하고 줄곧 롯데 유니폼을 입은 손아섭은 2007년 데뷔 이래 프로 통산 타율 0.324에 2천77안타를 친 KBO리그의 대표적인 교타자다. 9년 연속 200루타, KBO리그 역대 최소 경기·최연소 2천 안타를 달성했고 외야수 골든글러브도 5번 끼었다. 정확한 타격을 꾸준하게 펼쳐 온 선수로 2013년 월드...

    한국경제 | 2021.12.24 13:48 | YONHAP

  • thumbnail
    포수 강민호, 삼성과 FA 잔류 계약…4년 최대 36억원

    ... 첫 번째 FA 자격을 얻어 롯데와 4년 75억원에 계약했다. 2018년 두 번째 FA 권리를 행사할 때는 4년 80억원에 삼성으로 이적했다. 30대 중반에도 강민호는 KBO리그 최고 포수 자리를 지켰다. 올해 강민호는 타석에서 타율 0.291, 18홈런, 67타점으로 활약하고, 안방을 든든하게 지키며 원태인 등 삼성 젊은 투수진의 성장도 이끌었다. 강민호는 2025년, 만 마흔 살까지 현역 생활을 보장받았다. 3차례 FA로 손에 넣을 수 있는 금액은 최대 191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21.12.24 11:50 | YONHAP

  • thumbnail
    벨린저 '1할대 타율'에도 MLB 다저스와 201억원에 연봉 계약

    코디 벨린저(26·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타율 1할대의 처참한 성적을 내고도 90만달러(약 10억6천만원) 오른 1천700만달러(201억6천만원)에 2022년 연봉 계약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ESPN은 24일(한국시간) "벨린저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직장폐쇄 직전인 12월 2일에 연봉 논의를 마쳤다"고 전했다. 메이저리그 구단은 노조와의 단체협약(collective bargaining agreement·CBA) 개정에 실패한 뒤 이달 2일 ...

    한국경제 | 2021.12.24 09:05 | YONHAP

  • thumbnail
    '장윤정의 도장깨기' 시즌1 유종의 미 → 시즌2 런칭 예고 기대UP

    ... 광경은 여타 음악 예능과 차별화된 재미 요소였다. 더욱이 이는 방송에 직접 출연한 캠핑메이트들 뿐만 아니라 노래를 배우고 싶은 가수 꿈나무들에게 실용적인 콘텐츠로 인기를 끌기도 했다. 이처럼 외국인, 음치, 박치까지 고쳐내며 타율 100%를 자랑한 ‘트로트 일타강사’ 장윤정인만큼 시즌2에서는 어떤 캠핑메이트를 만나게 될지 벌써부터 궁금증이 모인다. # 노래로 하나된 전국 팔도! 시청자 울고 웃긴 각 지역 캠핑메이트들의 휴먼스토리 ...

    텐아시아 | 2021.12.24 08:09 | 유정민

  • thumbnail
    통산 홈런 554개…KIA, 최형우-나성범 '공포의 CN포' 구축

    ... 중심타선의 화력을 보강했다. KIA는 올 시즌 팀 홈런 66개로 10개 구단 중 이 부문 최하위를 기록했다. 팀 홈런 1위인 SSG 랜더스(185개)의 약 ⅓ 수준에 불과했고, 9위 한화(80개)에도 14개나 뒤졌다. 장타율도 형편없었다. KIA의 올 시즌 장타율은 0.336으로 홈런과 마찬가지로 10개 구단 중 최하위였다. 이범호(현 타격코치)의 은퇴와 나지완의 부진 장기화로 KIA의 중심타선에선 최형우(38) 혼자 외로이 싸웠다. 당연히 상태 ...

    한국경제 | 2021.12.23 13:37 | YONHAP

  • thumbnail
    나성범 6년 150억원에 KIA품으로…프로야구 역대 FA 최고액 타이(종합)

    ... 8번째로 총액 규모 '100억원 클럽'에 가입했다. 이번 겨울에만 100억원 이상 계약자가 4명이나 탄생했다. 광주 진흥고-연세대 출신으로 2012년 NC 창단 멤버로 프로에 데뷔한 나성범은 투수에서 타자로 전향한 뒤 올해까지 9시즌 동안 타율 0.312, 212홈런, 830타점, OPS(출루율+장타율) 0.916을 기록하며 다이노스의 중심타자로 활약했다.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7년 연속 3할대 타율을 기록하며 KBO를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했다. 2019년 5월 ...

    한국경제 | 2021.12.23 11:01 | YONHAP

  • thumbnail
    두산의 '보상 선수' 강진성 활용법…우익수 경쟁·1루수 백업

    ... 33순위로 NC에 입단했다. 강광회 심판의 아들로 주목받았다. 2013시즌을 마친 뒤 경찰야구단에서 군 복무를 한 강진성은 오랜 2군 생활을 마감하고 2020년부터 NC 1군 붙박이 타자로 활약했다. 1군 통산 성적은 362경기 타율 0.273(995타수 272안타), 22홈런, 128타점, 124득점이다. 두산은 강진성이 서울 잠실구장에서 좋은 성적을 낸 점도 주목했다. 강진성은 올해 잠실에서 타율 0.326(43타수 14안타), 1홈런, 5타점을 올렸다. ...

    한국경제 | 2021.12.23 09:3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삼성, FA 박해민 보상 선수로 포수 김재성 지명

    ... LG로부터 김재성과 보상금 7억6천만원(박해민 2021년 연봉의 200%)을 받는다. 김재성은 2015년 LG 1차 지명으로 LG에 입단했다. 하지만, 유망주 꼬리표를 떼지 못한 채 LG를 떠난다. 김재성의 1군 성적은 70경기 타율 0.132(76타수 10안타), 1홈런, 4타점이다. 올해 퓨처스(2군)리그에서는 9경기에 출전해 19타수 8안타(타율 0.421)를 쳤다. 삼성은 김재성의 잠재력에 주목했다. 삼성 구단은 "김재성은 수비가 뛰어난 포수다. 경험을 ...

    한국경제 | 2021.12.22 15:04 | YONHAP

  • thumbnail
    두산 이적한 강진성 "시원섭섭하다…좋게 생각할 것"

    ... 일단 빨리 팀에 녹아들 수 있도록 잘 적응하겠다"고 말했다. 강진성은 2012 프로야구 신인드래프트를 통해 NC 다이노스에 입단했다. 그는 2019시즌까지 백업으로 뛰었지만, 2020시즌 기량을 끌어올리며 121경기 출전, 타율 0.309, 12홈런, 70타점의 좋은 성적을 올렸다. 올해엔 12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49, 7홈런, 38타점으로 다소 부진했다. NC는 FA 박건우를 영입한 뒤 보호선수 20인 명단에서 강진성을 제외했고, 두산은 22일 보상선수로 ...

    한국경제 | 2021.12.22 14:26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두산, FA 박건우 보상 선수로 강진성 지명

    ... 33순위로 NC에 입단했다. 강광회 심판의 아들로 주목받았다. 2013시즌을 마친 뒤 경찰야구단에서 군 복무를 한 강진성은 오랜 2군 생활을 마감하고 2020년부터 NC 1군 붙박이 타자로 활약했다. 1군 통산 성적은 362경기 타율 0.273(995타수 272안타), 22홈런, 128타점, 124득점이다. 두산은 "내야는 물론 양쪽 코너 외야 수비가 가능한 강진성이 타석에서도 클러치 능력을 발휘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박건우는 'A등급 FA'다. 박건우를 ...

    한국경제 | 2021.12.22 14: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