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1,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가대표 중견수 박해민, LG와 4년 총액 60억원 FA 이적

    ... 박해민과 계약기간 4년 총액 60억원(계약금 32억원, 연봉 6억원, 인센티브 4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박해민은 한양대를 졸업하고 2012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해 2013년부터 9시즌 동안 1천96경기에 출전해 타율 0.286, 42홈런, 414타점, 318도루를 기록했다. 2015년부터 2018년까지 4년 연속 도루 1위를 차지했고, 2015년은 시즌 60도루를 기록했다. 빠른 발과 탁월한 타구 판단 능력을 갖춰 리그 최고의 중견수로 ...

    한국경제 | 2021.12.14 11:06 | YONHAP

  • thumbnail
    [천병혁의 야구세상] '악동'에 풀베팅한 키움, '성적+흥행' 두 마리 토끼 잡을까?

    ... 푸이그는 2013년 빅리그 데뷔 첫해부터 파워 배팅과 폭발적인 주루, 강력한 어깨 등 '5툴 플레이어'로서 능력을 과시하며 리그 정상급 타자로 떠올랐다. 2019년까지 7시즌 통산 성적은 2019시즌까지 통산 86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7, 132홈런, 415타점이다. 그러나 그는 2019시즌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획득했지만 정작 소속팀을 구하지 못하고 '미아' 신세가 됐다. 실력보다는 '천방지축' 같은 인성이 문제였다. 마이너리그 시절 난폭 ...

    한국경제 | 2021.12.14 06:01 | YONHAP

  • thumbnail
    NC-삼성, 2대1 트레이드 단행…김태군↔심창민·김응민

    ... 후 올해까지 9시즌 동안 평균자책점 4.09에 30승 80홀드 51세이브를 기록했다. 2010년 두산에 입단한 김응민은 2015년 KBO 2차 드래프트로 삼성으로 이적한 12년차 베테랑 포수다. 퓨처스리그에서 12시즌을 뛰면서 타율 0.281 OPS(장타율+출루율) 0.758을 기록했다. 1군 정규리그에선 2014년에 데뷔해 통산 70경기에 출장했다. 삼성으로 옮긴 김태군은 2008년 2차 3라운드로 LG에 입단했고, 2012시즌 종료 뒤 신생팀 특별지명을 ...

    한국경제 | 2021.12.13 14:06 | YONHAP

  • thumbnail
    '악동' 푸이그, 한국어로 인사 "여러분 위해 야구하고 싶다"

    ... 100만달러(약 11억7천만원)에 2022시즌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2013년 빅리그에 데뷔한 푸이그는 2019년까지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신시내티 레즈, 클리블랜드 인디언스를 거치며 메이저리그 통산 861경기에 출전, 타율 0.277, 132홈런, 415타점의 성적을 거뒀다. 2013∼2018년 다저스에서 뛴 푸이그는 후안 우리베와 함께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절친으로 국내 팬들에게 친숙하다. 다만 푸이그는 다혈질적인 성격 탓에 툭하면 벤치 ...

    한국경제 | 2021.12.13 13:39 | YONHAP

  • thumbnail
    'MLB 통산 121홈런' 마이켈 프랑코, 워싱턴과 마이너 계약

    ... 자유계약선수(FA) 협상, 트레이드 등 모든 행정 업무가 중단된 상태지만, 메이저리그 명단에 이름이 없는 선수의 마이너리그 계약은 가능한 상황이다. 프랑코는 올 시즌 볼티모어 오리올스에서 104경기에 출전해 79안타 11홈런 47타점 타율 0.210을 기록했지만, 지난 8월 방출된 뒤에는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산하 마이너리그에서 활동했다. 워싱턴 포스트는 MLB 통산 121홈런 428타점 타율 0.246 OPS(출루율+장타율) 0.720을 기록하는 등 장타력을 갖춘 프랑코가 ...

    한국경제 | 2021.12.13 08:50 | YONHAP

  • thumbnail
    "오토바이 사고는 가짜뉴스" 타티스 아버지가 직접 부인

    ... 2002년 자신의 트럭을 세차하던 중 왼쪽 손목뼈 골절상을 당했다고 구단에 알렸다. 하지만 켄트는 얼마 지나지 않아 오토바이를 타면서 묘기를 부리다 다친 것이 들통나 곤욕을 치렀다. 타티스 주니어는 올해 130경기에 출전해 타율 0.282, 42홈런, 97타점, 25도루를 기록하며 내셔널리그 최우수선수(MVP) 투표에서 3위에 올랐다. 타티스 주니어는 올해 초 샌디에이고와 14년 총액 3억4천만달러(약 3천757억원)의 초장기 계약을 맺은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1.12.12 10:14 | YONHAP

  • thumbnail
    'MLB 1경기 9포지션' 앤드루 로마인, 현역 은퇴 선언

    ... 역사적인 경기에서 인터뷰하는 모습이었다. 로마인은 아버지가 1985∼1991년 보스턴 레드삭스의 외야수였다. 자연스럽게 야구 선수의 꿈을 키운 그는 빅리그에서 11년간 뛰었다. 올해에는 시카고 컵스에서 26경기에 출전해 타율 0.183, 출루율 0.234, 장타율 0.267을 기록했다. 메이저리그 11년간 딱 11홈런을 쳤는데, 그중 하나가 지난 8월 7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서 상대 마무리투수 크레이그 킴브렐을 상대로 8회말 때려낸 동점 3점 홈런이었다. ...

    한국경제 | 2021.12.12 08:16 | YONHAP

  • thumbnail
    투모로우바이투게더, 英 NME '올해의 베스트 앨범 TOP 50'...K-팝 앨범 중 유일

    ... 여전히 빛을 발하며 비관적인 면을 녹여 버렸다"고 덧붙였다. 또한 NME는 "'혼돈의 장: FREEZE' 이전 앨범들에서도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앨범의 수록곡들에는 건너뛸 구간이 없었는데 이번 신보는 전 트랙 명곡 타율을 유지한 데 그치지 않고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역대 최고의 앨범"이라고 극찬했다. 앞서 지난 5월 NME는 '혼돈의 장: FREEZE'에 대해 "이들은 진정한 Z세대 아티스트답게 다양한 장르를 다루면서도 ...

    텐아시아 | 2021.12.11 10:54 | 강민경

  • thumbnail
    MLB 미네소타 "최현 1루·포수 코치 영입" 공식 발표

    ... 일했다"고 소개했다. 한국계 2세로 2006년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에 1라운드 전체 25순위 지명을 받아 프로 생활을 한 콩거 코치는 2010년 빅리그에 데뷔, 2016년까지 373경기에 출전했다. 빅리그 개인 통산 성적은 타율 0.221, 31홈런, 114타점이다. 2018년부터 미국 아마추어 지도자로 일했던 콩거 코치는 2020년 롯데와 계약해 올해도 수석 겸 배터리코치 역할을 했다. 래리 서튼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자가 ...

    한국경제 | 2021.12.11 08:46 | YONHAP

  • thumbnail
    삼성 구자욱의 찡한 소감 "등번호 바꾼 이유, 이제야 공개"

    ... 감독님께 감사 인사를 드리며 이 사연을 말씀드리려고 했다"라며 "이 이야기를 하기까지 참 오랜 시간이 걸렸다. 이 자리를 빌려 죄송하다고 전하고 싶고, 아들처럼 챙겨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고 밝혔다. 2019시즌 타율 0.267, 15홈런, 71타점으로 부진했던 구자욱은 5번을 달고 뛴 2020시즌 타율 0.307, 15홈런, 78타점을 기록하며 팀 타선을 이끌었다. 올 시즌엔 139경기에서 타율 0.306, 22홈런, 88타점을 올리며 팀을 포스트시즌으로 ...

    한국경제 | 2021.12.10 20: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