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1-19130 / 23,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심의영, 여자골프 시니어 2차전 우승

    심의영(48)이 2008 강산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니어 투어 2차전에서 우승했다. 심의영은 8일 강원도 원주 센추리21 골프장(파72.5천909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2타를 줄여 1,2라운드 합계 8언더파 136타로 2위 박성자(43.2언더파 142타)를 여유있게 따돌렸다. 3위는 이븐파 144타를 친 김명이(42)가 차지했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8.07.08 00:00

  • 여자골프 이선화, 세계랭킹 8위

    한국여자프로골프의 리더로 떠오른 이선화(22.CJ)가 세계랭킹 톱10에 진입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P&G뷰티 NW아칸소챔피언십 우승으로 시즌 2승을 달성한 이선화는 8일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지난 주보다 6계단 오른 8위에 올라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다. 꾸준한 성적을 내고 있는 장정(28.기업은행)이 9위, 신지애(20.하이마트)가 10위에 올라 한국선수 3명이 톱10안에 들었다. 1위는 로레나 ...

    연합뉴스 | 2008.07.08 00:00

  • 박세리, LPGA 단일대회 최다우승 도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명예의 전당 회원 박세리(31)가 단일 대회 최다 우승기록에 도전한다. 10일(한국시간)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 하일랜드 메도우스 골프장에서 개막하는 제이미 파 오웬스 코닝클래식은 말 그대로 박세리의 ... 비롯해 박희영(21.하나금융), 오지영(20.에머슨퍼시픽) 등도 출사표를 던졌다. 또한 미셸 위(19.나이키골프)도 초청장을 받아 출전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같은 기간 일리노이주 실비스 디어런TPC에서는 미국프로골프(PGA) ...

    연합뉴스 | 2008.07.08 00:00

  • thumbnail
    [태극기 휘날리는 美그린] 이선화, '돌부처'가 웃었다

    ... 침착함…. '돌부처'라는 별명을 갖고 있는 이선화(22·CJ)가 다시 한번 진가를 발휘했다. 이선화는 7일(한국시간) 미 아칸소주 로저스의 피너클CC(파 72·길이 6238야드)에서 끝난 미국 LPGA투어 P&G뷰티... 시절부터 선배들을 만나도 전혀 주눅들지 않았다. 2000년 천안서여중 재학 중이던 만 14세 때 최연소의 나이로 프로테스트에 합격했는가 하면 프로테스트에 합격한 지 한 달도 안돼 여자프로골프 2부투어인 미사일 드림투어 1차 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08.07.07 00:00 | 한은구

  • [LPGA] 한국자매간 우승 경쟁…3주 연속 우승 눈앞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P&G뷰티 NW아칸소 챔피언십이 한국자매들끼리 우승 경쟁을 펼치는 대회가 됐다. 6일(한국시간) 아칸소주 로저스 피너클 골프장(파72.6천238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이미나(27.KTF)가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로 선두로 나선 가운데 브라질 교포 안젤라 박(20.LG전자) 등 한국자매들이 대거 상위권에 포진했다. 버디 8개에 보기 1개를 곁들인 이미나(27.KTF)는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로 ...

    연합뉴스 | 2008.07.06 00:00

  • 소렌스탐, 스킨스게임에서 오초아 제압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스킨스골프대회에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계랭킹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를 제압했다. 올 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한 소렌스탐은 6일(한국시간) 멕시코 익스타파에서 열린 스킨스게임에서 11개의 스킨을 따내 16만5천달러를 가져갔다. 오초아는 10만5천달러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소렌스탐은 응원해준 멕시코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고 오초아는 "소렌스탐으로부터 많은 것을 배웠다"며 화답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8.07.06 00:00

  • thumbnail
    날부터 선두 유지한 홍 란, 12일만에 또 우승

    ... 신지애와 동반 플레이에서 수확한 우승이라 값어치가 더했다. 홍란은 4일 레이크사이드CC 서코스(파72)에서 끝난 한국 여자프로골프 MBC투어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총상금 4억원)에서 사흘 동안 4언더파를 몰아치는 안정된 플레이를 펼친 ... 홍란-최혜용-신지애 등 올해 1승 이상을 거둔 선수로 짜여져 우승 향방을 가늠하기 어려웠다. 1주 전 롯데마트여자오픈에서 생애 첫승을 올리며 상승세를 타고 있는 최혜용은 1∼3번홀에서 줄버디를 잡고 단독 1위로 나서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08.07.04 00:00 | 김경수

  • 美PGA투어 첫 도핑검사 실시…연말께 양성반응 선수 공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처음 약물 검사가 실시됐다. 미PGA투어는 AT&T내셔널대회가 열리는 미국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콩그레셔널CC에서 선수들을 대상으로 약물 검사를 위한 시료를 채취했다고 3일(한국시간) 밝혔다. ... 미PGA투어는 이미 지난해 약물검사를 도입하기로 결정했고 지난 1월부터 선수들에게 이에 대한 교육을 해왔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는 2008년 시즌을 시작하면서 약물검사를 시작했고 유러피언투어도 이번 주 약물검사를 할 계획이어서 ...

    한국경제 | 2008.07.03 00:00 | 김경수

  • 축구에서 조직 관리 비법 찾는다

    ... 7개가 넘는 스케줄이 잡혀 있었다. 현재 그가 맡고 있는 공식 직함은 험멜코리아 대표이사와 대학축구연맹 회장, 프로축구 2부리그 노원험멜 구단주 등 3개다. 헴멜코리아 산하에 2개의 자회사가 있지만 요즘 같아선 대학축구연맹 회장 ... 그를 여기까지 인도했다. 왼발의 달인 하석주(현 경남FC코치)와 박지성의 스승 이학종(수원공고 감독), 안종관(전 여자국가대표팀 감독)이 월계축구회가 배출해낸 스타플레이어다. “가난한 동네에서 친구들끼리 공을 차면서 친목을 다진 것이 ...

    한국경제 | 2008.07.02 12:11

  • 축구에서 조직 관리 비법 찾는다

    ... 7개가 넘는 스케줄이 잡혀 있었다. 현재 그가 맡고 있는 공식 직함은 험멜코리아 대표이사와 대학축구연맹 회장, 프로축구 2부리그 노원험멜 구단주 등 3개다. 헴멜코리아 산하에 2개의 자회사가 있지만 요즘 같아선 대학축구연맹 회장 ... 그를 여기까지 인도했다. 왼발의 달인 하석주(현 경남FC코치)와 박지성의 스승 이학종(수원공고 감독), 안종관(전 여자국가대표팀 감독)이 월계축구회가 배출해낸 스타플레이어다. “가난한 동네에서 친구들끼리 공을 차면서 친목을 다진 것이 ...

    Money | 2008.07.02 1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