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31-19140 / 25,0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보미·최혜용 등 7명 日 Q스쿨 2차전 통과

    이보미(22 · 하이마트) 최혜용(20 · LIG) 강수연(34 · 하이트) 등 7명의 한국선수가 내년 일본여자프로골프 투어 퀄리파잉(Q)스쿨 2차전을 통과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이보미가 최근 일본 미에현... 5위로 통과했고 D지구에서는 강수연과 나다예(22),임지나(23 · 엘로드)가 3차전 진출권을 확보했다. 일본여자프로골프 투어 퀄리파잉스쿨 2차전은 전국 4개 지구에서 치러졌으며 상위 45위까지 오는 23~25일 각각 이바라키현과 ...

    한국경제 | 2010.11.12 00:00 | 김진수

  • [LPGA] 커의 반격…최나연과 접전 예고

    작년 우승자 위성미, 허리 부상으로 기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주요 타이틀 석권을 노리는 한국여자골프군단에게 크리스티 커(미국)가 가장 강력한 적수로 떠올랐다. 세계랭킹 3위 커는 12일(한국시간) 멕시코 과달라하라의 과달라하라 골프장(파72.6천638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 첫날 버디 9개를 쓸어담고 보기는 1개로 막아 8언더파 64타로 단독 선두에 올랐다. 커는 2008년 이 대회에서 브리타니 ...

    연합뉴스 | 2010.11.12 00:00

  • 아이언샷-화살 이색대결, 강풍 탓 승부 못 가려

    골프의 아이언샷과 양궁의 활이 벌인 이색 대결은 무승부로 끝났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의 이보미,조윤지와 국가대표 배희경은 9일 오후 경기도 이천 설봉정에서 양궁의 이가람,최미나,이현정과 흥미로운 대결을 펼쳤다. 이날 70m와 120m 거리에서 골프선수들은 아이언샷으로 양궁 과녁을 맞히고,양궁선수들은 화살로 홀을 공략했다. 70m 대결에서는 골프의 이보미,조윤지가 세 차례 중 한 차례씩 과녁을 맞혔고 양궁의 이현정,이가람도 각각 홀에 명중시켰다. ...

    한국경제 | 2010.11.09 00:00 | 정구학

  • thumbnail
    '골프계의 완판녀' 최나연이 떴다

    ... 귀걸이는 일명 '연아 귀걸이'라는 이름으로 높은 판매율을 기록했고, 업계에서는 각종 연아표 제품들이 쏟아져 나왔다. 한국 축구계의 영웅으로 불리는 박지성 선수도 여러 CF에 등장하며 브랜드 이미지에 긍정적인 효과를 불러 일으켰다. 최나연 ... 골프웨어는 정말 중요하다. 편안하고 기능적인 골프복을 입으면 그날 성적에 좋은 영향을 미친다”라고 말했다. 헤지스 골프는 최나연 선수 뿐만 아니라 홍진주, 홍순상 등 3명의 프로골퍼 선수들을 후원해 골프 팬들 사이에서 빠른 인지도 상승과 ...

    bntnews | 2010.11.08 00:00

  • thumbnail
    서희경 "내년엔 美LPGA 대회에 올인"

    "남은 대회에서 우승하고 한 해를 마무리하면 좋겠어요. " 내년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를 떠나 해외에서 활동하는 선수들이 많다. 그중에서도 서희경(24 · 하이트 · 사진)의 빈자리는 커 보일 것 같다. 서희경이 지난 7일 제주 해비치CC에서 끝난 '대신증권 · 토마토M 여자마스터즈' 후 내년 계획을 공개했다. 지난 3월 KIA클래식에서 우승해 투어출전권을 확보한 서희경은 올 연말께 미국LPGA 오리엔테이션에 다녀올 예정이다. 내년 ...

    한국경제 | 2010.11.08 00:00 | 김진수

  • thumbnail
    김현지도 '폭풍 버디'…타이틀 방어

    '디펜딩 챔피언'다웠다. 김현지(22 · LIG)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와 유럽여자골프투어(LET) 공동 주관 '대신증권 · 토마토M 여자 마스터즈' 마지막날 무서운 뒷심을 보이며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김현지는 ... 말했다. 양수진(19 · 넵스)은 선두에 한 타 뒤진 공동 2위에 올랐지만 상금랭킹 선두 탈환에 실패했다. 내년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 시드전 출전 때문에 이번 대회에 불참한 이보미(22 · 하이마트)가 5억5300만원으로 상금랭킹 선두를 ...

    한국경제 | 2010.11.07 00:00 | 김진수

  • [LPGA] 신지애, 미즈노 클래식에서 시즌 2승

    최나연, 공동5위..한국선수끼리 타이틀 경쟁 치열 지존 신지애(22.미래에셋)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시즌 두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상금왕 레이스에 다시 불을 붙였다. 세계랭킹 1위 신지애는 7일 일본 미에현 시마의 긴데쓰 가시고지마 골프장(파72.6천506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미즈노 클래식 마지막날 5언더파 67타를 몰아치며 사흘 내내 선두를 지킨 끝에 합계 18언더파 198타로 정상에 올랐다. 이번 시즌 두차례 메이저대회 ...

    연합뉴스 | 2010.11.07 00:00

  • [대신증권골프] 공동 선두만 8명…'혼전'

    한국과 유럽의 여자 골프 투어에서 활약하는 골퍼들의 자존심 대결이 무섭다. 5일 제주 해비치 골프장(파72.6천450야드)에서 열린 대신증권-토마토M 한-유럽 여자 마스터즈 1라운드에서 무려 8명이 공동 선두에 올랐다. ... 75타를 적어내 안시현(25) 등과 공동 53위에 머물렀다. 상금 레이스 1위인 이보미(22.하이마트)가 일본여자프로골프 진출을 위한 퀄리파잉스쿨 예선전에 참가하면서 양수진과 안신애에게는 이번 대회가 상금왕을 빼앗을 절호의 기회다. ...

    연합뉴스 | 2010.11.06 00:00

  • thumbnail
    이정민·송아리 부상 딛고 상큼한 출발

    국내에서 열리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인 '대신증권 · 토마토M 여자 마스터스' 첫날 부상에 시달린 선수들의 선전이 돋보였다. 이정민(18 · 삼화저축은행)은 5일 제주 해비치CC(파72)에서 ...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김하늘(22 · 비씨카드) 송아리(24) 허윤경(20 · 하이마트) 문수영(26 · 엘르골프) 등 무려 7명과 함께 선두에 자리잡았다. 김자영(19) 홍란(24 · MU스포츠) 등이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

    한국경제 | 2010.11.05 00:00 | 김진수

  • thumbnail
    신지애 4연속 버디 잡고 상금왕 탈환 시동

    신지애(22 · 미래에셋)가 일본에서 열리는 미국LPGA투어 미즈노클래식(총상금 120만달러) 첫날부터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의 면모를 보이고 있다. 이 대회를 기다렸다는 듯이 시작하자마자 4연속 버디를 잡고 공동 선두에 나섰다. ... 5언더파 67타로 공동 4위에 올랐다. 지난주 LPGA하나은행챔피언십 우승자 최나연은 버디만 5개 잡았다. 올해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4승을 올리며 상금랭킹 1위를 질주하고 있는 안선주(23)는 4언더파 68타로 공동 9위에 자리잡았다. ...

    한국경제 | 2010.11.05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