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91-19200 / 24,5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지애, 골프여제 경쟁 홈에서 끝낸다

    LPGA투어 한국대회 30일 개막, 오초아와 격돌 한국여자골프의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가 여제 등극의 분수령에서 쟁쟁한 라이벌들과 홈코스에서 맞붙는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정규멤버로서 첫해를 보내고 있는 신지애는 ... LPGA 투어 4개 대회의 결과에 따라 충분히 역전도 가능하다. 이같은 상황에서 30일부터 사흘간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오션코스(파72.6천490야드)에서 열리는 하나은행-코오롱챔피언십은 신지애가 여제의 자리에 오르는 고비가 될 전망이다. ...

    연합뉴스 | 2009.10.27 00:00

  • 오초아 "올해의 선수 되기 위해 한국 왔다"

    '골프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신지애(21.미래에셋)와 벌이고 있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의 선수, 최저타수 부문 경쟁에 대해 강한 승부욕을 드러냈다. 30일부터 사흘 동안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오션코스(파72.6천490야드)에서 열리는 LPGA 투어 하나은행-코오롱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오초아는 27일 연습 라운드에 앞서 기자와 만나 "이번 대회 목표는 우승"이라고 밝혔다. "이번이 5번째 한국 방문"이라는 오초아는 "한국에 ...

    연합뉴스 | 2009.10.27 00:00

  • [KB여자골프] 메이저 퀸 서희경, 상금도 1위

    ... 상금을 5억6천800만원에서 5억8천600만원으로 수정.>> '필드의 슈퍼모델' 서희경(23.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KB국민은행 스타투어 그랜드파이널(총상금 5억원) 우승을 차지했다. 서희경은 25일 인천 스카이72 ... 보기 1개로 3타를 줄여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로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올해 4개 메이저 대회 가운데 한국여자오픈, 하이트컵 챔피언십, KB스타투어 그랜드파이널까지 3개 대회를 휩쓸며 '메이저 퀸'으로 입지를 굳힌 서희경은 ...

    연합뉴스 | 2009.10.25 00:00

  • [KB여자골프] 장하나ㆍ서희경, 1타 차 선두 다툼

    아마추어 장하나(17.대원외고)와 시즌 대상 포인트 부문 1위 서희경(23.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KB국민은행 스타투어 그랜드파이널(총상금 5억원) 2라운드에서 1타 차 1,2위를 달렸다. 장하나는 23일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하늘코스(파72.6천555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중간합계 10언더파 134타가 됐다. 이틀째 단독 선두 자리를 지킨 ...

    연합뉴스 | 2009.10.23 00:00

  • 서희경, 2주 연속 '메이저 퀸'?

    서희경(23 · 하이트)이 올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2009 KB국민은행 스타투어 그랜드파이널'에서 선두권에 올라서며 2주 연속 '메이저 퀸'을 향해 질주했다. 서희경은 23일 인천 영종도 스카이72GC... 지난 4월 제31회 퀸시리키트컵 아시아-태평양 아마추어팀선수권대회에서 개인전과 단체전을 석권한 유망주다. 국내 여자프로골프대회에서 아마추어가 우승한 것은 2005년 9월 SK엔크린 인비테이셔널에서 신지애(21 · 미래에셋)가 마지막이다. ...

    한국경제 | 2009.10.23 00:00 | 김진수

  • [KB여자골프] 아마추어 장하나, 단독 선두

    지난주 열린 제10회 하이트컵 챔피언십에 이어 22일 1라운드가 시작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KB국민은행 스타투어 그랜드파이널(총상금 5억원)에서도 아마추어 돌풍이 몰아쳤다. 이날 인천 스카이72 골프장 하늘코스(파72.6천555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장하나(17.대원외고)가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66타로 단독 선두에 나섰다. 하이트컵에서도 단독 3위에 올랐던 장하나는 첫 홀인 10번 ...

    연합뉴스 | 2009.10.22 00:00

  • 여자골프 유소연-서희경 '상금 여왕 양보 없다'

    ... 꼽힐 만하다. 하이트컵에서 아마추어 돌풍을 일으켰던 장하나(17.대원외고), 김효주(14.육민관중)도 2주 연속 프로들과 실력을 겨룬다. MBC-ESPN과 J골프, IPSN, 인터넷 포털 네이버와 TU스포츠에서 1라운드부터 매일 ... 마스터스골프장에서 열리는 마스터스 GC레이디스(총상금 1억2천300만엔)에 출전하는 신지애는 11월 초에도 일본으로 건너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겸하는 미즈노 클래식에 나갈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emailid@...

    연합뉴스 | 2009.10.20 00:00

  • KLPGAㆍ하이트맥주, 하이트컵 자선기금 전달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와 하이트맥주는 19일 KLPGA 사무국에서 제10회 하이트컵 챔피언십의 자선기금 3000만원을 경기도 여주군 인재육성장학회에 기부했다. 하이트컵 챔피언십은 지난해에도 여주군 유소년 골프발전을 위해 여주군청에 2500만원을 전달했다.

    한국경제 | 2009.10.19 00:00 | 김경수

  • [하이트여자골프] 서희경, 메이저 2승째

    서희경(23.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하이트컵 챔피언십 우승을 차지했다. 서희경은 18일 경기도 여주 블루헤런 골프장(파72.6천553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타를 줄여 최종합계 ... 279타로 정상에 올랐다. 단독 2위인 최나연(22.SK텔레콤)과 5타 차를 낸 압도적 우승이다. 지난 5월 한국여자오픈에서 생애 첫 메이저 정상에 올랐던 서희경은 올해 끝난 3개의 메이저 대회 가운데 2개를 제패했다. 개인 ...

    연합뉴스 | 2009.10.18 00:00

  • thumbnail
    서희경 '하이트컵' 정상 포옹

    서희경(23 · 하이트 · 사진)이 한국여자프로골프 메이저대회인 '하이트컵 챔피언십'에서 쟁쟁한 해외파 선수들을 물리치고 시즌 3승째를 거뒀다. 서희경은 18일 경기도 여주 블루헤런GC(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버디 7개와 보기 3개를 묶어 4라운드 합계 9언더파 279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상금 1억2000만원을 받은 서희경은 시즌상금 4억8600만원으로 상금랭킹 1위 유소연(5억2600만원)과 격차를 4000만원가량으로 줄였다. 미국LPGA투어 ...

    한국경제 | 2009.10.18 00:00 |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