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641-23650 / 25,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박지은, 첫날 공동15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애러스 일렉트로럭스USA챔피언십(총상금 80만달러) 첫날 박지은(23. 이화여대)이 공동15위에 나섰을 뿐 한국선수들은 대부분 선두권에서 밀려났다. 박지은은 10일(한국시간) 미국 테네시주 프랭클린의 레전즈골프장(파72. 6천479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뽑아냈으나 보기 2개를 곁들여 3언더파 69타를 쳤다.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7언더파 65타로 단독선두로 나선 가운데 박지은은 로지 ...

    연합뉴스 | 2002.05.10 00:00

  • 박지은, 첫날 10위권 .. LPGA

    박지은(23.이화여대)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애러스일렉트로럭스 USA챔피언십(총상금 80만달러) 첫날 3언더파 69타로 공동9위를 달렸다. 박지은은 10일(한국시간) 미국 테네시주 프랭클린의 레전즈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뽑아내고 보기 2개를 곁들여 한국선수 가운데 가장 좋은 출발을 보였다.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7언더파 65타로 단독선두를 질주한 가운데 박지은은 로지 존스, 팻 허스트(이상 미국), ...

    연합뉴스 | 2002.05.10 00:00

  • 박세리.김미현, 1-2라운드 맞대결

    ...(25.삼성전자)와 김미현(25.KTF)이 올들어 처음 1, 2라운드 동반 플레이를 펼친다. 9일 오후(이하 한국시간)부터 미국 테네시주 플랭클린의 레전드골프장(파72. 6천479야드)에서 4일간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 뜻에 따라 자주 1, 2라운드 동반 플레이를 펼쳤으나 올해는 처음이다. 대회 본부는 또 LPGA 선수 가운데 골프 기량도 뛰어나지만 미모로 여성미(女性美) 대결을 벌이고 있는 박지은(23. 이화여대)과 로라 디아스(25. 미국)를 ...

    연합뉴스 | 2002.05.09 00:00

  • [김흥구의 'Feel 골프'] 최경주 우승이 남긴 3가지 단상

    ... 붙여진다. 그 다음부터는 도전 자체가 루틴해지며 가속도가 붙는다. 박세리 이후 김미현 박지은 박희정 장정 등 한국여자프로들이 대거 미국땅을 밟았다. 그들은 나름대로 굳건한 위치를 다지고 있다. 이제 한국 여자프로들의 위세는 ... PGA투어에 진입할 것이다. 최초 성공자의 가치는 언제나 역사의 물꼬를 바꾼다는 데 있다. -최경주의 우승은 '대단한 한국인'을 증명한다. 한국과 같이 골프에 배타적인 나라도 없는데 남녀 프로골퍼들이 갑자기 세계 정상에 오르는 것을 보면 ...

    한국경제 | 2002.05.08 17:31

  • thumbnail
    신현주 1R 단독선두 .. 레이크사이드 女오픈

    신현주(22)가 국내 여자프로골프 시즌 세번째 대회인 제2회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총상금 2억원)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신현주는 8일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CC 서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첫날 보기 없이 버디 ... 이선화(16) 윤지원(19) 등과 함께 공동 2위를 달리며 시즌 2승째를 노리고 있다. 지난해 레이크사이드CC에서 열린 한국여자오픈과 LG레이디카드오픈에서 우승하며 유독 이 코스에 강한 면모를 갖고 있는 강수연(26·아스트라)은 이븐파 72타로 ...

    한국경제 | 2002.05.08 17:13

  • 국내 그린강자 총 출동 .. 이번주 남녀대회 동시 개최

    이번주 국내 남녀 골프대회가 동시에 개최된다. 제2회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총상금 2억원·우승상금 3천6백만원)이 8일부터 10일까지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CC 서코스(파72)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여자오픈 챔피언 ... 레이크사이드CC(사장 윤맹철)가 기업 이윤의 사회 환원 차원에서 창설한 대회로 골프장에서 주최하는 국내 유일의 프로골프 대회다. 미국의 마스터스가 오거스타내셔널GC 회원들이 중심이 돼 주최하듯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도 회원들이 경기위원 ...

    한국경제 | 2002.05.07 17:13

  • [LPGA] 박세리.박지은 공동 4위 분루

    악천후에 2라운드로 축소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칙필A채리티챔피언십(총상금 125만달러)에서 줄리 잉스터(42.미국)가 통산 27승을 거둔 가운데 박세리(25.삼성전자)와 박지은(23.이화여대)이 공동 4위에 올랐다. 특히 한국 선수가 4명이나 10위권에 진입함으로써 지난 롱스드럭스챌린지대회에이어 2개 대회 연속 '한국 강세'가 이어졌다. 6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스톡브릿지의 이글스랜딩골프장(파72. 6천187야드)에서 계속된 대회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최경주 PGA 투어 첫 우승의 의미

    최경주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대회 우승은 박세리에 이어 `우리도 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심어줬다는 점에서 무엇보다 의미가 각별하다. 지난 98년 박세리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이 나라살림이 거덜나 국제통화기금(IMF)에 ... 있다는 가능성을 입증했다는 점에서 최경주의 우승을 높이 사는 것은 당연하다. 게다가 한 세기를 훨씬 넘긴 미국의 프로골프 역사에서 아시아 선수로 불과 세번째인 최경주의 우승은 백인들의 전유물이나 다름없는 PGA 투어에 신선한 충격을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최경주는 우리 학교 학생".. 광주대

    "최경주 선수는 우리 학교 학생입니다" 6일 한국인 최초로 미국 PGA 우승의 영예를 차지한 최경주(32) 선수가 광주대학교 무역학과 4학년에 재학중이라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드물다. 최경주는 일본 프로골프(JPGA)에 진출하기 1년 전인 지난 98년 광주대에 입학했다. 최 선수의 광주대 입학에는 광주대 김혁종(44) 기획실장의 도움이 컸다. 김 실장은 무명시절 최선수를 물심양면으로 도와주던 주변 사람들과의 친분으로자연히 최 선수를 알게 됐으며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최경주 우승 이모저모] 우승 축하 쏟아져

    ... 0... 국내 골퍼들은 최경주의 우승에 대해 하나같이 너무 감격스럽다며 자신의일처럼 기뻐했다. 한때 국내 최고 프로골퍼였던 김승학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장은 "남자들은세계 무대에서 통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지만 우리 협회는 ... 남자선수들도 외국에 나가 어깨를 펼 수 있게 됐고 젊은 선수들에게는 꿈과 희망을 심어줬다"고 말했다. 국내 정상급 여자프로골퍼인 정일미(30)는 "새벽까지 뜬 눈으로 경기를 지켜보면서 감격해 눈물이 날 뻔했다"고 한 뒤 "남자선수들은 ...

    연합뉴스 | 2002.05.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