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611-23620 / 29,2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맏언니 정일미, 미국 기업과 후원계약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한국 군단의 맏언니 정일미(37)가 미국 컨설팅전문회사 엔프리시스와 후원계약을 맺었다. 정일미의 매니저 송영군씨는 "지난 6일 엔프리시스와 계약을 체결했다. 미국 기업이 한국선수의 메인스폰서를 자청한 것은 처음"이라고 9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2010년 1월1일부터 1년간이며 정일미는 내년 시즌 LPGA 투어 첫 대회부터 엔프리시스의 로고를 부착하고 출전한다. 미국 시애틀에 본사를 둔 엔프리시스의 ...

      연합뉴스 | 2009.12.09 00:00

    • thumbnail
      우승 부럽지 않네…BMW·여행권 '대박 경품'

      ... 박원미(24)가 신세계KLPGA선수권에서 홀인원으로 받은 승용차(1억6000만원)가 가장 큰 부상이었다. 남녀프로골프대회에서 '배'(상금) 못지않게 '배꼽'(부상)이 큰 대회가 적지 않다. 우승상금에 버금가는 부상을 주는 대회가 ... 주방가구 세트를 내놓았다. 일본은 국내투어보다 부상이 훨씬 다양하고 규모도 크다. 송보배(23)는 최근 끝난 한일여자프로골프대항전 프로암에서 참가 선수 중 가장 좋은 기록(4언더파 69타)을 선보여 600만원 상당의 명품 시계(까르띠에)를 ...

      한국경제 | 2009.12.08 00:00 | 김진수

    • 이일희, LPGA 퀄리파잉스쿨 20위

      이일희(21.동아회원권)가 2010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할 발판을 마련했다. 이일희는 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데이토나비치의 LPGA 인터내셔널 골프장(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2010시즌 ... 등 상위권 성적으로 통과하는 등 한국 선수들이 대거 리더보드 상단을 점령하곤 했으나 올해는 응시자가 줄어들면서 한국 선수들의 이름을 찾기가 예년보다 어려워졌다. 미국 플로리다주 웨스트팜비치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퀄리파잉스쿨에서는 ...

      연합뉴스 | 2009.12.08 00:00

    • 이봉주.장미란, 8일 체육훈장 청룡장 받는다

      ... 태권도 김세혁 감독, 역도 오승우 감독, 역도 김도희 코치, 정구 주인식 코치에게도 청룡장이 수여된다. 이어 미국프로골프(PGA)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양용은(테일러메이드) 등 17명이 맹호장을 받는 등 모두 96명이 수상의 영예를 ... 한국방송공사 스포츠국이 수상한다. 또 아웃도어 버클 제조업체 우진프라스틱, 테니스화 제조사 ㈜학산, ㈜스카이72 골프장, ㈜강원도민프로축구단, 제주특별자치도가 각각 문화부 장관 표창을 받는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oa...

      연합뉴스 | 2009.12.07 00:00

    • thumbnail
      한일전은 송보배를 위한 대회였다

      ... 칭찬해 줬어요. " 송보배(23)가 5일 일본 오키나와의 류큐GC(파73)에서 끝난 '제10회 쿄라쿠컵 한 · 일여자프로골프대항전'에서 MVP로 뽑혔다. 그는 첫날 데일리베스트인 7언더파 66타를 몰아친 데 이어 둘째날에도 5언더파 ... "그동안 한 · 일전 성적(1승4패)이 좋지 않아 긴장했는데 이틀 연속 이글을 기록하는 등 운이 따라줬다"며 "양국 골프실력은 비슷하지만 정신력에서 우리가 좀 더 앞선 것 같다"고 말했다. 송보배는 올 시즌 일본여자오픈과 미국LPGA투어 ...

      한국경제 | 2009.12.06 00:00 | 김진수

    • [한일여자골프] 한국, 3년만에 일본 제압

      우승 이끈 송보배 MVP 영예 한국 여자프로골프가 일본과 실력대결에서 우위를 보이며 3년 만에 승리를 거뒀다. 한국은 5일 일본 오키나와현 난조시 류큐골프장(파73.6천550야드)에서 열린 교라쿠컵 제10회 한일여자프로골프 ... 4승1무7패로 뒤졌지만 전날 성적(10승2패)을 더해 최종 성적 14승1무9패, 승점 29-19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은 역대 전적에서 5승1무3패로 계속 우위를 이어가게 됐고 2006년 이후 3년 만에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12명이 ...

      연합뉴스 | 2009.12.05 00:00

    • [한일여자골프] 서희경 "단순하게 친 것이 승인"

      ... 한껏 치켜세웠다. 2009시즌 상금, 다승, 최저타수 부문을 휩쓸고 올해의 선수에도 선정된 서희경은 5일 일본 오키나와 류큐골프장에서 끝난 교라쿠컵 제10회 한일여자프로골프 대항전에서 혼자 2승을 거뒀다. 첫날 올해 일본 투어 상금왕인 요코미네 사쿠라(24)와 맞대결을 승리로 장식했고 이날도 아리무라 치에(22)를 물리쳐 한국 여자골프의 높은 수준을 확인했다. 특히 이 대회 전까지 한일전 7전 전승을 거두며 '한국 킬러'로 이름을 날렸던 요코미네를 ...

      연합뉴스 | 2009.12.05 00:00

    • [한일여자골프] 이지희, 헹가래 받다 부상

      교라쿠컵 제10회 한일여자프로골프 대항전에서 우승한 한국 대표팀 주장 이지희(30.진로재팬)가 헹가래를 받다 떨어져 허리를 다쳤다. 5일 일본 오키나와 류큐골프장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까지 최종합계 29-19로 이긴 대표 선수들은 ... 선수들 이름값= 0...일본 대표팀은 비록 졌지만 이틀째 경기에서 15-9로 이겨 체면을 세웠다. 특히 일본 여자골프의 에이스 격인 미야자토 아이가 첫날 지은희(23.휠라코리아)에게 패했지만 이날은 보기 없이 9언더파를 몰아치며 ...

      연합뉴스 | 2009.12.05 00:00

    • [한일여자골프] 송보배 "이글로 자신감"

      일본 여자프로골프에서 활약하고 있는 송보배(23)가 교라쿠컵 제10회 한일여자대항전 첫날 7언더파의 맹타를 휘두르며 기선 제압에 한 몫을 담당했다. 송보배는 4일 일본 오키나와 류큐 골프장(파73.6천550야드)에서 열린 대회 ... 자신감이 있는 것은 아닌데…"라고 말끝을 흐리기도 했다. 2008년 국내 대회에 나왔다가 판정에 불만을 품고 기권,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로부터 한국 대회 2년간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았다가 10월 말에 사면을 받아 이 대회에 출전하게 된 ...

      연합뉴스 | 2009.12.04 00:00

    • [한일여자골프] 서희경, 상금왕 자존심 세웠다

      '필드 위의 슈퍼모델' 서희경(23.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 상금왕의 자존심을 지켰다. 서희경은 4일 일본 오키나와 류큐골프장(파73.6천550야드)에서 열린 교라쿠컵 제10회 한일여자프로골프 대항전 첫날 요코미네 사쿠라(24)와 맞대결에서 승리를 거뒀다. 올해 일본 투어에서 상금 1위를 차지한 요코미네와 맞대결이 성사돼 관심을 끈 이날 1대1 18홀 스트로크 플레이에서 서희경은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뽑아내 5언더파 68타를 쳤고 요코미네는 ...

      연합뉴스 | 2009.1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