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661-23670 / 29,2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비로 차질…대회 하루 연장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09시즌 마지막 대회인 LPGA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150만달러)이 비 때문에 이틀째 진행에 차질을 빚었다. 2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휴스터니안 골프장(파72.6천650야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대회 3일째 2, 3라운드는 계속된 비로 연기됐다. LPGA 투어는 "23일 마칠 예정이던 대회를 하루 연장해 24일까지 54홀 경기로 치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아직 2라운드를 마친 선수가 ...

      연합뉴스 | 2009.11.22 00:00

    • 신지애 '쉬었다 가자'…비로 순연

      '골프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가 뜻하지 않은 하루 휴식을 덤으로 얻었다. 2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휴스터니안 골프장(파72.6천650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150만달러) ... 4언더파로 공동 3위에 올랐다. 재미교포 강혜지(19)가 이날까지 2라운드 13개 홀을 마쳐 3언더파로 공동 5위, 한국 선수 가운데 가장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첫날 2언더파를 친 신지애는 최나연, 박희영(22.하나금융), 강지민(29), ...

      연합뉴스 | 2009.11.21 00:00

    • LPGA 신인왕 수상 신지애 "이름 남기고 싶다"

      '골프 지존' 신지애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09시즌 신인왕을 수상했다. 신지애는 2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LPGA 투어 2009시즌 시상식에 참석해 신인왕을 품에 안았다. ... 회원으로는 첫해를 보낸 신지애는 시즌 마지막 대회가 남았지만 신인왕 포인트 1천546점으로 2위 위성미(20.나이키골프)의 914점을 여유 있게 앞서며 일찌감치 신인왕을 확정 지었다. 신인왕 정식 명칭이 '루이스 서그스 롤렉스 신인왕'인만큼 ...

      연합뉴스 | 2009.11.21 00:00

    • thumbnail
      영어 연설로 기립 박수받은 신지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09시즌 신인왕과 상금왕을 확정 짓고 올해의 선수, 최저타수, 다승왕도 노리고 있는 '골프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가 이번엔 '명연설가'로 기립 박수를 받았다. 신지애는 21일(한국시간) ... "좋은 성적을 내기 바란다"는 말에 일부 참석자들이 웃음을 터뜨린 것이다. 이어 신지애는 "1998년 박세리가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한 것이 내 인생을 바꿔놨다. 그전에는 얌전하고 조용한 편이었지만 골프를 하면서 나 자신을 표현할 수 ...

      연합뉴스 | 2009.11.21 00:00

    • 서희경, 유소연에 1타 앞서

      역시 맞수였다. 상금왕 경쟁을 펼치는 서희경(23 · 하이트)과 유소연(19 · 하이마트)이 올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마지막 대회인 ADT캡스 1라운드에서 팽팽한 접전을 펼쳤다. 서희경은 20일 제주도 롯데스카이힐제주CC(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1오버파 73타를 쳐 공동 2위를 기록했다. 3언더파 69타를 친 제주 출신의 편애리(20 · 하이마트)가 단독 선두에 이름을 올렸고,유소연은 선두에 5타 뒤진 2오버파 74타의 ...

      한국경제 | 2009.11.20 00:00 | 김진수

    • 신지애 "컨디션 나빴는데 이 정도면 만족"

      '골프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150만달러) 1라운드 결과에 대해 "아쉽지만 만족한다"고 말했다. 2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휴스터니안 골프장(파72.6천650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쳐 2언더파 70타를 기록한 신지애는 "컨디션이 좋은 편이 아니라 잘 칠 수 있을지 걱정했는데 이 정도면 만족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단독 1위로 ...

      연합뉴스 | 2009.11.20 00:00

    • KLPGA 신인왕 안신애 "내년엔 꼭 우승"

      ... 없이 기쁩니다.하지만 올해에는 우승을 못해 아쉬웠는데 내년에는 꼭 우승하겠습니다." 20일 제주 서귀포시 롯데 스카이힐골프장에서 열린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마지막 대회 ADT캡스챔피언십 첫날 경기를 끝마친 안신애는 "오늘 바람이 많이 불어서 성적이 안좋았다"면서도 신인왕 얘기에는 눈을 반짝였다. 안신애는 9일 끝난 대신증권-토마토투어 한국여자마스터즈까지 신인왕 점수 777점을 획득, 2위인 양수진(18.넵스)의 613점을 넉넉히 앞서면서 이번 대회 성적에 관계없이 ...

      연합뉴스 | 2009.11.20 00:00

    • thumbnail
      美LPGA 챔피언도 국내복귀 '좁은문'

      올해 국내 남녀프로골프 정규투어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불꽃 튀는 대회가 하나 더 열린다. 내년 정규투어에서 뛸 선수를 가리는 시드순위전이 그것이다. 올해 상금랭킹 하위 선수들과 2,3부투어 선수들이 내년 정규투어 출전 자격(투어 ... 유지할 수 있을지와 미국LPGA투어 등지에서 뛰다가 돌아온 '해외파'들이 어떤 성적을 낼지가 관전 포인트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24일부터 나흘간 각각 군산CC와 무안CC에서 '2010 ...

      한국경제 | 2009.11.20 00:00 | 김진수

    • [LPGA] 신지애, 오초아와 첫날 대결서 판정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09시즌 올해의 선수 자리를 놓고 마지막 대결을 펼치고 있는 '골프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와 '골프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의 첫날 대결은 오초아의 승리로 끝났다. 156점으로 1위를 지키고 있는 신지애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휴스터니안 골프장(파72.6천650야드)에서 열린 올해 마지막 대회 LPGA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150만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어 ...

      연합뉴스 | 2009.11.20 00:00

    • [신설법인 현황] (2009년 11월 12일~11월18일) 서울

      ...층 ▷그랜드윌크린(김봉석·50·오폐수정수정화처리업)내수동71경희궁의아침2단지1521호 ▷그룹칼(김경한·35·골프장리조트등의개발분양)대치동896의9동극빌딩6층 ▷금명인베스트(김동신·10·부동산매매업)역삼동823의24남도빌딩4층 ... ▷신우이노베이션(민기우·10·광고대행업)숭인동1367경일오피스텔503호 ▷신조엠앤디(허은희·50·건설업관련프로젝트개발)청담동31의10청진빌딩401호 ▷씨앤에이에이젼트(이용인·6·드라마영화뮤지컬등영상공연물에대한캐스팅디렉터...

      한국경제 | 2009.1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