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691-23700 / 30,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의환향 유소연 "내년부터 美무대 도전"

      "올해 한국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내년부터 미국 LPGA투어에 도전할 생각입니다. " US여자오픈 우승자 유소연은 27일 대한항공 906편으로 귀국해 인천공항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LPGA투어에 처음부터 참가할지,캐디는 누구를 ... 위해 쇼트게임 능력을 보완할 계획이다. 그는 "LPGA에서 뛰어보니 기술이 부족하다는 걸 느꼈다"며 "특히 잔디가 한국과 달라 그린 주변에서 쇼트게임 중심의 연습을 하고 전지훈련을 통해 현지 적응 준비도 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11.07.27 00:00 | 서기열

    • 한국여자골프 통산 100승, 브리티시오픈서 재도전

      28일 스코틀랜드서 개막..정상급 골퍼 144명 출전 한국여자골프군단이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커누스티 골프링크스에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100승 달성에 다시 도전한다. 지난 24일(이하 현지시간) 끝난 에비앙 ... 터뜨리지 못한 한국여자선수들은 28일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링크스에서 시작되는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우승컵을 노린다. 1500년대에 만들어진 이 골프장은 지금까지 남자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오픈을 일곱 차례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여자골프 휴식기 종료…29일 히든밸리 오픈 개막

      US여자오픈 우승자 유소연 등 출전 휴식기에 들어갔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가 29일 막을 올리는 SBS투어 제2회 히든밸리 여자오픈(총상금 4억원)을 시작으로 하반기에 돌입한다. 충북 진천군 히든밸리 골프장(...츠)과 안신애(21·비씨카드)도 눈여겨볼 선수들이다. 홍란은 공동 6위, 안신애는 공동 9위를 차지하며 세계 여자프로골프의 메이저급 대회에서도 통하는 솜씨를 과시했다. 특히 안신애는 지난해 처음 열린 이 대회 초대 챔피언이기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thumbnail
      '화려한 외출' 유소연이냐…상금왕 심현화냐

      미국 LPGA투어에서 '화려한 외출'을 한 국내 여자프로골퍼들이 이번 주 국내 대회에서 샷대결을 펼친다. 휴식기에 들어갔던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는 29일 '제2회 히든밸리 여자오픈(총상금 4억원)'을 시작으로 하반기에 ... 시즌 상금 3억원을 넘어선다. 에비앙마스터스에서 나란히 '톱10'에 진입한 홍란과 안신애도 자신의 실력이 세계 여자프로골프의 메이저급대회에서도 통한다는 것을 입증한 계기로 시즌 첫승을 노린다. 안신애는 지난해 처음 열린 이 대회 ...

      한국경제 | 2011.07.26 00:00 | 한은구

    • thumbnail
      禁女의 코스 열렸다…'커누스티'를 극복하라

      ... 받는 심리적 쇼크'란 뜻으로 차용됐다. 브리티시오픈이 7차례나 열린 커누스티는 '금녀의 코스'였다. 지금까지 여자대회라고는 1973년에 열린 '브리티시 레이디스 아마추어'가 유일했다. 올해 드디어 여자 프로들에게 장소를 내줬다. ... 거둔 5승을 포함해 한국(계) 선수들의 LPGA투어 통산 100승 달성이 이번에도 쉽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 선수는 2001년 메이저대회로 승격된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박세리(34)가 우승한 것을 시작으로 2005년 장정(31),2008년 ...

      한국경제 | 2011.07.26 00:00 | 한은구

    • [LPGA] 日 미야자토, 에비앙 마스터스 우승

      김인경 공동 3위, 홍란 공동 6위..한국선수 통산 100승 달성 불발 한국여자프로골프군단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통산 100승을 달성하는 일이 다음 기회로 미뤄졌다. 한국의 대표 주자로 나선 홍란(25·MU스포츠)과 ... 유소연(21·한화)은 공동 32위(3언더파 285타)로 대회를 마쳤다. 유소연의 우승으로 LPGA 통산 99승을 달성한 한국여자골프는 오는 28일 스코틀랜드에서 시작되는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100승에 다시 도전한다. ...

      연합뉴스 | 2011.07.25 00:00

    • LPGA- 홍란, 에비앙 3R서 공동 2위 선두 미야자토에 2타차 추격

      홍란(25·MU스포츠)과 김인경(23·하나금융)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한국에 통산 100번째 우승컵을 안겨줄 유력한 후보로 떠올랐다. 홍란은 23일(현지 시간) 프랑스 에비앙-르뱅의 에비앙 마스터스 골프장(파72·6344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에비앙마스터스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5개만을 골라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사흘 동안 언더파 스코어를 적어내는 기복 없는 플레이를 펼친 홍란은 중간합계 11언더파 205타로 ...

      한국경제 | 2011.07.24 00:00 | janus

    • thumbnail
      '막판 뒷심' 김인경 공동 3위

      ... 15~17번홀에서 막판 3연속 버디를 잡는 뒷심을 발휘했으나 초반에 타수를 많이 잃어버려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이로써 한국(계) 여자프로골퍼들의 미국 LPGA투어 '100승 합작'은 다음주 열리는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으로 ... 우승자인 스테이시 루이스(미국)를 2타차로 제치고 우승컵을 안았다. 우승 상금은 48만7500달러. 미야자토는 일본 프로골프 최고의 스타인 이시카와 료와 함께 일본에서 여론 주목도가 가장 높은 선수다. 2004년 일본 프로무대에 데뷔하자마자 ...

      한국경제 | 2011.07.24 00:00 | 한은구

    • [LPGA] 홍란, 에비앙 3R서 공동 2위

      선두 미야자토에 2타차 추격 김인경,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6위 홍란(25·MU스포츠)과 김인경(23·하나금융)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한국에 통산 100번째 우승컵을 안겨줄 유력한 후보로 떠올랐다. 홍란은 23일(현지시간) 프랑스 에비앙-르뱅의 에비앙 마스터스 골프장(파72·6천344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에비앙 마스터스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5개만을 골라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사흘 동안 언더파 스코어를 ...

      연합뉴스 | 2011.07.24 00:00

    • thumbnail
      '디펜딩 챔피언' 신지애, 한국통산 100승 '순항'

      한국 여자프로골퍼들이 에비앙 마스터스(총상금 325만달러) 2라운드에서 미국 LPGA투어 '100승 합작'을 향해 순항했다. 지난해 챔피언 신지애(사진)는 22일 프랑스 에비앙-르뱅의 에비앙마스터스GC(파72)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3타를 줄이며 합계 6언더파 138타로 홍란 등과 공동 8위를 달렸다. ▶23일 0시30분 현재 선두는 사이키 미키(일본)로 합계 9언더파 135타를 기록 중이다. 안신애는 13번홀까지 2타를 줄여 합계 7언더파로 공동 ...

      한국경제 | 2011.07.23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