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16,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에세이] 세종은 왜 모내기를 금지했나?

    백성들을 어여삐 여기신 세종은 즉위 11년차에 슬기로운 농민 생활을 위해 농사직설이라는 매뉴얼을 간행하셨다. 그런데 이 책에서 모내기(이앙법)를 매우 위험한 농법이라고 엄하게 금지했다. 이앙법은 못자리에서 튼튼한 모만 옮겨 심을 수 있어 수확이 크게 늘어난다. 모내기 전 빈터에 보리를 키울 수 있어 이모작도 가능했다. 벼를 물속에서 줄 맞춰 키우니 잡초 뽑기도 쉬웠다. 직파법 대비 노동력 투입은 5분의 1, 생산량은 두 배나 되는 신기술이었다....

    한국경제 | 2023.01.10 17:36

  • thumbnail
    "할머니가 할아버지 쐈다"…소설가 폴 오스터, 미 총기폭력 조명

    신작 에세이 '피바다의 나라'서 비극적 가족사도 서술 현대 미국 문학을 대표하는 소설가로 '뉴욕 3부작', '빵굽는 타자기' 등 베스트셀러 작가인 폴 오스터(75)가 신작 에세이를 통해 자신의 비극적인 가족사를 언급하며 미국에 만연한 총기 폭력을 조명했다. 10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발간된 오스터의 새 에세이 '피바다의 나라'(Bloodbath Nation)는 미국에서 끊이지 않는 총기 폭력 문제를 다루고 있다. 오스터는 ...

    한국경제 | 2023.01.10 16:56 | YONHAP

  • thumbnail
    [공식] 민서, 윤종신 품 떠난다…미스틱과 계약 종료

    ... 소속 아티스트로 함께해 준 민서에게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동을 기대하고 늘 응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민서는 2015년 ‘슈퍼스타K7’ 출연 이후 미스틱스토리와 인연을 맺었다. 2018년 3월 디지털 싱글 ‘멋진 꿈’으로 데뷔, 2021년에는 에세이를 출간한 바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텐아시아 | 2023.01.10 14:01 | 윤준호

  • thumbnail
    [한경에세이] 지식 강국의 조건

    지난 카타르 월드컵에서 가장 주목할 변화는 센서와 인공지능 같은 첨단 기술을 접목한 ‘반자동 오프사이드 판독 기술(SAOT)’을 처음 도입한 것이다. 이처럼 현대 축구는 공정한 판정 시스템을 구축해 축구 발전의 새로운 시대를 만들어 가고 있다. 공정한 규칙과 판정 시스템은 비단 축구와 같은 스포츠에만 요구되는 이야기는 아닐 것이다. 다양한 지식재산이 공존할 미래사회에서 지식재산 소송의 신뢰성과 전문성을 확보하는 일은 지식...

    한국경제 | 2023.01.09 17:23

  • thumbnail
    인스타 릴스에서 소리가 중심이 된다면…페리지갤러리 '숏-폼'전

    ... 된다. 전시에서는 인공지능(AI) 챗봇도 활용됐다. 추성아 기획자는 AI 챗봇에 이미지와 사운드의 짧은 형식과 인스타그램 릴스에서 소리의 역할 등을 묻기도 하고 사운드, 내러티브, 숏 폼, 이미지, 시간 같은 키워드를 주고 짧은 에세이를 쓰도록 했다. AI 마브(Marv)는 인스타그램에서 릴스를 볼 때 소리를 듣느냐는 질문에 "아니다, 나는 완전한 침묵 속에서 보는 것을 선호한다"면서도 릴스의 사운드에 대해서는 "영상에 생명을 불어넣는 데 큰 도움이 된다"고 답한다. ...

    한국경제 | 2023.01.09 13:52 | YONHAP

  • thumbnail
    한경신춘문예 당선자가 쓴 '詩의 기록'

    2023년 한경 신춘문예 시 부문 당선자 신나리 시인의 첫 번째 책이 나왔다. 당선 전부터 준비했던 책으로, 시를 읽고 쓰는 나날에 대한 에세이다. 최근 신 시인이 출간한 <다시 줍는 시>(사진)를 관통하는 주제는 ‘시로부터 상처받은 마음을 시로 회복할 수 있을까’다. 그는 2016년 문단 내 성폭력 사건으로 충격을 받은 뒤 시를 외면했다가 다시 시를 쓰기 시작한 경험을 솔직하게 풀어낸다. 책의 부제는 ‘상처와 ...

    한국경제 | 2023.01.08 17:39 | 구은서

  • thumbnail
    정여울 작가 "시대 어둡고 기댈 곳 없을 때 문학이 자리하죠"

    ... 재능을 알아보는 재능"이라며 "독자가 읽어주면 다른 장르로 태어나고 텍스트의 수명은 더 길게 갈 수 있다"고 했다. 서울대 독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국문학 박사 학위를 받은 정여울은 문학, 여행, 심리학, 예술 관련 에세이를 쓰며 문학 평론가로 활동했다. 세상과 문학 사이의 메신저로 사는 그는 "문학을 추앙한다"고 웃으며 "어디를 바라봐도 문학의 커튼이 드리워져 있었다"고 돌아봤다. "심리학자 카를 구스타프 융이 '데미안'을 읽고서 헤세에게 '칠흑 같은 ...

    한국경제 | 2023.01.08 15:19 | YONHAP

  • thumbnail
    [한경에세이] 감사의 선순환

    연말연시가 되면 필자의 회사에는 ‘감사’의 메시지가 넘쳐난다. 한 해 동안 함께 일한 동료들에게 프로젝트 진행 순간순간마다 느꼈던 동료의 강점과 기여한 바를 콕 집어 구체적으로 칭찬해주는 것이다. 중요한 프로젝트를 훌륭하게 마무리해준 것, 어려운 고비마다 같이 고민하고 지혜를 빌려준 것, 영감을 불어넣는 리더가 돼준 것에 대한 감사 등 다양한 감사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구글에는 이외에도 상시적으로 피드백을 주고 감사를 표현...

    한국경제 | 2023.01.06 18:13

  • thumbnail
    DA데이비슨 "MS의 오픈AI 투자, 10년만의 기회…매수"

    ... 마이크로소프트의 빙 및 애져 모두에 제공할 ‘가치 창출’이 과소평가됐다고 말했다. 그러나 앞으로 광고,클라우드 및 검색 부문의 성장을 지원하고 주가를 상승시킬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챗GPT는 질문에 답하고 에세이도 작성하는 인공지능 챗봇으로 지난해 말 공개후 며칠만에 1백만명 이상이 가입했다. 기존의 검색엔진을 능가하는 툴이 될 수도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2019년부터 인공지능연구소인 오픈AI에 10억달러를 투자하고 ...

    한국경제 | 2023.01.05 21:12 | 김정아

  • thumbnail
    [신간] 석탄 사회·성스러운 동물성애자

    ... 담은 책이다. 그는 '분단의 향기' '비상국가' '망각기계' '검은깃털' 연작으로 분단국의 모순과 국가 권력의 작동 방식을 포착해 온 작가다. 사진집 형태를 띠지만 책은 응축된 생각을 엮은 글을 사진과 함께 엮었다는 점에서 에세이에 가깝다. 오랜 시간 몸담았던 사진에 대한 저자의 성찰이 고스란히 담겼다. 책은 사진가로서 현장을 바라보고 머무르고 담아내며 고뇌하고 사투한 흔적들로 채워졌다. 저자는 사진이 뭔가를 보여준다는 얘기는, 뭔가를 감춘다는 얘기와 같다며 ...

    한국경제 | 2023.01.05 18: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