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1-120 / 17,5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00세 철학자' 김형석 교수 "사람은 성장하는 동안에는 늙지 않아"

      ...학자 등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으면 좋겠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김 교수를 평소 존경해 왔다고 밝힌 바 있다. 2021년 검찰총장 퇴임 후 김 교수가 만났고, 지난달에도 용산 대통령실에서 김 교수와 오찬했다. 책은 100년 넘게 살아오며 그가 깨달은 삶의 지혜와 경험을 담은 에세이다. 평범한 우리네 일상에서부터 정치, 교육 분야 등 우리 사회 곳곳의 문제점을 노련한 시선으로 살펴본다. 임근호 기자 eig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09 16:12 | 임근호

    • thumbnail
      김형석 교수 104세 장수 비법…"공부·일 계속하고 감정은 젊게"

      ... 물고기가 됐다. 그는 퇴직 후 삶의 반경이 "더 넓어졌다"고 했다. 9일 서울 중구의 한 음식점에서 가진 '김형석, 백 년의 지혜' 출간 기자간담회 자리에서다. 책은 100년 넘게 살아오며 그가 깨달은 삶의 지혜와 경험을 담은 에세이다. 평범한 우리네 일상에서부터 정치, 교육 분야 등 우리 사회 곳곳의 문제점을 노련한 시선으로 살펴본다. 1920년생인 그는 올해 104세다. 초고령이지만 여전히 정신이 또렷하다. 1시간 반 넘게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거의 쉬지 않고 ...

      한국경제 | 2024.05.09 14:00 | YONHAP

    • thumbnail
      까까머리 신입생으로 처음 만난 그, 이어령…신간 '만남'

      강인숙 영인문학관 관장, 절절한 그리움 담은 에세이 '만남' 출간 "까까머리를 막 기르고 있는 대학 신입생의 모습으로 그는 내 앞에 나타났다. 이름을 안 것은 신입생 환영회 자리였던 것 같다. 머리가 짧아 얼굴이 네모로 보였다. 무언가가 안에 꽉꽉 차서 터질 것 같은 느낌을 주는 모습…. 호기심에 빛나는 눈이 눈부셨다. " 한국 전쟁이 한창이던 1952년 부산에 있던 서울대의 임시 교정에서 수줍음 많던 학생 강인숙(현 영인문학관 관장)은 ...

      한국경제 | 2024.05.09 09:00 | YONHAP

    • thumbnail
      사람경영, 욕망이 시장이다 [한경에세이]

      ... 욕망이 있는 곳은 어디든 블루오션이다. 그래서 레드오션도 블루오션도 없다는 것이다. 오직 욕망만 있다. 경영의 요체는 욕망의 붉은 바다에 희망이라는 푸른 점 하나를 찍고 더 넓게 퍼져나가도록 하는 것이다. 사업과 경영에 성공하고 싶다면 돈이 아니라 욕망을 다루어야 한다. 경영자는 욕망 예술가이자 기술자이며, 욕망의 연금술사이다. 이 글은 한국경제신문 5월 10일자에 게재된 한경에세이 ‘레드오션도 블루오션도 없다’ 전문입니다.

      한국경제 | 2024.05.09 09:00 | 이형우

    • thumbnail
      [한경에세이] 노키즈존 500곳?

      꽤 오래전 일이다. 가족과 여름휴가차 들른 8월의 해운대는 찌는 듯이 더웠다. 한참을 헤매다가 빙수 맛집이라고 추천받은 카페에 들어갔다. 시원한 에어컨 바람과 마주하며 들어서는 순간, 주인이 다가오며 훠이훠이 나가라고 손사래를 쳤다. “저희는 그런 곳이 아니에요.” 무슨 말인지 알 수 없어서 당혹스러웠는데, 설명은 간단했다. 노키즈존이니 나가달라는 것이었다. ‘그런 곳’을 찾아서 또 싸돌아다닐 것도 짜...

      한국경제 | 2024.05.08 18:05

    • thumbnail
      "고금리 장기화…금리인상 배제 안해"

      ...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준 내 매파(통화긴축 선호)로 꼽히는 그는 이에 대해 가능성이 높은 시나리오가 아니고, 금리 인상의 기준이 상당히 높지만 금리 인상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카시카리 총재는 또 이날 공개한 에세이에서 최근 지표들이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통화정책이 인플레이션 목표치 2%로 완전히 회복시킬 만큼 충분히 제한적인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물론 나와 동료들은 노동시장이 회복세를 보이고 있어 매우 기쁘지만, ...

      한국경제TV | 2024.05.08 10:03

    • thumbnail
      美미니애폴리스 연은총재 "고금리 장기화…금리인상 배제 안해"

      ...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준 내 매파(통화긴축 선호)로 꼽히는 그는 이에 대해 가능성이 높은 시나리오가 아니고, 금리 인상의 기준이 상당히 높지만 금리 인상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카시카리 총재는 또 이날 공개한 에세이에서 최근 지표들이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통화정책이 인플레이션 목표치 2%로 완전히 회복시킬 만큼 충분히 제한적인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물론 나와 동료들은 노동시장이 회복세를 보이고 있어 매우 기쁘지만, ...

      한국경제 | 2024.05.08 09:21 | YONHAP

    • thumbnail
      [마켓뷰] 오락가락하는 금리 전망…코스피 2,700대 안착할까

      ... 가능성이 있다"며 "코스피는 보합권에서 출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다만 10년물 미 국채수익률이 전일 대비 3bp(1bp=0.01%P) 하락하며 3주 만에 최저치인 4.46%를 기록한 상황 등을 짚으면서 "카시카리 총재의 매파적 에세이가 공개됐음에도 불구하고 시장은 큰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지원 KB증권 연구원은 "다우지수가 5거래일 연속 상승했지만, 상승 탄력이 둔화됐다"며 "국내 증시도 전일 급등에 따른 차익실현 압력에 대비할 필요가 ...

      한국경제 | 2024.05.08 08:06 | YONHAP

    • thumbnail
      [한경에세이] 이직제한, '절대 불변' 계약일까

      기업이 임직원을 채용할 때 일정 기간 경쟁 기업으로의 이직이나 동종업종의 창업을 제한하는 내용의 고용계약을 맺는 사례가 있다. 대기업 임원의 경우 퇴직 후 고문 계약을 체결하면서 일정 급여를 주는 대신 직급에 따라 1~3년간 경쟁 기업으로의 취업을 금지하기도 한다. 현직과 퇴직 임직원을 불문하고 경쟁 직장으로의 이직과 동종업종의 창업을 금지하는 근로계약 내용을 경업금지조항(non-compete clause)이라고 한다. 한국의 공정거래위원회에...

      한국경제 | 2024.05.07 18:59

    • thumbnail
      사람경영, 과학에 길을 묻다 [한경에세이]

      ... 힘이다. 능력은 행복과 연결될 때 비로소 진정한 가치를 갖는다. 모든 사람은 행복할 권리가 있다. 세상 사람끼리는 마땅히 행복해야 한다. 그래서 능력은 책무이다. 행복은 능력을 가진 사람들의 책임이고, 존재의 이유이며, 나눔의 실천이다. 경영자의 가슴은 따뜻해야 한다. 경영이란 사람을 사랑하는 실재적이고 실용적인 행위다. 이 글은 한국경제신문 5월 3일자에 게재된 한경에세이 ‘사람의 결에서 경영의 길을 찾다’ 전문입니다.

      한국경제 | 2024.05.07 14:42 | 이형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