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631-3640 / 7,3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상장예정기업]국내 부동산 개발사 첫 상장 SK D&D "올 사상 최대 실적 전망"

      ... 확보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얘기다. 싱가폴의 케펠랜드, 일본의 미쓰이, 스미토모, 토큐 등이 아시아시장의 주요 디벨로퍼로서 사업을 해나가고 있다. 함 대표는 "부동산 개발사업은 경기변동에 따라 레버리지가 큰 사업인 것은 부인할 수 없다"면서도 "이에 따라 외부에서 우려하는 부채비율 등 재무적 부분을 관리하는 데 고도의 안정성을 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SK D&D는 최근 5년간 연평균 매출액 ...

      한국경제 | 2015.06.05 14:25 | 노정동

    • thumbnail
      은행, 대출 연체율 낮아져 건전성 개선…인터넷전문銀 경쟁 심화 변수

      ... 높아진 상태다. 시중자금도 단기부동화 현상을 보이고 있다. 인터넷전문은행의 예금금리와 자금조달 규모에 따라 은행권 수신금리 경쟁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자본금 2000억~3000억원 내외의 인터넷전문은행 3개가 설립되고, 여기에 레버리지 10~15배를 일으킨다고 가정해도 규모는 10조원 내외에 불과하다. 이는 시스템예금의 1%에 불과하다. 인터넷전문은행은 가계 신용대출 및 소상공인대출 등 틈새시장에 특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존 전통은행을 전면적으로 대체하는 수준은 아닐 ...

      한국경제 | 2015.06.05 07:01

    • 브라질·인도 등 신흥국 펀드 '저조한 성적'

      ... 프랭클린재팬(1.68%)이 두드러진 성과를 냈다. 중국펀드는 피델리티차이나컨슈머(2.75%), 이스트스프링차이나(1.89%), 삼성KODEXChinaH증권ETF(1.48%)는 수익률 상위권을 기록했다. 반면, KB중국본토A주레버리지(-1.66%), 미래에셋KorChindia포커스71(-1.14%), 미래에셋차이나디스커버리1(-0.82%)는 손실을 냈다. 블랙록월드광업주(-3.41%) 등 원자재펀드도 저조한 수익률을 나타냈다. 국내 주식형펀드 수익률은 -0.68%다. ...

      한국경제 | 2015.06.01 07:00 | 허란

    • thumbnail
      중국 '2007년 악몽' 되풀이되나…노심초사 투자자, 환매문의 빗발

      ... 이어 이날도 오전 한때 1.7% 하락하며 14,000선을 내주기도 했다. 이번 조정으로 국내 펀드투자자들은 큰 손해를 봤다. 상하이종합지수 등락폭의 두 배만큼 가격이 움직이는 상장지수펀드(ETF)인 ‘TIGER차이나A레버리지’는 어제 하루 낙폭이 11.4%에 달했다. ‘신한BNPP중국본토인덱스RQFII’(-6.52%), ‘KB중국본토A주’(-6.07%) 등 주식형 펀드들도 6%대 손실이 났다. 증권사 PB센터에는 ...

      한국경제 | 2015.05.29 21:19 | 송형석/허란/민지혜

    • thumbnail
      틈새 노렸더니 시장이 커졌다…중국·원유·채권형 ETF 급성장

      ... ETF의 순자산과 거래량 역시 꾸준히 늘고 있다. 원자재 ETF의 순자산은 작년 말 1489억원에 불과했지만 지난달 말엔 4195억원까지 증가했다. 반면 코스피200 등락폭 대비 두 배의 수익·손실을 내는 국내지수형 레버리지 ETF는 위축되는 모습이다. 이 상품의 순자산은 작년 말 3조1257억원에서 지난달 1조3549억원으로 감소했다. 시장 내 비중도 15.9%에서 6.7%로 급감했다. 장승한 한화자산운용 퀀트운용팀장은 “코스피지수가 단기 ...

      한국경제 | 2015.05.28 20:37 | 조재길

    • thumbnail
      [상·하한가 30% 시대③] ELS·ETF '안정성' 이상 없나…저유동성주식 등 '재평가' 효과

      ... 뚜렷해져 투자매력이 높아질 수 있다. 지수형 상장지수펀드(ETF)와 기타 주가연계증권(ELS)의 전략적인 활용도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 지수형 ELS 등 간접상품 '안정성' 이상 無…레버리지·인덱스 ETF '차별성' 커져 #지난해 결혼한 회사원 이정균 씨(36)는 스스로를 '안전제일주의 투자자'라고 부른다. 이 씨는 개별종목에 직접 투자는 절대 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세우고 ...

      한국경제 | 2015.05.26 09:40 | 이민하

    • thumbnail
      [명품 펀드·명품 운용사] 구성훈 삼성자산운용 대표 "국내 1위 만족 못해…해외시장 뚫겠다"

      ... 열었다. 현재 관리자산은 180조원으로, 아시아 최대 규모다. 구 대표는 “상장지수펀드(ETF) 사례에서 볼 수 있듯 불모지와 다름없는 시장을 적극 개척하는 게 삼성운용의 사명”이라며 “ETF만 해도 레버리지형(지수 상승률 대비 2배 수익), 인버스형(지수 하락 때 수익) 등 투자 패러다임을 바꾸는 혁신 상품을 많이 내놨고 이런 파생기법을 활용한 상품을 아시아권으로 수출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구 대표는 “해외 네트워크를 ...

      한국경제 | 2015.05.22 07:02 | 조재길

    • [명품 펀드·명품 운용사] 운용업 최초 RQFII 취득…중국본토 펀드 선두주자

      ... 출시했다. 중국 중소형주·인덱스·단기채권·전환사채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상품을 잇달아 출시하며 중국 본토에 투자하는 운용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이외에도 공모시니어론(변동금리대출)펀드, 스마트레버리지펀드, 시민형 공모 상품인 지하철9호선펀드 등 여러 상품을 업계 최초로 선보였다. 지하철9호선펀드만 해도 화제를 모으면서 출시 하루 만에 완판되기도 했다. 신한BNPP운용은 글로벌 수준의 리스크 관리 체계를 구축했다는 평가다. 사내 심사위원단 ...

      한국경제 | 2015.05.22 07:01 | 허란

    • "인터플렉스, 1분기 실적 부진…목표가↓"-삼성

      ... '매수'로 유지했다. 이종욱 연구원은 "1분기 매출은 전분기보다 33% 하락한 1118억원, 영업손실은 295억원으로 예상치(영업손실 117억원)를 대폭 하회했다"며 "매출 감소로 인한 레버리지 효과가 예상보다 컸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 정체와 하향 조정되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출하량은 인터플렉스에게는 부정적 요소"라며 "1분기 영업손실과 글로벌 스마트폰 ...

      한국경제 | 2015.05.18 08:02 | 권민경

    • thumbnail
      신한금투, 리밸런싱 대표상품 '1억랩' 누적 수익 10% 육박

      ... 증권업계 대표 상품이다. 지난 8일 기준 모든 계좌가 6~13%의 고른 수익률 분포를 나타냈다. 누적 판매금액은 1600억원이다. 1억랩은 기본적으로 중위험·중수익 자산배분을 통해 수익을 확보하고, 저평가 국면에서는 레버리지를 활용한 초과수익을 추구하는 방식으로 운용된다. 가장 큰 특징은 적극적인 리밸런싱이다. 출시 이후 20회 이상의 리밸런싱이 진행됐다. 투자대상은 가치주, 롱숏, 하이일드, 배당주, 해외주식, 뱅크론 등 전방위적 자산배분과 중국, ...

      한국경제 | 2015.05.13 15:38 | 이민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