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681-3690 / 7,3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한금투, 리밸런싱 대표상품 '1억랩' 누적 수익 10% 육박

      ... 증권업계 대표 상품이다. 지난 8일 기준 모든 계좌가 6~13%의 고른 수익률 분포를 나타냈다. 누적 판매금액은 1600억원이다. 1억랩은 기본적으로 중위험·중수익 자산배분을 통해 수익을 확보하고, 저평가 국면에서는 레버리지를 활용한 초과수익을 추구하는 방식으로 운용된다. 가장 큰 특징은 적극적인 리밸런싱이다. 출시 이후 20회 이상의 리밸런싱이 진행됐다. 투자대상은 가치주, 롱숏, 하이일드, 배당주, 해외주식, 뱅크론 등 전방위적 자산배분과 중국, ...

      한국경제 | 2015.05.13 15:38 | 이민하

    • thumbnail
      몸 낮춘 '황제株' 속살 공개 코 앞… 옥석가리기 빌미될까

      ... 자원을 가지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한국희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생산 시설은 물론이고, 다양한 브랜드 포트폴리오(설화수, 라네즈, 에뛰드 등)를 판매할 채널과 마케팅 리소스를 보유하고 있다"며 "현지에서의 영업레버리지 확대 시 긍정적인 효과가 가장 큰 사업 모델"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2분기부터 면세 채널의 기고 효과로 인해 성장 모멘텀(동력)이 둔화될 순 있다"면서도 "전반적인 고성장 기조는 여전히...

      한국경제 | 2015.05.13 14:54 | 권민경

    • thumbnail
      [증권·운용사 추천 상품] 1년 이내 목표수익률 달성땐 주식형 팔고 채권형 등 투자

      ... 사전에 정해진 비율에 따라 주식형 ETF 비중을 늘리고, 반등하면 채권형 ETF 비중을 늘리는 전략을 쓴다. 투자 고객은 향후 증시 전망과 투자 성향에 따라 ‘KOSPI 200형’과 ‘KOSPI 레버리지형’을 선택해 투자할 수 있다. 1년 이내에 고객이 직접 정한 목표 수익률을 달성하면 주식형 ETF를 전량 판 뒤 상대적으로 안전한 채권형 ETF 등에 투자할 수 있다. ETF랩은 절세에 특화된 상품이다. 주식 매매 차익에 ...

      한국경제 | 2015.05.13 07:01 | 하헌형

    • "CJ E&M, 1분기 전부문 영업흑자 기록…목표가↑"-하나

      ... 내다봤다. 해외 부문도 현지 방송제작이 순조롭게 진행 중이며, 하반기 합작사 설립을 통해 공격적인 비즈니스가 가능할 것이라는 분석. 그는 "2분기는 계절적인 광고 성수기인 데다 비용 효율화 등을 통해 매출 상승 대비 이익 레버리지 효과가 클 것"이라며 "2분기 매출은 기저효과까지 고려해 전년 동기 대비 24% 성장하고, 1분기에 이어 영업이익도 흑자전환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

      한국경제 | 2015.05.12 07:16 | 박희진

    • 중국 펀드 수익률 4.31%↓…국내 주식·채권형도 마이너스

      ... 마이너스 성적을 냈다. 반면 브라질펀드(0.62%)와 러시아펀드(3.43%)는 이익을 냈다. 해외 채권형펀드도 -0.34%를 기록했다. 순자산 500억원 이상, 1년 이상 운용된 해외 주식형 공모펀드 중에선 KB중국본토A주레버리지[자](주식-파생재간접)A(-7.85%), 삼성중국본토레버리지[자]1(주식-파생재간접)-A(-7.47%), 동부차이나1(주식)A(-5.46%) 등 중국펀드의 손실폭이 컸다. 일반주식(-1.77%) 중소형주식(-1.64%)...

      한국경제 | 2015.05.11 07:01 | 허란

    • thumbnail
      속 터지는 지수…미어터지는 인버스펀드

      ... 순매수액 1위 종목은 코스피200지수와 반대로 움직이는 KODEX인버스 상장지수펀드(ETF)였다. 1주일 순매수액이 1224억원에 달했다. 반면 판 종목은 지수와 같은 방향으로 움직이는 KODEX200(1373억원 순매도), KODEX레버리지(998억원) 등이었다. 투자심리가 전반적으로 나빠지고 개별 종목에 대한 판단이 어려울 때 나타나는 매매 패턴이다. ○개별 종목 주가 ‘요동’ 시장 흐름이 바뀌면서 개별 종목의 변동성은 한층 높아졌다. 덩치가 ...

      한국경제 | 2015.05.08 20:44 | 송형석 / 심은지

    • thumbnail
      '한 방'보다 꾸준한 수익…주식·채권·대체투자 '황금비율' 찾는다

      ... 국내 ETF 시장 점유율이 21%에 달한다. ‘TIGER’ 브랜드를 앞세운 국내 상장 ETF만 53개에 달한다. 유가증권시장 주요 200개 상장사에 투자하는 TIGER200, 지수의 두 배만큼 움직이는 TIGER레버리지 등이 대표적이다. TIGER헬스케어 ETF는 3년 수익률이 103%에 이른다. TIGER생활소비재, TIGER경기방어, TIGER중국소비테마, TIGER S&P500선물 등도 3년 수익률이 60%를 넘는다. 2011년에는 글로벌 ...

      한국경제 | 2015.05.08 07:00 | 송형석

    • thumbnail
      "안전자산 아니었네…" 채권펀드 줄손실

      ... 하이일드채권펀드(신용등급이 낮은 고위험채에 투자하는 펀드) 등 일부 상품에서는 자금이 빠져나가고 있다. ◆채권펀드 줄줄이 마이너스 7일 펀드 평가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장지수펀드(ETF) ‘키움KOSEF10년국고채레버리지’ 가격은 지난달 10일 12만5000원에서 이날 11만5000원으로 급락했다. 한 달 만에 7% 안팎의 손실이 났다. 채권값 변화의 두 배만큼 가격이 움직이는 상품이다 보니 낙폭이 컸다는 설명이다. 다른 ETF 상품인 ...

      한국경제 | 2015.05.07 22:53 | 허란/송형석

    • thumbnail
      증권주 투자, '톱 픽'을 찾아라

      ... 노력이 의미 있는 수익으로 연결되려면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증권사가 취급하는 서비스 중 시황이 뒷받침된다는 전제 하에서는 위탁매매(브로커리지)의 마진이 가장 높다. 물론 시황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가장 위험할 수도 있다. 회전율과 레버리지(차입금 등을 지렛대 삼아 자기자본비율을 올리는 것)에 따라 마진이 달라지므로 700~1000bp(100bp=1% 포인트)에 달하는 상황이 올 수도 있다. 반면 금융 상품 판매 중심의 자산 관리 서비스의 마진은 30~100bp 정도에 ...

      모바일한경 | 2015.05.01 13:59 | 한경비즈니스

    • thumbnail
      [종합소득세 징수 강화] 중국펀드 작년 40% 수익 낸 김 부장 "세금폭탄 맞을까 걱정"

      ... 평균 1700만원에 가까운 수익을 올렸다는 얘기다. 총 75개인 중국본토펀드의 원금(설정액)은 2조8423억원인데, 평가이익을 합한 순자산은 벌써 4조2344억원에 달한다. 상하이종합지수 상승률 대비 두 배의 수익을 내는 일부 레버리지펀드의 경우 작년 이후 수익률이 200% 안팎에 달하는 것도 있다. 이들 펀드 투자자에게 종합소득세 납부가 ‘발등의 불’이 된 것은 국내 펀드(비과세)와 달리 소득세 과세 대상인 해외 펀드 수익률이 지난해 예상외로 급등했기 ...

      한국경제 | 2015.04.28 20:47 | 조재길 / 허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