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3641-3650 / 7,3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전자산 아니었네…" 채권펀드 줄손실

      ... 하이일드채권펀드(신용등급이 낮은 고위험채에 투자하는 펀드) 등 일부 상품에서는 자금이 빠져나가고 있다. ◆채권펀드 줄줄이 마이너스 7일 펀드 평가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장지수펀드(ETF) ‘키움KOSEF10년국고채레버리지’ 가격은 지난달 10일 12만5000원에서 이날 11만5000원으로 급락했다. 한 달 만에 7% 안팎의 손실이 났다. 채권값 변화의 두 배만큼 가격이 움직이는 상품이다 보니 낙폭이 컸다는 설명이다. 다른 ETF 상품인 ...

      한국경제 | 2015.05.07 22:53 | 허란/송형석

    • thumbnail
      증권주 투자, '톱 픽'을 찾아라

      ... 노력이 의미 있는 수익으로 연결되려면 더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증권사가 취급하는 서비스 중 시황이 뒷받침된다는 전제 하에서는 위탁매매(브로커리지)의 마진이 가장 높다. 물론 시황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가장 위험할 수도 있다. 회전율과 레버리지(차입금 등을 지렛대 삼아 자기자본비율을 올리는 것)에 따라 마진이 달라지므로 700~1000bp(100bp=1% 포인트)에 달하는 상황이 올 수도 있다. 반면 금융 상품 판매 중심의 자산 관리 서비스의 마진은 30~100bp 정도에 ...

      모바일한경 | 2015.05.01 13:59 | 한경비즈니스

    • thumbnail
      [종합소득세 징수 강화] 중국펀드 작년 40% 수익 낸 김 부장 "세금폭탄 맞을까 걱정"

      ... 평균 1700만원에 가까운 수익을 올렸다는 얘기다. 총 75개인 중국본토펀드의 원금(설정액)은 2조8423억원인데, 평가이익을 합한 순자산은 벌써 4조2344억원에 달한다. 상하이종합지수 상승률 대비 두 배의 수익을 내는 일부 레버리지펀드의 경우 작년 이후 수익률이 200% 안팎에 달하는 것도 있다. 이들 펀드 투자자에게 종합소득세 납부가 ‘발등의 불’이 된 것은 국내 펀드(비과세)와 달리 소득세 과세 대상인 해외 펀드 수익률이 지난해 예상외로 급등했기 ...

      한국경제 | 2015.04.28 20:47 | 조재길 / 허란

    • [와우넷 이벤트] 나영호 파트너, 해외선물 실전매매반·아카데미 개설 등

      나영호 파트너 해외선물 실전매매반·아카데미 개설 한국경제TV 와우넷 파트너인 나영호 대표는 30일 해외선물 실전매매반과 아카데미 교육생을 동시에 모집한다. 나 대표는 해외선물 투자상품별 매매전략과 레버리지 효과를 이용해 고수익을 추구하는 것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또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저녁 9시30분부터 와우넷에서 무료 온라인 공개방송을 진행한다. 수급분석 No.1 이종원 파트너 파트너스 방송 개국 한국경제TV 와우넷 ...

      한국경제 | 2015.04.27 07:02

    • thumbnail
      펀드 환매 40일째…2200 등정 발목잡나

      ... 증권사(금융투자)를 통해 나온 순매도 물량 2조3120억원어치도 펀드 환매의 연장선에서 봐야 한다는 해석이다. 개인 투자자가 ETF를 팔면 이 물량이 증권사의 프로그램 매물로 계산되기 때문이다. 지수 등락률의 두 배만큼 움직이는 레버리지 ETF 중 하나인 ‘KODEX 레버리지’가 대표적인 사례다. 개인 투자자들은 지난 40거래일간 이 종목을 1조1509억원어치 순매도했다. 밀려드는 펀드 환매는 지수 상승에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코스피지수는 ...

      한국경제 | 2015.04.22 20:53 | 송형석

    • 국내 주식형·배당주 펀드 수익률 3% 넘어

      ... 인도펀드(-0.46%)는 글로벌 증시 랠리에 동참하지 못하고 소폭 손실을 냈다. 순자산 500억원 이상, 운용 기간 1년 이상인 해외 주식형 펀드 80개 중 5개를 제외하고 모두 플러스 수익률을 거뒀다. ‘KB중국본토A주레버리지A’(17.95%) ‘삼성중국본토레버리지1A’(17.64%) 등은 한 주 새 18% 가까운 수익을 내며 최상위권에 올랐다. ‘미래에셋인디아솔로몬1C-A’(-0.67%) &ls...

      한국경제 | 2015.04.20 07:02 | 안상미

    • thumbnail
      [요동치는 글로벌 증시] 중국 증시 규제에 그리스 불안까지…'글로벌 랠리' 발목 잡나

      ... 골자다. 신용을 통한 주식 매입은 줄어들고, 신용을 통한 주식 매도는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특히 그림자 금융의 하나인 엄브렐러 트러스트(umbrella trust)를 통한 신용융자 금지를 명시했다. 엄브렐러 트러스트는 높은 레버리지로 투자자에게 자금을 빌려줘 투자하도록 하는 상품으로 지난 1월 초 중국 당국이 규제조치를 취했지만 증시 급등세를 타고 가입자가 계속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차입공매도에 대해서는 공매도용 주식을 빌려줄 수 있는 기관을 증권사에서 ...

      한국경제 | 2015.04.19 20:58 | 오광진

    • thumbnail
      다시 찾아온 월가의 봄…JP모간·골드만·씨티 '깜짝 실적'

      ... 뛰어올랐다. 시장에선 4.26달러를 예상했다. 매출은 106억2000만달러로 13.8% 늘었다. 대표적인 수익성 지표인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4.7%로 18분기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 고수익·고위험의 파생상품 거래와 공격적인 레버리지 투자로 최고 수익률을 올리며 월가의 대표 IB로 군림해온 예전 모습을 되찾은 것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골드만삭스가 위기 이전의 수익률을 회복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비판을 잠재웠다고 평가했다. 깜짝 실적의 일등 공신은 트레이딩과 투자금융 ...

      한국경제 | 2015.04.17 21:43 | 이심기

    • thumbnail
      신용융자 잔액 7조원 '사상 최고치'…"돈 빌려서 투자"

      ... 빨리 결판을 내야 한다는 것"이라며 "남의 돈을 빌려서라도 대량의 주식을 빠르게 사서 빠르게 먹고 나오려는 투자자들이 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 센터장은 "유동성 장세는 오를 때도 불같이 오르지만, 떨어질 때도 불같이 떨어지는 경향이 있다"며 "레버리지(지렛대)를 너무 벌려놓으면 수습 과정이 상당히 어려워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email protected]

      한국경제 | 2015.04.16 16:14 | 최유리

    • thumbnail
      경제와 증시 괴리 터널 벗어나려는 중국

      ... 최근 들어 중국 증시도 그렇습니다.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최근 “주식투자자들이 중국 경제의 미래에 투표를 하고 있다”는 식으로 분위기를 몰아갔습니다. “중국 증시의 대세 상승은 개혁장세와 레버리지 장세가 함께 작용한 필연적이고 합리적인 결과”(중국 증권감독관리위원회)라는 설명도 마찬가지입니다. 과열 경고를 날리기 보다는 증시 상승이 부(富)의 효과로 이어져 중국 실물경제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기대를 숨기지 않고 ...

      모바일한경 | 2015.04.15 11:18 | 오광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