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61-5870 / 9,4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열 40%·이재명 31%·안철수 8%…오차 밖 尹 '우세'

      ... 50%, '안정적인 국정운영을 위해 여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응답은 38%로 나타났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8%, 민주당 33%, 국민의당 6%, 정의당 4% 순으로 나타났다. 태도 유보는 18%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20.3%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15:36 | 홍민성

    • thumbnail
      [공연소식] 창작뮤지컬 '아몬드'에 문태유·홍승안 캐스팅

      ... 2014년 초연 이후 5년간 꾸준히 사랑받았던 작품으로 3차원(3D) 프로젝션 매핑을 통해 고흐의 수많은 명작을 무대 위에서 영상으로 펼쳐내는 게 특징이다. 여러 차례 테오를 연기했던 박유덕이 이번에는 빈센트 역을 맡았으며 박민성도 새롭게 합류했다. 김경수, 장지후도 같은 역을 소화한다. 테오 역은 윤승우, 황민수, 윤은오, 황순종이 맡는다. ▲ 콘서트로 만나는 차지연·한지상 = 뮤지컬 배우 차지연과 한지상이 갈라 콘서트 '컬러스'(COLORS)를 통해 ...

      한국경제 | 2022.02.17 15:19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이재명 민낯 드러나…깨끗한 후보는 바로 윤석열"

      ... 대통령 후보 중에서 아무도 하지 못한 일을 해내고 있다. 바로 2030 세대의 적극적 지지를 끌어내고 있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저는 이번 선거에서 불공정을 바로잡고 정의를 세우려면 공직자로서 기본자세가 돼 있는 사람이 대통령이 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적임자는 바로 윤석열이다. 모두 압도적인 표로 당선시켜 달라"고 재차 지지를 호소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14:36 | 홍민성

    • thumbnail
      [단독] 유승민 "선대본 직책 안 맡는다" 상임고문 가능성 '차단'

      ... 같은 가능성을 명확하게 차단한 것이다. 한편, 지난해 11월 5일 당내 경선 이후 잠행을 이어온 유 전 의원의 '깜짝 등장'을 두고 여권의 '러브콜'이 결정적인 배경이 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최근 더불어민주당은 연일 '통합정부론'을 내세우며 유 전 의원을 공개 거론한 바 있다. 이에 유 전 의원이 확실한 선긋기에 나서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11:57 | 홍민성

    • thumbnail
      김재원 "윤석열·안철수, 여론조사 단일화 불가능…새 국면 필요"

      ... 있다"며 "안 후보께서 여전히 단일화에 응할 여지도 남아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했다. 앞서 안 후보는 지난 13일 여론조사 방식을 통한 야권 후보 단일화를 윤 후보에게 공개 제안한 바 있다. 이에 윤 후보는 "아쉽지만, 고민해보겠다"고 밝혔다. 이후 양측은 더 이상 진전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어 단일화 성사 여부가 점점 불투명해지고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10:13 | 홍민성

    • thumbnail
      항암치료 보험금 5400만원 받은 보험설계사, 등록취소 이유는?

      ... 청구 소송에서 재판부는 ㄱ씨에 대해 진료비 영수증이 부풀려진 사실을 알고도 보험금을 청구했다고 인정할 증거가 없다고 판단한 점 등을 고려해 기소유예 처분이 있었다는 이유로 내려진 보험설계사 등록취소처분은 위법‧부당하다고 판단했다. 민성심 권익위 행정심판국장은 “보험사기 행위는 엄하게 처벌해야 하지만 기소유예가 있었다고 기계적으로 처분할 것이 아니라 억울하게 처분받는 사례가 없도록 사실관계를 잘 살펴봐야 한다”고 말했다. 임도원 기자 ...

      한국경제 | 2022.02.17 10:04 | 임도원

    • thumbnail
      文대통령 "해낼 줄 알았다" 男쇼트트랙·최민정에 축전

      ... 보여준 올림픽 정신은 메달 이상의 품격으로 빛났다"고 했다. 김동욱에게는 "미끄러지고 넘어지면서도 다시 일어나 쉼 없이 도전했기에 올림픽 메달의 꿈을 이뤄낼 수 있었을 것이다. 첫 올림픽 무대여서 많이 떨렸을 텐데 잘해줘서 고맙다. 김 선수가 올림픽 대표로 선발됐을 때 기쁨의 눈물을 흘려줬던 분들이 누구보다 좋아하고 있을 것. 꼭 안아드리길 바란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7 08:48 | 홍민성

    • thumbnail
      이수정 "윤석열, 여가부보다 훨씬 강한 '女보호시스템' 마련"

      ... 사람"이라며 "검찰총장 때 조국(전 법무부 장관) 수사한다고 문재인 정부가 부당한 정직, 감찰 조처를 내렸을 때 내가 검찰 감찰위원을 맡아 속사정을 잘 안다. 윤 후보가 바보스럽게 느껴질 정도로 법을 지키며 원칙대로 가는 게 마음에 들어 지지하는 것"이라고 했다. 앞서 윤 후보는 지난 13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여가부 폐지가 포함된 대선 10대 공약을 제출한 바 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7:55 | 홍민성

    • thumbnail
      野 "배 씨, 김혜경 공노비였나…8년간 공문서 작성 0건"

      ... 공무원으로서 역할이 있었다면 무엇이든 간에 흔적을 제시하라. 흔적조차 없는 공무원이었다면 배 씨는 불법 의전 공노비에 불과했다는 사실을 자인하는 것"이라며 "배 씨가 공노비가 아니었음을 계속 부인하려면 2012년 이 후보가 성남시장으로 취임한 이후부터 2021년 이 후보가 경기도지사에서 사퇴한 시점까지 김혜경 씨와 배 씨 간의 통화 내역을 전부 공개하라"고 촉구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6:17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남의 돈 탐하지 않아" 배우 이원종, 李 지지 선언

      ... 당시 박영선 후보 선거 유세차량에 올라 "거짓말하는 사람은 안 된다. 박영선은 거짓말하지 않고 정직하고 열심히 일한다"며 지지를 선언한 바 있다. 한편, 지난 15일 시나위 멤버 신대철, 배우 정두홍, 이원종, 김의성, 김현성, 이기영, 가수 리아, 개그맨 강성범, 조정래 감독 등 대중연예인·예술인 184명은 이재명 후보에 대한 공동 지지선언문을 발표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16 15:48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