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81-5890 / 9,3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명박근혜' 때와 다른 호남 민심…윤석열 '꿈의 20%' 이뤄질까

      ... 있는 상황"이라며 "이준석 대표 일정을 이어받아서 윤석열 후보도 호남에 일정이 계획돼 있다. 우리 당이 과거 호남의 지지를 받지 못했기 때문에 많은 대책과 정책을 세우고 있는데, 이번 대선에서 그 효과가 조금 나오지 않겠나 하는 기대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기사에서 언급한 여론조사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5 07:51 | 홍민성

    • thumbnail
      野 "이재명 가족의 서민 코스프레 민낯이 드러났다"

      ... 지사님 욕실에 비치했고, 남은 건 모아서 거실에 두었습니다"라고 보고했다. A 씨가 이 후보 욕실에 둔 화장품은 프랑스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 제품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확한 제품명은 '떼르 데르메스 애프터쉐이브 밤'으로 남성들이 면도 후 피부 진정을 위해 바르는 로션이다. 가격은 100mL 기준 9만8000원으로, 동일 제품군 내 최고가 수준이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4 15:32 | 홍민성

    • thumbnail
      안철수 "음주 범죄 선처 없다" 주취 감형 전면 폐지 공약

      ... 음주로 인한 폭행죄와 성범죄는 가중처벌하고 있는데, 우리 사회는 여전히 음주에 관대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술 먹고 그럴 수도 있지'라며 적당히 넘어가려는 사회적 분위기가 더 많은 범죄를 발생시킨다"며 "음주가 음주로 끝나지 않고 선량한 시민의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에선 이를 강력하게 차단하고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4 14:08 | 홍민성

    • thumbnail
      윤석열 46% vs 이재명 38%…명절 이후 격차 더 벌어져

      ... 조사에서는 '정권교체'에 대한 응답이 54%, '정권재집권'에 대한 응답이 36%로 나타났다. 정당지지율은 국민의힘 42%, 민주당 35%, 국민의당 7%, 정의당 5%다. 이번 조사는 무선 85%, 유선 15% 임의 전화 걸기(RDD)를 통한 ARS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6.1%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4 14:00 | 홍민성

    • thumbnail
      "알이백이 뭐냐? 이즈백도 아니고" 서울대생들도 '물음표'

      ... 실시간 검색어에는 RE100이 올라올 정도였다. 민생경제가 중요하다더니 그린에너지 용어에 집착하는 이 후보가 이해가 되지 않는다는 반응과, RE100도 모르는 윤 후보가 무지하다는 반응으로 엇갈렸다. 특히 윤 후보의 모교인 서울대학교 학생들은 본인들이 이용하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알이백이 뭐냐?", "XX이즈백은 알아도"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4 13:09 | 홍민성

    • thumbnail
      나경원 "학교 선배 윤석열, 원래 토론 좋아해…A+ 준다"

      ... 3일 KBS·MBC·SBS 등 방송 3사 합동 초청 첫 TV 토론회에서 진검승부를 펼쳤다. 부동산, 외교·안보, 일자리 창출, 자유주제 등 현안을 두고 2시간에 걸쳐 토론을 벌였다. 한편, 네 후보의 다음 방송 토론은 오는 21일 열릴 전망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21일과 25일, 다음 달 2일 등 총 세 차례에 걸쳐 토론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4 11:42 | 홍민성

    • thumbnail
      이재명 '대장동'에 윤석열 '청약'에 진땀 뺐다 [종합]

      ... 커트라인이 어느 정도였는지 알고 있나"라고 질문했다. 이에 윤 후보는 "거의 만점이 돼야 한 걸로 알고 있다"고 대답했지만, 안철수 후보는 "사실 62.6점이다"라고 재차 지적했다. 한편, 네 후보의 다음 방송 토론은 오는 21일 열릴 전망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21일과 25일, 다음달 2일 등 총 세 차례에 걸쳐 토론회를 열겠다고 밝혔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3 22:58 | 홍민성

    • thumbnail
      '대장동 격돌' 尹 "엉뚱한 이야기만" vs 李 "특검 뽑는 거 아냐" [대선 토론]

      ... 누나는 왜 (윤석열 후보) 아버지의 집을 샀을까"라며 "이재명이 알면 큰일 나니 비밀을 평생 간직하자는 사람이 입만 벙긋하면 윤석열은 죽는다는 말을 왜 하겠나"라고 했다. 이에 윤석열 후보는 "제가 질문에 대해서 자꾸 엉뚱한 얘길 하는 걸 보니 답을 못한다"고 했고, 이재명 후보는 "특검을 뽑는 자리가 아니다"라고 반격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3 22:07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정상회담 우선순위? 尹·安 "미국"·沈 "북한"·李 "상황 맞게"

      ... 사람"이라며 "가장 먼저 미국과 함께 이 해결을 찾는 게 첫 번째"라고 했다. 이어 "그다음은 중국이다. 중국이 여러 가지로 북한에 대한 여러 가지 지원들 때문에 (북한이) 계속 버티고 있는 측면이 많다"며 "국제 규범에 따라 이것들에 대한 조치가 필요하고, 저는 그다음 북한이라고 생각하고 그다음 일본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3 21:32 | 홍민성

    • thumbnail
      [속보] 부동산 문제 어떻게? 이재명 "대대적 공급"·윤석열 "임대차 3법 개정"

      ... 심상정 후보는 "집값 안정이 가장 시급하다. 그러기 위해선 지금 집값이 최정점이고 집값을 하향 안정화해야 한다는 정치권의 합의가 가장 우선돼야 한다"며 "땅과 집으로 돈을 버는 시대를 끝내겠다는 그런 합의를 이뤄내겠다. 공급 정책은 무엇보다 44% 집 없는 서민들에게 우선적으로 정책의 중심에 둬야 한다는 것을 정치권에서 합의를 이끌어내겠다"고 말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2.03 21:07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