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711-288720 / 368,7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란 "브라질과 우호관계 지속 희망"

    ... 외교정책 기조가 유지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호세프 당선자가 최근 이란 인권 문제에 대해 잇따라 강성 발언을 하면서 향후 브라질-이란 관계에 적지않은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 호세프 당선자는 이란 당국이 간통 혐의로 사키네 모하마디 아시티아니(43.여)라는 여성에게 돌팔매질 사형을 선고하고 야당 인사들을 수감하는 등 인권침해 행위를 계속하는 것에 줄곧 비판적인 입장을 밝혔다. 또 지난 5일 미국 워싱턴 포스트(WP)와의 회견에서는 지난달 ...

    연합뉴스 | 2010.12.09 00:00

  • 지오멘토 "대표이사 횡령, 배임 고소취하 종결"

    지오멘토가 한국거래소의 조회공시 요구에 대한 답변을 통해 "대표이사 등의 횡령, 배임 및 가장납입 혐의에 관하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서 조사가 진행중에 있었으나 고소인의 고소취하로 사건이 종결처리됐다"고 공시했다. 유주안기자 jayou@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12.09 00:00

  • 모바일상품권 해킹, 백화점서 8억원 빼돌려

    금액정보 변환 충전후 실제 상품권 바꿔가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는 모바일 상품권 사이트에서 송수신 데이터를 해킹해 수억원을 충전한 뒤 백화점에서 실물 상품권으로 바꿔 달아난 혐의(컴퓨터 등 사용사기)로 황모(30)씨를 구속했다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황씨는 올해 2월과 5월 두 차례 한 이동통신업체 자회사가 운영하는 모바일 상품권 사이트에 접속한 다음 한 대포폰에서 다른 대포폰으로 상품권을 보내면서 전송 데이터의 금액정보를 변환해 8억원을 ...

    연합뉴스 | 2010.12.09 00:00

  • 보이스피싱 가담 중국인 유학생 14명 적발

    1명은 사기단 총책…6억5천만원대 사기 주도 서울서대문경찰서는 보이스피싱으로 수억원을 가로챈 혐의(사기 등)로 중국인 26명과 한국인 22명을 검거해 15명을 구속하고 3명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9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시민 수십명에게 전화를 걸어 '자녀를 납치했다' '경찰인데 개인정보가 유출됐다' 등의 거짓말로 계좌이체를 유도해 6억5천여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지방 전문대와 4년제 대학에서 공부하는 중국인 ...

    연합뉴스 | 2010.12.09 00:00

  • 민주 최철국 의원직 상실

    대법원 3부(주심 안대희 대법관)는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정치자금법 위반)로 기소된 최철국 민주당 의원에게 벌금 700만원과 추징금 50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9일 확정했다. 최 의원은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피선거권을 상실하도록 규정한 공직선거법에 따라 의원직을 잃었다. 최 의원은 18대 총선을 앞둔 2008년 3월과 4월 박 전 회장의 지시를 받은 정승영 전 정산개발 사장으로부터 두 차례에 ...

    한국경제 | 2010.12.09 00:00 | 양준영

  • 검찰, 신상훈ㆍ이백순 구속 방침…신한銀 "후임 행장 어쩌나" 고민

    ... 사퇴할지,사퇴한다면 후임 행장은 누가 될 것인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한금융은 이 행장이 사퇴하면 곧바로 신임 행장을 뽑거나 과도기적으로 직무대행을 선임할 방침이다. 9일 검찰과 금융계에 따르면 검찰은 신 전 사장과 이 행장에 대해 횡령 등의 혐의로 조만간 구속영장을 청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라응찬 전 신한금융 회장은 기소하지 않을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중앙지검은 8일 이 행장을 재소환해 조사한 데 이어 9일 신 전 사장을 다시 불러 밤늦게까지 조사했다. 검찰이 두 사람에 대해 ...

    한국경제 | 2010.12.09 00:00 | 정재형

  • 코스닥 투자 또 '경종'…'돈'앞에 윤리는 없다?

    ... 최대주주인 국내 대표적 자산운용사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이 최근 보유지분을 전량 매각한 것으로 알려져 투자자들 사이에 의견이 분분하다. 세실은 9일 금융감독원 공시에서 "대표이사 김헌기와 이사회 의장 이원규에 대해서 보조금 편취 등의 혐의로 수사(서울중앙지방검찰청)가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세실의 주가는 전날보다 5원(0.18%) 오른 2800원으로 장을 마쳤다. 그럼에도 신고가인 1만2000원 대비 76.7% 하락한 수준이다. 세실은 최근 들어 대표이사의 횡령과 ...

    한국경제 | 2010.12.09 00:00 | cheol

  • thumbnail
    '폭풍비난' 받은 뺑소니 교사 입건

    교통사고를 내고도 오히려 피해자에게 삿대질하는 영상이 찍혀 네티즌들의 비난을 받았던 50대 여교사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차량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9일 경기도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여교사 A(57.여)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6시께 용인시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서 B(38)씨를 승용차 앞범퍼로 친 다음 아무런 구호조치를 하지 않고 자리를 뜬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2~3일 관련자 조사를 했고 7일 B씨로부터 전치 2주 ...

    한국경제 | 2010.12.09 00:00 | mina76

  • 초등교사 자살 부른 '근무성적평정' 어떻길래

    ...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는데 유서에 교감승진을 둘러싼 근평에 대한 불만이 적혀 있었다. 한편 이번 교사 자살사건과 관련해 김해서부경찰서는 당일 해당 교사와 면담을 했던 교장을 참고인 자격으로 불러 조사했지만 자살과 관련한 특별한 혐의점을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해당 교사와 교장이 근평과 관련한 대화가 있었지만 특별한 문제가 없었고 유서내용에도 자살한 교사가 불만을 토로했지만 금전적인 문제 등이 전혀 언급되지 않아 참고인 조사 수준에 그쳤다"고 말했다. 해당 ...

    연합뉴스 | 2010.12.09 00:00

  • 현대차 비정규직 노조 공장점거 중단

    ... 벌여왔다. 노조는 울산공장 본관 앞에서 항의집회를 열었고 이후 3자 노조대표와 현대차 사측의 강호돈 대표이사 부사장, 사내하청업체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공장 본관 아반떼룸에서 대화에 나섰다. 비정규직 노조는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주동자 16명은 거점농성장을 따로 만들고 나머지는 귀가했다. 이날 노사를 비롯해 5자가 만난 대화의 자리에서는 점거파업 농성자 500여명(노조 주장) 고용보장, 비정규직 노조 지도부의 신변 보장, 불법파견 교섭대책 ...

    연합뉴스 | 2010.1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