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8741-288750 / 369,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또 게임중독 패륜…천안 20대母 두살 아들 살해

    인터넷 게임에 빠져 지내던 20대 여성이 두 살난 아들을 살해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22일 충남 천안서북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두 살배기 아들을 살해한 혐의(살인)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김모(27.여)씨는 하루 평균 8~10시간 이상 온라인 게임을 할 정도로 게임에 중독돼 있었다. 김씨는 지난 18일에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다가구주택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오전 내내 게임을 하던 중 아들이 방바닥에 오줌을 쌌다는 이유로 아들을 주먹과 ...

    연합뉴스 | 2010.12.22 00:00

  • 방통위, 개인정보보호 위반 사업자 과징금

    ... 8백만원까지 과태료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또 나머지 16개 사업자에 대해서는 개인정보의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를 수립?시행하도록 하는 시정조치 명령을 의결했습니다. 행정처분을 받은 사업자들은 올해 3월부터 5월사이 개인정보를 유출한 혐의로 경찰의 수사를 받은 사업자들로서 방송통신위원회의 현장조사 결과, 개인정보보호 법규 위반사실이 확인된 사업자들입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향후에도 개인정보를 침해한 사업자에 대해서는 법에 따라 엄중 조치함으로써 국민들의 소중한 개인정보가 ...

    한국경제TV | 2010.12.22 00:00

  • [특징주]세실, 회계처리 위반 충격에 '급락'

    대표이사의 횡령혐의로 약세를 보였던 세실이 이번에는 회계처리 지준 위반 혐의가 발생하면서 급락하고 있다. 22일 오전 9시29분 현재 세실은 전날대비 245원(11.34%) 내린 1915원을 기록중이다. 이날 주가는 장중 1865원까지 떨어지면서 신저가로 내려앉기도 했다. 코스닥시장본부는 전날 세실에 대해 회계처리 기준 위반으로 오후 5시24분부터 장 종료시까지 주권매매 거래를 정지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

    한국경제 | 2010.12.22 00:00 | best010

  • `은행ㆍ공제회ㆍ브로커' 4천억대 금융비리 적발

    ... 수수 등 각종 수법이 망라돼 `백화점식 비리' 양상을 보였다.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이석환 부장검사)는 신탁자금을 빼내 투기성 사업에 임의로 투자했다가 손실을 입자 금융사고가 날 것을 우려해 저축은행에서 사기대출을 받은 혐의로 경남은행 장모(44) 전 부장 등 2명을 구속 기소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들은 2008년 10월부터 올 4월까지 17개 회사 명의로 16개 금융기관에서 은행장 명의로 사기대출을 받으면서 경남은행에 3천262억원의 보증책임을 지게 ...

    연합뉴스 | 2010.12.22 00:00

  • [코스닥 기업공시] (21일) 글로웍스 등

    ▲글로웍스=관리종목 지정사유 발생. ▲세실=외감법 등 위반 혐의 발생. ▲이크레더블=대표이사가 박찬성에서 이진옥으로 변경. ▲이큐스앤자루=대전 유성구 토지 14억원에 취득. ▲인포바인=주당 700원 결산배당. ▲와이솔=주당 150원 결산배당. ▲에스티오=주당 0.05주 배당. ▲에이디모터스=주주배정 유증 청약률 69%. ▲에코플라스틱=현대차의 플라스틱 패널 선행개발 업체로 선정. ▲엔스퍼트=대주주인 인스프리트 대상 70억원 규모 증자 ...

    한국경제 | 2010.12.22 00:00

  • 前아르헨 군정독재자 "독재는 정당했다"

    ... 주요 TV 방송을 통해 생중계됐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비델라는 1976년 이사벨 페론 정권을 무너뜨리고 집권해 1981년까지 권좌를 유지했으며, 집권 기간 코르도바에서 발생한 31건의 정치범 살인과 5건의 고문 행위를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비델라는 지난 7월 초부터 시작된 재판 과정에서 "군정의 인권탄압 관련 범죄 행위는 모두 나의 책임 아래 이루어진 것이며, 인권탄압 행위에 연루된 군인과 경찰들은 나의 지시를 따랐을 뿐"이라고 말해 현재 재판에 ...

    연합뉴스 | 2010.12.22 00:00

  • 美부유층 탈세 방조죄…도이체방크, 6400억원 벌금

    독일 최대 상업은행 도이체방크가 미국 고객들의 탈세를 도운 혐의로 미 정부에 6400억원의 합의금을 내게 됐다. 미 정부가 해외 은행을 대상으로 탈세에 대한 관리감독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의 일환이다. 지금까지 주로 유럽 은행을 대상으로 실시했던 이 같은 조사가 아시아 · 중동 지역 은행까지 확대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22일 AFP통신에 따르면 도이체방크는 미 부유층 고객들의 탈세를 돕는 금융 상품을 판매한 혐의를 인정해 미 연방검찰 및 국세청(IRS)과 ...

    한국경제 | 2010.12.22 00:00 | 강경민

  • 대만 태권도 양수쥔, 3개월 출전 정지

    ... 대만 관영 중앙통신(CNA)에 따르면 양수쥔은 이번 결정에 대해 "런던 올림픽 출전 기회에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 같다"면서도 류충다 코치가 중징계를 당한 데 대해서는 유감을 표시했다. 양수쥔은 또 속임수를 쓰려 했다는 혐의를 받아들이기 어려워하면서 "이제는 나의 무죄를 입증하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아무것도 없어 보인다"며 안타까워했다. 천젠핑 대만태권도협회장은 "징계가 우리의 기대 이상으로 심하다"고 불만을 드러냈지만 대만태권도협회는 향후 선수들의 ...

    연합뉴스 | 2010.12.22 00:00

  • '교비 9천만원 횡령' 사립초교 교장 기소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이기석 부장검사)는 22일 교비를 빼돌려 개인적인 용도로 쓴 혐의(업무상 횡령)로 한양대 부설 한양초등학교 전 교장 조모(63.여)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조씨는 교장으로 재직하던 2008월 4월부터 올 5월까지 부정 입학을 대가로 학부모로부터 받은 학교발전기금과 학교수입금 등 모두 1억6천여만원을 직원 명의의 차명계좌로 관리하면서 9천여만원을 빼내 생활비와 교사들의 명절 떡값 등 사적 용도로 쓴 혐의를 ...

    연합뉴스 | 2010.12.22 00:00

  • '54억 수뢰' 고양 덕이지구 도시개발조합장 기소

    경기 고양시 식사ㆍ덕이지구 도시개발사업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최윤수 부장검사)는 22일 사업 편의를 대가로 시행사에서 거액의 뒷돈을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로 덕이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장 박모(63)씨를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박씨는 2007년 2~3월 덕이지구 도시개발사업의 공동 시행사인 부동산 개발업체 D사 등 2개 업체에서 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돕는 대가로 모두 54억여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

    연합뉴스 | 2010.1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