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41-12450 / 13,0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종부세, 20%농특세 부과

    내년부터 종합부동산세 납세자들은 세액의 20%를 농어촌 특별세로 추가부담해야 합니다. 재정경제부는 내년부터 부과되는 종합부동산세에 추가로 20%의 농어촌특별세가 부과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종부세 대상자들은 정부가 세금증가 상한선을 전년의 50%로 제한해줬지만 농특세 20%를 추가부담할 경우 실제 세부담은 50%를 넘어설 전망입니다. 최서우기자 swchoi@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11.23 00:00

  • 종부세에 20% 농특세 추가

    내년부터 종합부동산세 납세자들은 종부세액의 20%를 농어촌특별세로 추가 부담해야 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국세청 기준시가 9억원 이하 아파트, 공시지가 6억원 이하 나대지와 40억원 이하의 사업용 토지를 갖고 있는 사람들은 ... 허용된다. 22일 재정경제부와 행정자치부, 국회 등에 따르면 정부와 열린우리당은 종합부동산세제가 내년부터 도입되면 종부세의 20%를 농어촌특별세로 추가 부과하는 내용의 관련법률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는 종합토지세액이 500만원 ...

    연합뉴스 | 2004.11.23 00:00

  • 당정, 종부세에 농특세 20% 더 물린다

    내년부터 부과되는 종합부동산세에 농어촌특별세가 부가된다. 세율은 종부세액의 20%이다. 23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정부와 열린우리당은 현재 종합토지세(5백만원 이상)에 붙는 농특세를 종합부동산세에도 부과하기로 방침을 정하고 관련법률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지금까지 토지분 종합토지세에는 농특세를 포함해 지방교육세와 도시계획세가 부가세로 붙었고 주택분 재산세에는 지방교육세 도시계획세 공동시설세 등 세 가지 부가세가 함께 부과돼 왔다. 내년부터는 ...

    한국경제 | 2004.11.23 00:00

  • 단독주택 취득세 내년 3배 가량 상승 전망

    ... 현재보다 최고 3배 가량 상승할 전망이다. 또 공시된 주택가격이 너무 높게 책정됐을 때는 이의신청할 수 있으며 종합부동산세는 자신 신고하면 납부할 세액의 3%를 깎아준다. 23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종합부동산세 도입을 위해 내년 4월30일 ... 이전인 12월1~15일까지 주소지 관할 세무서에 자신 신고, 납부하면 세액의 3%를 공제해주기로 했다. 재경부는 종부세의 경우 전국의 주택과 나대지, 사업용토지를 개인별로 합산하기 때문에 현행 국세청 컴퓨터로는 완벽한 계산이 불가능해 ...

    연합뉴스 | 2004.11.23 00:00

  • 강남 부동산시장 `수능특수' 실종

    ... 않은 채 찬바람만 불고 있다. 이는 교육방송 자체 분석 결과 이번 수능의 수능방송 반영률이 80%를 웃돈 것으로 나타나는 등 그동안 강남 부동산시장의 한축을 담당해 왔던 교육 프리미엄이 많이 사라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또한 종합부동산세, 주택거래신고제 등 강남에 집중된 다른 부동산 규제도 강남으로 향하는 발걸음을 머뭇거리게 만들고 있다는 분석이다. 다음달 수능 점수가 발표되고 대학 진학 여부가 결정되면 강남에서 다른 곳으로 이사하는 움직임이 본격화될 전망이어서 ...

    연합뉴스 | 2004.11.23 00:00

  • 단독주택 취득세 내년 3배 오를 듯

    내년 발표되는 단독주택의 과세표준이 시가의 평균 80% 이상에서 정해져 취득세 등의 거래세 부담이 현재보다 최고 3배 가량 상승할 전망이다. 또 공시된 주택가격이 너무 높게 책정됐을 때는 이의신청할 수 있으며 종합부동산세는 자신 신고하면 납부할 세액의 3%를 깎아준다. 23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종합부동산세 도입을 위해 내년 4월30일 이전에 새로 발표되는 단독주택의 과표인 개별주택공시가격은 시가를 기준으로 하며 시가반영비율도 아파트와 같은 70~90% ...

    한국경제 | 2004.11.23 00:00 | crispy

  • 강남 '수능특수' 실종

    ... 이후 강남 부동산시장에 불었던 '수능특수'도 사라지고 있습니다. 이같은 현상은 교육방송 자체 분석 결과 이번 수능의 수능방송 반영률이 80%를 웃돈 것으로 나타나는 등 그동안 강남 부동산시장의 한축을 담당해 왔던 교육 프리미엄이 많이 사라졌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또한 종합부동산세, 주택거래신고제 등 강남에 집중된 다른 부동산 규제도 강남으로 향하는 발걸음을 머뭇거리게 만들고 있다는 분석입니다. 최서우기자 swchoi@wowtv.co.kr

    한국경제TV | 2004.11.23 00:00

  • 부동산 보유세, 2006년부터 더 큰폭 오를 듯

    ... 소폭 인상하지만 그 다음부터는 세수목표에 맞춰 인상폭을 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작년 2조5천억원에 머물렀던 재산세와 종합토지세 등 보유세 징수액은 오는 2008년까지 5조원 수준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보유세는 올해 과표인상으로 3조2천억원에 달해 28.0% 급등할 것으로 전망되지만 내년에는 종부세 도입에 대한 반발을 무마하기 위해 올해보다 10.0% 늘어난 3조5천200억원을 걷기로 방침이 정해졌다. 이에 따라 작년 기준으로 2008년까지 ...

    한국경제 | 2004.11.22 07:28

  • [파워코리아] 불황속 '위기가 기회'..재테크를 위한 간척지 소개

    ... 있겠다. 수도 이전 무산에 따른 보상 차원의 일환으로 충청권에 기업도시가 건설될 가능성이 높아지고,서산에 간월도 종합관광개발과 레저관광단지 조성개발 계획이 가시화되면서 서해안 관광의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는 서산 간척지는 소규모로 저렴한 ... 마땅한 투자처를 찾기 어려운 도시민들에게 재테크를 위한 수단으로 농지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었으며,더불어서 정부의 종합부동산세 과세 대상에서 제외되는 혜택으로 부동산 투자의 핵심지로 떠오르고 있다. 지난 11일 본지 관계사인 한국경제 TV의 ...

    한국경제 | 2004.11.22 00:00

  • 汎강남권 경매물건 쏟아진다 .. 작년보다 46% 증가

    ... 62평형(감정가 11억5천만원)도 두 차례 유찰돼 다음달 15일 7억3천6백만원에 재경매된다. 지지옥션 관계자는 "서울 강남구 강동구 송파구 및 성남시 분당구는 모두 인기 주거지역이면서 주택거래신고지역이란 공통점을 갖고 있다"면서 "불황이 장기화되면서 이들 지역에서 경매에 나오는 물건이 급증하고 있지만 각종 규제에다 종합부동산세 신설 등의 영향으로 고가 아파트가 쉽게 낙찰되지 않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조재길 기자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