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1,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계 레프스나이더, 보스턴과 마이너 계약…스프링캠프 합류

    ... 블루제이스로 트레이드됐다가 이듬해 탬파베이 레이스로 다시 팀을 옮겼다. 지난해에는 텍사스 레인저스로 이적해 주로 추신수의 교체 선수로 활약했다. 올 시즌에는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51경기를 뛰었다. 메이저리그 통산 232경기에 출전해 타율 0.224 120안타 OPS(장타율+출루율) 0.618을 기록했다. 1991년 3월 26일 서울에서 태어난 레프스나이더는 5개월 만에 미국으로 입양돼 독일계 아버지와 아일랜드계 어머니 품에서 자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22 09:09 | YONHAP

  • thumbnail
    MLB 오클랜드, 신임 사령탑에 '팀을 잘 아는' 콧세이 코치 선임

    ... 조건 없이 풀어줬다. 오클랜드는 새 사령탑 찾기에 나섰고, 콧세이 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낙점했다. 콧세이 코치는 외야수와 1루수 출신으로 메이저리그에서 17년을 뛰었다. 1997년 데뷔해 2013년까지 1천91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6, 127홈런, 720타점, 98도루를 기록했다. 오클랜드에서는 2004년부터 2007년까지, 4시즌 동안 활약했다. 2013시즌 종료 뒤 은퇴한 콧세이 코치는 2014년 샌디에이고에서 프런트 자문 역할을 했고, 2015년 ...

    한국경제 | 2021.12.22 09:07 | YONHAP

  • thumbnail
    허인서·조세진, 제5회 이만수 포수·홈런상 수상(종합)

    ...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시상식을 열었다. 이만수 포수상 수상자는 2022 프로야구 KBO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 11순위로 한화 이글스에 지명된 허인서다. 허인서는 2021년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2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59(81타수 21안타), 1홈런, 14타점을 올렸다. 그는 고교 최고 포수로 평가받으며 청소년대표팀에도 뽑혔다.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은 "허인서는 오래전부터 지켜본 선수다. 동시대 고교 포수 중 포구와 송구가 ...

    한국경제 | 2021.12.21 15:39 | YONHAP

  • thumbnail
    '교육리그서 프로 첫 홈런' 조세진 "정규시즌에서도 쳐야죠"

    ... 실력이 늘었고 교육리그 경기(11월 10일 NC 다이노스전) 중에 홈런도 쳤다"며 "스프링캠프 때 더 열심히 훈련해서 정규시즌 때도 홈런을 치고 싶다"고 했다. 외야수 조세진은 올해 전국고교야구대회 22경기에 출전해 79타수 40안타(타율 0.506), 5홈런, 25타점을 올렸다. 도루도 3개나 성공했다. 정교함과 파워, 주력 등을 겸비한 조세진을 두고 많은 프로구단 스카우트가 "다재다능한 5툴 플레이어가 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도 ...

    한국경제 | 2021.12.21 15:35 | YONHAP

  • thumbnail
    허인서·조세진, 제5회 이만수 포수·홈런상 수상

    ...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에서 시상식을 열었다. 이만수 포수상 수상자는 2022 프로야구 KBO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 11순위로 한화 이글스에 지명된 허인서다. 허인서는 2021년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2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59(81타수 21안타), 1홈런, 14타점을 올렸다. 그는 고교 최고 포수로 평가받으며 청소년대표팀에도 뽑혔다. 이만수 전 SK 와이번스 감독은 "허인서는 오래전부터 지켜본 선수다. 동시대 고교 포수 중 포구와 송구가 ...

    한국경제 | 2021.12.21 14:42 | YONHAP

  • thumbnail
    NC, 알테어와 작별하고 새 외국인 타자 마티니 영입

    ... 1루수도 소화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마티니는 2011년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지명을 받은 뒤 마이너리그를 거쳐 2018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데뷔했다. 올해엔 시카고 컵스 소속으로 빅리그 25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0, 4타점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트리플A 통산 성적은 1천492타석, 타율 0.298, 34홈런, 217타점이다. 마티니는 구단을 통해 "KBO리그를 경험한 친구들이 있는데, 다들 한국에서의 경험이 최고였다고 조언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12.21 11:12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FA만큼 빛난 보상선수…임기영·이원석 펄펄

    ... 19세이브 평균자책점 2.66의 특급 활약을 펼쳤다. 2020년 팔꿈치 부상으로 수술대에 오른 뒤부터는 좀처럼 부활하지 못하고 있다. 2016년 최형우(KIA 타이거즈)의 보상 선수로 삼성으로 이적한 강한울은 이듬해 135경기에서 타율 0.303을 기록했다. FA보다 좋은 성적을 거둔 보상 선수도 있다. 2014년 한화 이글스에서 뛰던 사이드암 임기영은 FA 송은범(현 LG 트윈스)의 보상 선수로 KIA 유니폼을 입은 뒤 확실한 선발 투수로 자리매김했다. ...

    한국경제 | 2021.12.21 09:43 | YONHAP

  • thumbnail
    윌리엄스 전 KIA 감독, 샌디에이고 코치 입단…김하성과 한솥밥

    ... 윌리엄스는 샌디에이고에서 3루 코치를 맡게 된다. KBO리그를 경험한 윌리엄스가 샌디에이고에 합류함에 따라 올해 고전한 내야수 김하성은 상당한 도움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김하성은 지난 1월 샌디에이고와 4년 계약을 맺었으나 올 시즌 타율 0.202, 8홈런, 34타점, 6도루에 그치며 기대에 못 미쳤다. 이날 샌디에이고는 윌리엄스와 함께 영입한 프라이스 전 감독에게 코칭스태프 수석 자문을 맡길 예정이다. 또 샌디에이고는 투수 코치로 최근 계약한 루벤 니에블라를 임명했다. ...

    한국경제 | 2021.12.21 09:09 | YONHAP

  • thumbnail
    MLB 오클랜드 감독에 콧세이 3루 코치 선임 전망

    ... 조건 없이 풀어줬다. 오클랜드는 새 사령탑 찾기에 나섰고, 콧세이 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내정했다. 콧세이 코치는 외야수와 1루수 출신으로 메이저리그에서 17년을 뛰었다. 1997년 데뷔해 2013년까지 1천914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6, 127홈런, 720타점, 98도루를 기록했다. 오클랜드에서는 2004년부터 2007년까지, 4시즌 동안 활약했다. 2013시즌 종료 뒤 은퇴한 콧세이 코치는 2014년 샌디에이고에서 프런트 자문 역할을 했고, 2015년 ...

    한국경제 | 2021.12.21 08:03 | YONHAP

  • thumbnail
    프로야구 kt, 내부 FA 장성우와 4년 최대 42억원 계약

    ... 뒤 2015년 트레이드로 kt 유니폼을 입었다. 이후 kt의 주전 포수로 매년 100경기 이상 출전하며 안방을 지켰다. 2021시즌엔 127경기에 출전해 투수들과 팀 평균자책점 리그 2위(3.67) 기록을 합작했다. 타석에선 타율 0.231, 14홈런, 63타점의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장성우가 FA 계약을 맺은 건 프로 데뷔 후 처음이다. 이숭용 kt 단장은 "장성우는 탁월한 투수 리드 능력을 바탕으로 젊은 투수들을 잘 이끌었다"며 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1.12.20 15: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