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601-287610 / 317,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홍콩, 공공안전법 이례적 발동..2명 체포

    홍콩 경찰이 15일 인권침해 논란을 빚어온 공공안전법을 이례적으로 발동, 불법 시위를 벌인 혐의로 2명의 반정부 인사를 전격 체포했다. 이날 체포된 라우 샨 칭과 앤드류 토는 3명의 다른 활동가들이 체포된 데 항의,지난 5월 100여명과 함께 각각 시위를 조직하고 도운 혐의다. 이들은 이날 체포 후 각각 200홍콩달러(미화 26달러)씩의 보석금을 내고 풀려났다. 지난 97년 홍콩의 중국 반환과 함께 효력을 발휘한 공공안전법은 30명이상이 집회를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고객돈 175억 횡령 대우證 직원, 선물.옵션거래로 대부분 날려

    고객돈 1백75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잠적했다가 15일 경찰에 자수한 대우증권 직원 염모씨(32)는 1백75억원을 선물·옵션에 투자했다가 대부분 잃어버린 것으로 드러났다. 염씨는 이날 경찰 진술에서 "주식·채권 혼합형펀드에 투자한다며 부산시 G신협에서 35억원을 받았지만 이를 펀드에 넣지 않고 개인적으로 선물·옵션에 투자했다"고 밝혔다. 그는 "35억원 중 현재 남아 있는 돈은 9천2백만원 정도"라고 말했다. 염씨는 부산 연제신협이 맡긴 돈 1백40억원의 ...

    한국경제 | 2002.11.15 00:00

  • 광진구 방지거 병원 폐업

    ... 직원 170여명에 대한 임금을제때 지불하지 못해 체불임금이 30여억원에 달하는 등 각종 부채가 300억원에 이르러 수십건의 소송과 가압류 등에 묶여 있었다. 또 이사장의 아들인 원무부원장이 병원 부도직전 부동산을 이중계약하고 달아난혐의 등으로 경찰에 의해 수배까지 내려지는 등 경영진이 법적 분쟁에까지 휘말린상태였다. 비대위는 "최종부도가 있었던 지난 6월의 부도액수는 겨우 5억에 불과한데 경영진인 이사장 아들이 부도 직전 40억원대의 골프연습장과 주유소를 팔아치우고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김재원 전 소속사 대표 상대 항고

    탤런트 김재원이 전 소속사 대표를 업무상 횡령혐의로 고소한 소송에서 패소한데 불복, 항고 소송을 제기했다. 김재원의 광고대행을 맡고 있는 이스타스 매니지먼트는 15일 "김재원이 전 소속사 에이스타스 백모 대표를 상대로 제기한 업무상 횡령 혐의 고소 사건에 대해 재판부인 서울지법이 무혐의 결정을 내렸다"며 "김재원이 이에 불복, 지난 7일 항고심을제기했다"고 말했다. 김재원은 "전 소속사 대표의 형사처벌을 원하는 것은 아니다.연기자로서 권리를 되찾고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증시산책] 새롬이 새로워져야

    새롬기술이 연일 뉴스를 쏟아내고 있다. 경영권분쟁 탓이다. 그 과정에서 분식회계혐의가 불거졌고 급기야 창업자인 오상수 사장이 검찰에 불려갔다. 새롬기술은 얼마전까지도 척박한 토양의 한국에서 벤처와 IT(정보기술)가 싹을 틔울 수 있다는 희망을 준 기업이었다. 그 기대감으로 지난 2000년초에는 주가가 30만8천원(액면가 5백원)까지 치솟기도 했다. 이 회사가 급류에 휘말리게 된 것은 '염불보다 잿밥'에만 관심을 키운 경영진 책임이 크다. ...

    한국경제 | 2002.11.15 00:00

  • 잔혹 살인범에 잇단 중형

    잔혹한 살인범들에게 잇따라 중형이 선고됐다. 광주지법 제2 형사부(재판장 선재성 부장판사)는 15일 아내와 재결합을 반대하며 이혼을 요구한 처남을 흉기로 여러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마 모(24.광주 서구 쌍촌동) 피고인에 대한 1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15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지난 7월 3일 오전 10시30분께 아내가 거주하는광주 서구 쌍촌동 모 빌라에 들어가 처남 서모(26)씨를 흉기로 9차례나 찔러 살해하는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대선후보 명예훼손 2명에 실형

    서울지법 형사합의 23부(재판장 김용헌 부장판사)는 15일 대선후보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공직선거및 선거부정방지법 위반)로 기소된 전모(48.무직)씨와 출판사 대표 백모(60)씨에 대해 각각 징역10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백씨는 지난 9월초 A당 대통령 후보가 선거에서 낙선할 것이란 내용을 담은 예언서 형식의 책자 6천부를 출간, 전국 1천여 서점에 배포하고 일간지와 인터넷 신문등을 통해 광고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 전씨는 B당 대통령 후보와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공금 횡령 고흥수협 조합장 영장

    광주지검 특수부 송삼현 검사는 15일 조합 공금을 횡령한 혐의(업무상 횡령)로 고흥수협 조합장 장 모(55.전남 고흥군 도양읍)씨에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장씨는 지난 8월 27일부터 9월 5일 사이 조합돈 3천500만원을 횡령하고 대출 담당직원과 공모해 지난 3-4월 어민이 아닌 김모씨 등 16명에게 정책자금 1억5천800만원을 불법대출한 혐의다. 장씨는 또 지난 8월 말 18회에 걸쳐 시가보다 비싼 가격에 김을 수매해 조합에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대우증권 직원 출국금지 및 지명수배

    ... 횡령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접수해 현재 염씨의 소재를 파악하는 등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은 염씨가 지난 7월 2일과 10월 14일 이 신협으로부터 각각 20억원과 15억원을 후순위채권 매입용으로 받아 입금계좌에 넣지 않고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으며지난 11일 신협측이 잔고확인을 요청하자 잠적했다고 밝혔다. 염씨는 또 부산의 또 다른 신협으로부터도 130억원을 받아 같은 수법으로 횡령한 것으로 알려져 경찰이 이 부분에 대해서도 확인 중이다. 금융감독원도 이날 ...

    연합뉴스 | 2002.11.15 00:00

  • 선거법위반 지역 국회의원 수사 미진

    ... 사법처리 시한이 내달13일까지인 점을 감안할 때 자칫 시효를 넘겨 이들을 처벌하지 못할 가능성도 우려되고 있다. 대구지검 의성지청은 한나라당 경북 청송.영양군수 후보공천과 관련, 군수 출마예정자들로부터 공천대가로 6억원을 받은 혐의(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로 김찬우의원에 대해 지난 6월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5개월이 지나도록 별다른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다. 김 의원에 대한 구속영장 동의 절차는 법무부장관-국무총리-대통령의 재가와 국회본회의 상정 등을 ...

    연합뉴스 | 2002.1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