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7671-287680 / 374,1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대女, 화장실에서 아이 분만 후 휴지로 입막아 살해

      20대 여성이 자신이 낳은 아이를 잔인한 방법으로 살해해 충격을 주고 있다. 광주지법은 A(26·여)씨를 영아살해 및 사체유기 혐의로 기소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A씨는 지난 2월 14일 오전 8시께 경기도 이천시 자신이 일하는 공장 화장실 좌변기에서 남자 아이를 낳고 입에 휴지를 넣어 숨지게 했다. A씨는 남자친구와 사귀다가 뜻하지 않게 임신을 했고 미혼모라는 사실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부는 "A씨는 분만 직후 영아의 입에 ...

      한국경제 | 2011.07.26 00:00 | uone

    • '선박왕' 권혁 시도상선 회장 돌연 병원 입원

      [한경속보]수천억원 탈세 혐의를 받고 있는 '선박왕' 권혁 시도상선 회장(61)이 돌연 병원에 입원했다. 26일 검찰에 따르면 권 회장은 전날에 이어 이날 재소환될 예정이었으나 병원 입원을 이유로 검찰에 출석하지 않았다.권 회장은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검찰 관계자는 “정확한 병명은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권 회장은 25일 오후 2시께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다가 당뇨병과 허리디스크 등 지병을 이유로 조사 중단을 요청해 6시간만인 ...

      한국경제 | 2011.07.26 00:00

    • "게임기 대신 돌 넣은 택배"..결국은!

      ... 빼앗은 휴대전화와 부모ㆍ형제의 통장을 이용해 인터넷 물품사기 행각을 벌인 10대 5명이 경찰에 검거됐다. 청주 상당경찰서는 26일 인터넷 중고물품 거래 사이트에 전자제품을 판다고 속여 수십명으로부터 수십만원의 돈을 받아 가로챈 혐의(사기 등)로 권모(18)군 등 2명을 구속하고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1월 17일 청주의 한 PC방에서 스마트폰이나 MP3 등을 판다는 허위광고를 인터넷 사이트에 띄워 돈을 송금받는 등 이때부터 5월 11일까지 ...

      한국경제TV | 2011.07.26 00:00

    • 세르비아 '마지막 전범' 첫 출두서 항변 거부

      ... 고란 하지치(53)가 26일 국제유고전범재판소(ICTY) 재판정에 처음 출두했으나 항변을 거부했다. 지난 20일 세르비아에서 체포된 하지치는 이날 네덜란드 헤이그의 ICTY 법정에 처음으로 나왔으나 그의 변호사는 "하지치가 오늘 혐의 사실들에 대한 항변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재판장에게 밝혔다. ICTY 법규에 따르면 피고인은 혐의사실들과 관련한 판사의 법정 신문에 자신의 입장을 밝히는 항변을 거부할 수 있으며, 30일 후에 다시 법정 항변을 할 수 있게 된다.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화장실서 아이 낳아 살해한 20대 징역1년

      광주지법 형사 10단독 최철민 판사는 26일 자신이 낳은 아이를 살해한 혐의(영아살해ㆍ사체유기)로 기소된 A(26ㆍ여)씨에 대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A씨는 입에 휴지를 넣어 질식시키는 적극적인 방법으로 분만 직후 영아를 살해한 죄질이 매우 좋지 않다"며 "잘못을 반성한다고 하지만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는지, 죄책감을 느끼고 있는지도 확신할 수 없다"고 판시했다. A씨는 지난 2월 14일 오전 8시께 경기도 이천시 자신이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중국카드 놀던 불법체류자 검거"

      충남 당진경찰서는 26일 주택가에서 동료들과 도박판을 벌인 혐의(도박)로 중국인 불법체류자 리모(39)씨 등 4명을 검거했다. 경찰에 따르면 리씨 등은 당진읍내 한 월세방에서 판돈 130여만원을 걸고 속칭 '중국카드'라는 도박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은 단기체류 비자로 입국한 뒤 4~7년간 당진지역 공사현장에서 일용직 노동자로 일해 왔으며 대전출입국사무소로 넘겨져 강제출국될 예정이다. 인터넷뉴스팀기자

      한국경제TV | 2011.07.26 00:00

    • '선박왕' 권혁 회장 돌연 입원

      수천억원의 탈세 혐의를 받고 있는 '선박왕' 권혁 시도상선 회장(61)이 검찰 재소환에 불응한 채 돌연 병원에 입원했다. 26일 검찰에 따르면 권 회장은 전날에 이어 이날 재소환될 예정이었으나 병원 입원을 이유로 검찰에 출석하지 않았다. 권 회장은 서울 연건동 서울대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공식 소환장을 보내고 불응하면 공식적인 절차를 밟아나가겠다"며 향후 강제구인 가능성을 시사했다. 권 회장은 지난 25일 오후 2시께 검찰에 ...

      한국경제 | 2011.07.26 00:00 | 임도원

    • 팔레스타인 하마스, 이스라엘 협력자 2명 사형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가자지구에서 이스라엘에 협력한 혐의로 팔레스타인 2명에 대해 사형을 집행했다고 AP 통신 등이 26일 보도했다. 하마스 내무부 대변인 이하브 구세인은 "오늘 새벽 60세와 29세의 남성 두명을 처형했다"고 밝혔으나 구체적인 사형 방식 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하마스가 2007년 6월 마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의 파타 보안군을 몰아내고 통제권을 장악한 가자지구에서 스파이 혐의로 처형되기는 이번이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검찰, 의약품 도매업자 돈받은 의사 무더기 적발

      인천지검 강력부(이영기 부장검사)는 의약품 도매업체로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특가법상 뇌물수수)로 보건소 진료의사 A(61)씨 등 의사 2명을 구속했다고 26일 밝혔다. 검찰은 또 같은 업체로부터 금품을 챙긴 개인병원 의사 B(35)씨와 이들에게 돈을 건넨 의약품 도매업자 C(32)씨 등 총 4명을 불구속입건했다. 검찰에 따르면 A씨 등 의사들은 지난해 7월과 지난 3월 C씨 등 업자로부터 보건소나 병원에서 환자들에게 자사 의약품을 처방해 줄 것을 ...

      연합뉴스 | 2011.07.26 00:00

    • 차량에 폭탄 설치하던 알 카에다 대원 즉사

      ... 폭탄을 장착하던 중 폭탄이 터져 그 자리에서 숨졌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집 안에 있던 함다니의 자녀 2명(각각 10살, 11살)도 폭탄 폭발로 가옥이 붕괴되면서 숨졌고 이웃 20여 명이 다쳤다고 경찰은 전했다. 함다니는 테러 혐의로 수감 생활 중 최근 증거가 불충분하다는 이유로 석방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라크에서는 최근 테러 발생빈도가 줄어드는 추세이지만 지난달에는 무장세력의 각종 폭탄공격으로 271명이 숨지며 올해 월별 기준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치안 불안이 ...

      연합뉴스 | 2011.07.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