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651-287660 / 317,7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SEC '투자자 기만' 헤지펀드 제소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7일 비콘 힐 어셋 매니지먼트(약칭 비콘 힐)라는 헤지 펀드(투기성 자금) 운영사에 대해 엄청난 손실을 보기 시작했는데도 짭짤한 수익을 얻고 있는 것으로 투자자들을 오도한 혐의로 법원에 제소했다. SEC는 뉴욕 맨해튼 연방지법에 제출한 비콘 힐 사기혐의 관련 민사소송장에서 이 회사가 "막대한 포트폴리오(분산투자) 손실을" 감추기 위해 "투자자들에게 틀리거나 잘못된 정보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소장에 따르면 비콘 힐은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美, 테러지원국 출신 지문채취 시행

    ... 항만에서 시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미국 법무부는 이들 5개국 출신의 16세 이상 학생과 노동자는 물론모든 방문자들에 대해 출입국 등록을 의무화하고 지문을 채취, 컴퓨터 데이터베이스에 등록해 테러에 연관됐거나 다른 범죄혐의가 있는지 체크하도록 명령했다고 워싱턴 포스트가 전했다. 이번 조치는 작년 9.11테러를 계기로 해마다 3천500만명에 달하는 미국 방문객들을 2005년까지 수색할 수 있도록 한 의회의 위임에 따른 것이다. 출입국 등록은 당초 테러혐의가 ...

    연합뉴스 | 2002.11.08 00:00

  • 검찰 "물고문 신빙성 있다" .. '피의자 사망' 관련

    ... 보고 있다"고 말했다. 검찰은 그러나 "수사관들은 물고문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검찰은 구속된 홍 전 검사와 수사관 3명에 대해 조씨에 대한 독직폭행치사 외에 조씨의 공범들에 대한 독직폭행치상,가혹행위 등의 혐의를 추가,중간수사결과를 발표했다. 검찰은 사망자 조씨와 공범인 박씨(구속) 등에게 가혹행위를 한 수사관 3∼4명을 추가 입건조사중이며 사안의 경중에 따라 곧 사법처리키로 했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1.08 00:00

  • 새롬기술 분식회계 혐의 수사 .. 검찰, 사실 확인 착수

    서울지검 형사9부(이인규 부장검사)는 최근 새롬기술의 김지수 상근 감사가 "새롬기술의 1999년 사업보고서에 분식회계 혐의가 있다"고 고발해옴에 따라 구체적인 사실 확인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7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 감사는 최근 서울지검에 출두해 "새롬기술이 99년 회계연도 재무제표를 작성하면서 모뎀 등 1백50억원대 부실재고자산이 판매된 것처럼 꾸며 1백억원 적자였던 결산실적을 10억원 흑자가 난 것처럼 조작한 뒤 이를 근거로 2000년 ...

    한국경제 | 2002.11.07 00:00

  • 미국의 관심은 선거보다 '美女 도둑'..위노나 라이더, 절도혐의 유죄평결

    ... 중간선거가 공화당의 압승으로 끝난 6일 미국 국민들의 관심은 선거 결과보다 미녀 여배우 위노나 라이더(31)의 절도 재판에 쏠렸다. 미국 CNN,ABC 등 주요 방송들은 라이더가 이날 캘리포니아 베벌리힐스에서 열린 재판에서 절도혐의로 유죄평결을 받았다는 기사를 일제히 톱뉴스로 전했다. 선거결과 기사는 뒷전으로 밀렸다. 라이더는 지난해 12월12일 베벌리힐스 삭스5번가의 고급의류 상점에서 5천5백달러짜리 옷을 훔친 혐의로 체포됐다 보석으로 풀려났다. 이날 재판의 ...

    한국경제 | 2002.11.07 00:00

  • 검찰, 새롬기술 분식회계 혐의 수사

    서울지검 형사9부(이인규 부장검사)는 7일 코스닥등록기업인 새롬기술의 99년 사업보고서에 분식회계 혐의가 있다는 내부고발에 따라 수사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새롬기술이 분식회계를 통해 적자이던 결산실적을 흑자로 둔갑시킨 혐의가 포착돼 새롬기술 회계 담당자를 불러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새롬기술은 99년 회계연도 재무제표를 작성하면서 모뎀 등 부실재고자산 150억원 가량을 실제 판매한 것처럼 허위 매출전표를 작성, 100억원 적자를 10억원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새롬기술 분식회계 혐의 수사

    서울지검 형사9부(이인규 부장검사)는 7일 코스닥등록기업인 새롬기술의 99년 사업보고서에 분식회계 혐의가 있다는 내부고발에 따라 수사중이라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새롬기술이 분식회계를 통해 적자이던 결산실적을 흑자로 둔갑시킨 혐의가 포착돼 새롬기술 회계 담당자를 불러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새롬기술은 99년 회계연도 재무제표를 작성하면서 모뎀 등 부실재고자산 150억원 가량을 실제 판매한 것처럼 허위 매출전표를 작성, 100억원 적자를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이용호씨 장인, 횡령혐의 체포

    서울 남부경찰서는 7일 수백억원의 회삿돈을 횡령한 혐의 등으로 징역 10년을 선고받은 이용호 G&G그룹 회장의 장인 최모(71)씨를 횡령 혐의로 붙잡아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달 16일 자신이 공동대표로 있는 삼애인더스 회사자금 26억원을 이사회 결의없이 자신의 계좌로 빼돌린 뒤 이중 12억원을 사용한 혐의다. 이에 대해 최씨는 "회사에 돈을 보관하는 것이 위험해 직접 관리했고 이중 일부를 타인에게 빌려줬다"며 "열흘안에 갚을 수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코스닥 관리종목 주가조작

    코스닥에서 관리종목으로 지정돼 있는 업체의 주가를 조작, 2억여원의 이익을 낸 혐의(증권거래법위반)로 최모(34)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무등록 투자일임업체인 Y인베스트먼트사 대표였던 최씨는 자신과 부인 명의의 계좌로 5차례 가장매매와 167차례의 통정매매를 통해 지난 2000년 9월부터 작년 1월까지 코스닥 관리종목인 H철강과 H금속의 주가를 조작, 약 2억여원의 시세차익을 챙긴 혐의다. 검찰은 최씨가 관리종목의 경우 거래량이 적은 ...

    연합뉴스 | 2002.11.07 00:00

  • 수능후 청소년유해업소 업주 207명 단속

    ... 싸움.소란행위 661명, 심야배회 633명, 음주.흡연 496명,기타 34명 등으로, 대부분 보호자에게 인계됐다. 경찰에 따르면 6일 오후 9시5분께 서울 중구 G호프집에서 수능시험을 마친 윤모(18)군 등 4명에게 주류를 판매한 혐의(청소년보호법위반)로 업주 김모(38)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청소년들을 모두 귀가시켰다. 경찰은 "수능이 끝나 연말까지 학교주변 유해환경에 대한 집중 단속활동을 전개하고, 동시에 청소년 성매매사범 등 청소년들의 탈선을 조장하는 행위에 ...

    연합뉴스 | 2002.1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