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491-16500 / 17,8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천 3400가구 첫 동시분양..검암 신명.당하 금강 1000가구 넘어

    ... 처음으로 실시되는 동시분양에서 3천4백여가구의 아파트가 쏟아진다. 부평구 삼산지구를 제외하면 모두 투기과열지구에서 벗어나 있어 청약 경쟁률이 높을 전망이다. 이번 인천지역 동시분양에서는 1천가구이상의 대단지가 2곳이나 되는데다 실수요자가 선호하는 전용면적 25.7평 이하가 전체 가구의 약 70%(2천2백88가구)를 차지하고 있어 실수요자들이 대거 몰릴 것으로 보인다. 주요 단지=서구 검암2지구에서 공급되는 "신명스카이뷰골드"는 3차에 걸쳐 분양한 1천2백여 ...

    한국경제 | 2002.09.25 00:00

  • thumbnail
    인천 동시분양도 청약열기 '후끈'

    ... (주)신성의 모델하우스에 이어 이날도 이른 아침부터 모델하우스마다 내방객들의 행렬이 늘어지는 등 청약열기가 이어졌다. 이같은 열기에 힘입어 업체들은 1순위에서 무난히 청약을 마감할 것으로 내다봤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그러나 인천지역 실수요자보다는 외지 투자자들이 대거 몰려 "비(非)투기과열지구 프리미엄"을 이용하려는 움직임도 강하다고 우려했다. 이날 서구 당하지구 '금강KCC아파트' 모델하우스에는 오전 10시부터 5백여명의 방문객들이 몰려 들어 유닛 입구마다 길게 ...

    한국경제 | 2002.09.25 00:00

  • [현장 패트롤] '인천 삼산' 청약열기 후끈...투기과열지구 지정 무색

    ... (주)신성의 "미소지움" 아파트 모델하우스에는 개장 첫날인 24일 하루에만 1만여명이 방문,부동산 전문가들을 놀라게 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분양권 전매가 1년동안 제한되지만 입지여건이 좋은데다 분양가가 주변 아파트 시세보다 저렴해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이 몰리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 아파트의 조형원 분양사무소장은 "모델하우스 문을 열자마자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몰려올 줄은 몰랐다"며 "떳다방 등 투기꾼들은 찾아보기 어려운 반면 내집마련에 나선 실수요들로 모델하우스가 ...

    한국경제 | 2002.09.24 00:00

  • '1가구2주택자도 중과세해야'

    ... 3주택이상으로 단순 분류해과세기준에 차등을 두는 것은 형평성에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9.4 안정대책 이후 부동산값이 하향안정 기미를 보이지 않는 등 관련 대책이 제대로 효과를 발휘하지 못하고 있는 만큼 1가구1주택 보유자 등 실수요자를 제외한 2주택이상 보유자에 대한 세원관리를 한층 강화해 투기심리를 억제해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 재경부는 1가구2주택자의 경우 현행 세제를 그대로 유지하기로 한 이유에 대해"1가구2주택자들이 너무 많아 효율적인 세원관리가 어렵다"고 설명했으나 ...

    연합뉴스 | 2002.09.22 00:00

  • [추석이후 재테크 전략] 부동산 : "실수요자 비수기 노려 내집마련을"

    "연말.연초에 다시 오를 가능성이 높지만 상승폭은 제한적이다". 전문가들이 내놓은 추석 이후 부동산시장 전망이다. 성수기가 도래하면 재상승이 불가피하지만 세계경제불안 디플레이션우려 금리인상 등의 악재도 많아 지난 7,8월과 같은 급등세는 없을 것이란 예상이다. 이에 따라 전문가들은 "당장 은행에서 무리하게 돈을 빌려 집을 사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조언했다. 다만 "집값이 크게 떨어지지도 않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비수기를 노려 내집마...

    한국경제 | 2002.09.19 00:00

  • 집 살때냐 팔때냐 .. 정부 대책으로 아파트값 '주춤'

    ... 있다. 상승세가 주춤한 이때가 오히려 내집을 마련할수 있는 호기가 아닌가 하는 문의가 잇따르는 것도 이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아파트값이 단기급등한 만큼 상승탄력이 둔화될 것이라며 "투자목적이라면 '사는 시점'을 저울질해야겠지만 실수요자라면 '내집 마련'을 위해 적극 나서도 무방하다"고 입을 모았다. 약보합세로 돌아선 아파트값 =투기과열지구로 묶인 서울 강남과 목동 등 주요 지역 아파트 가격은 일단 내림세로 돌아서고 있다. 서울 양천구 목동아파트 7단지내 약속공인 ...

    한국경제 | 2002.09.18 00:00

  • [다산칼럼] 강남의 부동산에 대하여..金榮奉 <중앙대 경제학 교수>

    ... 상황은 방치하고,문제많은 신도시나 건설하면 장래 강남 아파트의 잠재적 수요자는 갈수록 늘 수밖에 없다. 외환위기 이후 우리 사회엔 엄청난 돈이 풀리며 부자도 늘어났다. 그런데 주거여건 좋다고 알려진 곳은 강남뿐이라,돈많은 실수요자는 여기에 다 몰리고 덧붙여 투기자도 날뛴다. 이런 현상은 장래 강남이외 다른 지역으로 인기지역이 대거 확산돼야 해소될 것인데,이것은 시장의 역할이지 정부가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정부는 단지 부동산 투기를 막는다고 이런 ...

    한국경제 | 2002.09.16 17:32

  • [아파트 시세 포커스] 江南 재건축 단지 하락세 확산

    ... 하락,9억5천만∼12억원에 호가된 것으로 조사됐다. 분당 일산 등 신도시는 중소형 평형대가 약세를 보인 가운데 상대적으로 대형 평형대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분당 서현동 효자삼환 69평형은 5천만원이 뛴 5억2천만원을 기록했다. "실수요자를 중심으로 매수세가 형성돼 가격이 쉽게 빠질 것 같지 않다"는 게 인근 부동산 중개업소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밖에 광명 과천 등 주요 도시의 경우 재건축 대상 아파트의 가격이 일제히 1천만원가량 떨어지는 등 재건축 아파트의 가격 ...

    한국경제 | 2002.09.15 00:00

  • [모델하우스 산책] '동수원3차 쌍용 스윗닷홈'

    ... 인근에 들어선다. 13일 문을 연 모델하우스는 경부고속도로 수원IC와 국도 42호선이 만나는 곳에 마련됐다. 이 모델하우스에는 개관전인 지난 10일부터 수요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신현복 분양소장은 "내집마련에 나서는 실수요자 입장에서는 청약통장을 사용해도 아깝지 않은 아파트"라고 소개했다. 이 아파트는 23평형이지만 방 3칸과 욕실 2개로 구성됐다. 또 소형평형임에도 불구, 방 2칸과 부엌을 전면에 배치하는 3베이 설계를 채택했다. 그렇다고 분양가가 ...

    한국경제 | 2002.09.13 00:00

  • [9.12 부동산대책 이후] 추석때까지 눈치보기 이어질듯

    ... 매도여부를 결정할 태세다. ◆ 강북권도 영향권 극심한 눈치보기 속에 거래가 완전히 끊겼다. 12개 아파트단지의 기준시가가 상향조정된 광진구에서는 매매건수를 찾아보기 어려웠다. 광진구 자양동 부동산뉴스 관계자는 "자양동의 경우 실수요자 비율이 높아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예상했지만 막상 뚜껑이 열리고 나니까 거래가 완전히 끊기는 분위기로 돌아섰다"고 말했다. 거품이 끼면서 최근 한달사이에 매매값이 2천만∼3천만원 급등했던 성산동 대우 시영아파트의 경우 집 주인들이 ...

    한국경제 | 2002.09.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