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9141-69150 / 83,4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원,억지로 `러브샷'하면 강제추행

    ... 비비며 러브샷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또 종업원 C(28.여)에게도 폭탄주를 권했다가 거절당하자 "회사 잘리고 싶나, 잘리기 싫으면 여기 와봐"라고 말한 뒤 함께 술을 마시던 D씨와 러브샷을 하도록 시켰다. 1심 재판부에서는 징역 4월에 집행유예 1년, 8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했으나 2심에서는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었다. 대법원은 "피해자들이 거부함에도 신분상 불이익을 가할 것처럼 협박하고 얼굴이나 상체가 밀착되는 `러브샷'으로 술을 마시게 한 ...

    한국경제 | 2008.03.25 00:00 | saram001

  • 법원 "高大 '세종' 명칭 써도 된다"

    ... 서창캠퍼스를 '세종캠퍼스'로 바꾸면서 촉발된 고려대와 세종대 간 법정분쟁에서 법원이 고대의 손을 들어줬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1부(부장판사 김용대)는 25일 세종대가 '세종캠퍼스'라는 명칭을 쓰지 말라며 고려대를 상대로 제기한 표장사용금지 가처분 신청을 기각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결정문에서 "현재 특허청에 출원ㆍ등록된 상표 중 세종과 결합된 상표가 약 700개에 이른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박민제 기자 pmj53@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3.25 00:00 | 박민제

  • 시어머니 폭행 유기치사 며느리에 무죄

    ... 검찰이 상고를 포기함에 따라 무죄가 최종 확정됐다고 25일 밝혔다. 부산고법 제1형사부(재판장 우성만 부장판사)는 지난 1월10일 열린 박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검찰의 항소를 기각하고,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자신도 성하지 않은 몸으로 매일같이 일용노동으로 간신히 생계를 꾸려가면서도 시어머니의 보호와 부양에 나름대로 최선을 다한 이상 박씨에게 시어머니의 죽음에 대한 죄까지 물을 수는 없다"는 원심의 판결을 유지했다. 박씨는 ...

    연합뉴스 | 2008.03.25 00:00

  • 성폭력 피해자에서 가해자 된 20대 여성에 집유

    ... 선고했다. 부산지법 제5형사부(재판장 고종주 부장판사)는 여중생을 집단폭행하고 남성들로 하여금 성폭행하도록 한 혐의(특수강간 등)로 기소된 A(20.여)씨에 대해 징역 2년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A씨는 수개월 전에 발생했던 성추행 사건의 피해자이면서도 자신이 당한 것보다 훨씬 중한 특수강간 공동상해 공동폭행 범죄를 주도한 혐의가 인정된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7일 오후 2시30분께 부산 D초등학교 ...

    연합뉴스 | 2008.03.24 00:00

  • 법원 "고객정보는 영업비밀" 카드사 前직원 집유

    ... 형사25부(부장판사 윤경)는 롯데카드에서 퇴사하면서 'VIP회원 관리에 관한 자료' 등 영업비밀이 포함된 118개 파일을 자신의 개인 이메일로 전송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정씨에 대해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정씨가 빼돌린 파일들은 기안자와 팀장급 이상만 열람할 수 있고 롯데카드 직원들은 입사할 때 의무적으로 보안서약서를 작성하는 등 비밀로 관리되고 있다는 점 등에 비춰 정씨의 잘못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박민제 기자 ...

    한국경제 | 2008.03.24 00:00 | 박민제

  • thumbnail
    '석궁테러'인가 '사법테러'인가

    ... 화살에 맞지 않은 것이 아닐까라는 의문을 제기하기 시작했다. 취재가 계속 진행될 수록 사건은 풀리지 않은 의문들로만 가득찼다. 김씨의 납득되지 않는 재판과정. 김 교수 측은 여러 차례 이의를 제기하고 증거에 대한 검증을 요구했으나 재판부는 결국 받아들이지 않았다. 판사의 재량권으로 변호인의 요청은 매번 기각 당했다. 이것은 재판부가 고위법관이 피해자인 사건에 당사자 입장으로 공판을 진행한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이유다. 석궁 사건을 둘러싸고 발생하는 수많은 의혹과 ...

    한국경제 | 2008.03.24 00:00 | aile02

  • 짧은치마 입은 여성의 다리 촬영 행위 `무죄'

    ... 판매ㆍ전시했을 때에는 5년 이하의 징역이나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김씨는 벌금 50만원에 약식 기소됐으나, 사진을 찍은 것만으로 성폭력범으로 몰리게 됐다는 생각에 법원에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1심 재판부는 "김씨가 `성적 욕망이나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를 촬영했다고 보기 어렵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검찰은 사진에 찍힌 여성의 치마 밑 다리 부위가 성적 욕망 또는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에 해당한다며 ...

    연합뉴스 | 2008.03.23 00:00

  • 짧은치마 입은 여성의 다리 촬영 행위 `무죄'

    ... 판매ㆍ전시했을 때에는 5년 이하의 징역이나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김씨는 벌금 50만원에 약식 기소됐으나, 사진을 찍은 것만으로 성폭력범으로 몰리게 됐다는 생각에 법원에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1심 재판부는 "김씨가 `성적 욕망이나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를 촬영했다고 보기 어렵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검찰은 사진에 찍힌 여성의 치마 밑 다리 부위가 성적 욕망 또는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에 해당한다며 ...

    연합뉴스 | 2008.03.23 00:00

  • 미니 입은 女다리 촬영 무죄 판결에 "수치심 유발 부위 어디까지…" 논란

    ... 이용해 '성적 욕망이나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사람의 신체'를 촬영하거나 촬영물을 판매ㆍ전시했을 때 5년 이하의 징역이나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한다. 김씨는 억울하다는 생각에 법원에 정식 재판을 청구했고 1심 재판부는 "김씨가 성적 욕망이나 수치심을 유발할 수 있는 타인의 신체를 촬영했다고 보기 어렵다"며 무죄를 선고했다. 이에 불복한 검찰은 항소했으나 서울중앙지법 항소부도 검찰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검찰의 상고로 이 사건은 대법원까지 ...

    한국경제 | 2008.03.23 00:00 | 김정은

  • 후배 성폭행한 대학생 징역2년

    청주지법 형사11부(재판장 오준근 부장판사)는 21일 술에 취한 학과 후배를 성폭행한 혐의(준강간치상)로 구속기소된 A(24)씨에 대해 징역 2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은 성폭행을 한 뒤 주변 사람들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리고 다녔을 뿐 아니라 피해자의 묵시적 동의 아래 관계를 가졌다며 범행을 부인하는 등 잘못을 뉘우치지 않고 있어 엄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 3일 오전 4시께 청주시 상당구 내덕동의 ...

    연합뉴스 | 2008.03.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