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61-470 / 30,7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환위기로 기업 쓰러지자…기촉법, 2001년 한시법 제정

      ... 원상회복 의무도 도입했다. 5차 기촉법은 대상 기업 범위를 모든 기업으로 확대했다. 이전까지는 채무액이 500억원 이상인 기업에는 기촉법을, 그 아래인 기업에는 채권은행협의회 운영협약에 따른 중소기업 워크아웃제도를 적용했다. 또 채권단의 범위도 법에 열거된 채권금융회사만 인정하는 방식에서 모든 금융채권자로 넓혔다. 단일 채권자의 의결권이 75% 이상인 경우 주요 사안을 채권자 수 기준 40% 이상 찬성으로 의결하도록 하는 소액채권자 보호장치도 도입했다. 현행 6차 ...

      한국경제 | 2023.10.13 18:33 | 강현우

    • thumbnail
      한계기업 호흡기 떼나…'워크아웃 공백'에 줄도산 공포 엄습

      ... 밟으면 해외 수주계약이 파기되는 처지였다. 회사 관계자는 “법정관리에 들어갔다면 사실상 회사 문을 닫아야 했다”고 말했다. 다행히 채권자 75% 이상이 동의해 워크아웃에 들어가면서 아스트는 본격적인 정상화를 위한 채권단 협의를 이어가고 있다. 다른 워크아웃 성공 사례도 많다. 중견 해운사인 흥아해운은 워크아웃 졸업 이듬해인 지난해 흑자 전환을 이뤄냈다. 하지만 워크아웃의 근거법인 기업구조조정촉진법(기촉법)이 15일 효력을 다할 예정이어서 이런 ...

      한국경제 | 2023.10.13 18:31 | 최한종/전범진

    • 기촉법 15일 일몰…한계기업 '벼랑끝'

      ... 끝에 몰린 기업은 워크아웃을 신청할 수 없고 법정관리를 거칠 수밖에 없다. 기촉법은 국제통화기금(IMF) 사태로 기업이 줄도산하자 법원에 의한 회생(법정관리)이나 파산 대신 안정적인 재도약을 지원하기 위해 2001년 제정됐다. 채권단 전체가 아니라 75%가 동의하면 채권단 주도의 기업 구조조정 절차인 워크아웃에 들어갈 수 있도록 했다. 한계에 몰린 기업이 안정적으로 정상화할 수 있는 구조조정 제도로 꼽힌다. 워크아웃제도가 없어지면 유동성 위기를 겪는 기업에 자금을 ...

      한국경제 | 2023.10.13 18:28 | 최한종

    • thumbnail
      비구이위안, 디폴트 가능성 언급…"모든 역외채무 못 갚을 전망"

      헝다 채권단도 "채무 구조조정 계획 당국 요건 충족해야…안 되면 청산" 경영난을 겪고 있는 중국 부동산 개발업체 비구이위안(컨트리가든)이 10일 홍콩증시 공시를 통해 첫 디폴트(채무 불이행) 가능성을 언급했다. 중국매체 제일재경에 따르면 비구이위안은 이날까지 원금 규모 4억7천만 홍콩달러(약 807억8천만원)인 채무와 관련해 상환 기한이 도래한 돈을 갚지 못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표시 채권뿐만 아니라 상환 기한이나 유예 기한이 도래하는 ...

      한국경제 | 2023.10.10 11:57 | YONHAP

    • thumbnail
      대구 화성산업, 올 1조 수주 달성 '맑음'

      ... 화성산업 수주본부장은 “공사비 회수 우려가 없는 공공부문과 신뢰성 높은 민간부문 수주로 재무적 관점에서 볼 때도 매우 안정적인 현장”이라고 밝혔다. 화성산업은 1999년 외환위기 당시 워크아웃에 들어갔지만, 채권단이 정한 종료일보다 2년6개월 빠른 1년4개월 만인 2000년 8월 워크아웃을 조기 졸업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도 동아백화점 등 유통부문 자산을 과감히 매각해 주택 분야 부채를 상환하는 등 위기를 극복하고 견실한 중견 ...

      한국경제 | 2023.10.05 18:03 | 오경묵

    • thumbnail
      화성산업 올 수주액 5500억원 돌파

      ... 수주본부장은 “공사비 회수 우려가 없는 공공부문과 신뢰성 높은 민간부분 수주로 재무적 관점에서 볼때도 매우 안정적인 현장”이라고 밝혔다. 화성산업은 1999년 IMF 외환위기 당시 워크아웃에 들어갔지만 채권단이 정한 종료일보다 2년 6개월 빠른 1년 4개월만인 2000년 8월 워크아웃을 조기졸업했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때도 동아백화점 등 유통부문 자산을 과감히 매각해 주택분야 부채를 상환하는 등 위기를 극복하고 견실한 중견건설기업으로 ...

      한국경제 | 2023.10.05 07:37 | 오경묵

    • thumbnail
      '기업 줄도산' 현실화하나…15일 효력 잃는 워크아웃법

      ... 수 있는 사유에 해당한다. 신용장(LC) 거래 중단으로 수출기업의 자금줄이 막히는 등 ‘낙인효과’도 뚜렷하다는 평가다. 반면 워크아웃을 통하면 일시적인 위기에 빠진 기업이 빠르게 정상화할 수 있다. 채권단 75% 이상의 동의를 받아 만기 연장과 자금 지원 등을 받을 수 있어서다. 절차가 외부에 잘 공개되지도 않아 낙인효과도 적다. '망할 게 뻔한' 회사여서 손실부담 배분이 중요한 경우가 아니라면 워크아웃을 거치는 게 채권자 ...

      한국경제 | 2023.10.02 12:00 | 최한종

    • thumbnail
      기업 도산 경고음 커지는데…워크아웃법 연장 사실상 무산

      ... 잃는다. 기촉법 연장이 사실상 무산되면서 금융당국은 워크아웃 제도 공백 대비를 위한 금융권 자율협약 가동 등을 검토 중이다 29일 금융당국과 국회 등에 따르면 5년 한시법인 기촉법은 오는 10월 15일 일몰된다. 워크아웃은 채권단 75% 이상의 동의로 일시적 유동성을 겪는 기업에 만기 연장과 자금 지원 등을 해주는 제도다. 기촉법 일몰 이후 출현하는 부실기업에 대한 구조조정 수단은 사실상 법정관리(회생절차)만 남게 된다. 법정관리는 대규모 채무 탕감이 ...

      한국경제 | 2023.09.29 07:01 | YONHAP

    • 헝다, 디폴트 위기 재점화…7300억원 채권 상환 실패

      ... 헝다의 계열사인 헝다부동산은 25일 공시를 내고 이날까지 지급해야 할 역내 채권에 대한 원금·이자 40억위안을 내지 못했다고 밝혔다. 헝다부동산 측은 “채무 상환을 피하지 않는다는 기본 전제하에 적극적으로 채권단과 협상하고 조속히 채권단이 받아들일 수 있는 해결 방안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헝다그룹은 지난 22일에도 예상보다 악화한 부동산 판매 실적을 이유로 25∼26일로 예정됐던 주요 해외 채권단 회의를 취소하고 기존 채무 ...

      한국경제 | 2023.09.26 18:13 | 이지훈

    • thumbnail
      아시아나조종사노조 "대한항공 아닌 제3자 매각 추진하라"

      ... 만들어주는 것이 아닌가"라며 "여객 운임이 오르고 화물 단가가 치솟으며, 독과점의 피해는 고스란히 국민과 기업들에 돌아갈 것"이라고 비판했다. 노조는 "국가와 국민의 유무형 자산인 운수권을 손쉽게 외국에 넘기는 매국행위를 중단하라"며 "채권단이 진정 국익을 위한다면 슬롯과 화물 부분 등 아시아나항공의 경쟁력을 온전히 보존하고, 대한항공이 아닌 제3자 매각을 추진해야 할 것"을 촉구했다. 그러면서 노조는 "산업은행 운수권을 넘기는 것에 모자라 아시아나항공의 큰 축인 화물 ...

      한국경제 | 2023.09.26 17: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