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741-317750 / 364,3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교내 폭탄공격 음모 미국고교생 4명 적발

    ... 않고 구금 상태에 있는 다른 2명은 부모를 공격 타깃으로 한 것으로 드러났다. 법원 문건에 따르면 기소된 스티븐 앨런 쿤즐러(18)와 토드 굿리치(18)군은 절도 등 범죄를 시도하면서 테러범 같은 위협과 야간 주거침입을 한 혐의로 기소됐는데 쿤즐러군은 목격자를 매수한 혐의도 받고 있다. 쿤즐러군 등 2명은 별개 사건의 성회롱 피해자인 한 여성과 접촉, 법정에서 증언하지 않거나 증언을 바꾸도록 설득을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유타주 동부에 있는 ...

    연합뉴스 | 2004.10.30 12:29

  • 서울대 졸업증 위조한 누드모델 적발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염웅철 부장검사)는 30일 연예활동을 위해 서울대 졸업증명서를 위조한 혐의(공문서 위.변조)로 최모(27.여)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7월 연예기획사를 통해 누드모델로 활동할 당시 서울대 사범대학을 졸업하고 서울대 대학원에 재학중인 것처럼 컴퓨터로 증명서를 위조, 연예기획사에 제출한 혐의다. 검찰은 최씨가 서울대 졸업생이라고 하면 연예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하고 이같은 위조행각을 벌였던 것으로 ...

    연합뉴스 | 2004.10.30 12:28

  • EEZ 위반 중국어선 2척 나포

    ... 배타적경제수역(EEZ)을 침범, 불법 조업을 한 중국선적 115t급 쌍타망어선 노영어 1775호, 1776호 등2척을 나포했다. 이 중국어선은 이날 오전 2시께 전남 신안군 흑산면 홍도 북서쪽 43.5마일 해상에서 우리측 EEZ를 0.8마일 침범, 불법 조업한 혐의를 받고있다. 해경은 선장 등을 상대로 EEZ 침범 경위를 조사중이다. 한편 목포해경은 올 들어 81척의 중국어선을 나포했다. (신안=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chogy@yna.co.kr

    연합뉴스 | 2004.10.30 11:45

  • 경찰관 사칭해 `동성연애 폭로' 협박

    울산 남부경찰서는 30일 경찰관을 사칭하고 동성연애자인 것을 가족에 알리겠다고 협박해 금품을 뜯어낸 혐의(공갈)로 김모(29.무직)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29일 인터넷 채팅사이트에서 동성연애자인 것 처럼 속이고 만난 이모(22.대학생)씨에게 경찰관이라고 사칭하고 "동성연애자인 것을 가족에게 알리겠다"고 협박해 2차례에 걸쳐 현금 26만원을 뜯어낸 혐의다.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young@yonhapne...

    연합뉴스 | 2004.10.30 11:19

  • EEZ 불법 조업 중국어선 2척 나포

    제주해양경찰서는 30일 우리나라 배타적 경제수역(EEZ)에서 불법 조업한 혐의로 270t급 중국어선 2척을 나포, 제주항으로 예인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이들 중국어선은 29일 오후 3시 30분께 우리나라 EEZ를 5마일 침범한 남제주군 표선면 남동쪽 38마일 해상에서 조업하다 조업일지 어획량 부실기재혐의로 나포됐다. 해경은 정확한 EEZ법 위반 내용을 조사한 뒤 선장을 사법처리할 방침이다. (제주=연합뉴스) 홍동수 기자 dshong...

    연합뉴스 | 2004.10.30 11:19

  • 원빈 동의없이 영화계약 기획사대표 기소

    서울중앙지검 형사7부(한명관 부장검사)는 30일배우 원빈씨로부터 동의를 받지 않고 영화계약을 체결한 혐의(사기 및 사문서위조등)로 J연예기획사 대표 정모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정씨는 2003년 1월과 3월 원빈씨의 동의를 얻지 않은 채 원빈씨가 영화사 ㈜필름무이의 `맨발의 청춘'이란 영화에 출연키로 하는 계약서를 작성하고 영화사로부터 2억원을 받은 혐의다. 검찰은 2002년 10월 J사와 전속계약을 한 원빈씨는 J사가 자신의 종전 ...

    연합뉴스 | 2004.10.30 11:17

  • 훔친 차로 출근여성 친 후 강도짓

    서울 도봉경찰서는 30일 출근 여성을 훔친 승용차로 친 뒤 손가방을 빼앗아 달아난 한 혐의(강도상해 등)로 김모(39)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12일 오전 5시55분께 서울 도봉구 방학동 주택가 골목길에서 혼자 출근하던 이모(여.47)씨를 승용차로 고의로 친 뒤 수표 40만원과 신용카드 등이 든 이씨 손가방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같은날 오전 2시30분께 서울 도봉구 방학동 한 연립주택 2층 집 목욕탕창문을 ...

    연합뉴스 | 2004.10.30 11:07

  • `CDMA기술 유출의혹' 회사대표 구속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사부(국민수 부장검사)는 30일 CDMA(코드분할 다중접속) 기술의 중국유출 의혹을 받고 있는 쓰리알 대표이사 장모씨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구속수감했다. 장씨는 거래소 상장법인 비티아이[006490] 대표이사를 함께 맡고 있으며 2002년6월부터 2년간 CDMA 장비제조업체인 현대시스콤의 대표이사를 지냈었다. 검찰에 따르면 장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올 4월까지 현대시스콤과 비티아이가 보관하고 있던 10억원씩을 ...

    연합뉴스 | 2004.10.30 11:05

  • `짝퉁' 명품 가방 제조.유통업자 영장

    서울 청량리경찰서는 30일 가짜 명품을 제조해 시중에 유통시킨 혐의(상표법 위반)로 유모(43)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김모(43)씨 등 2명을 불구속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9월18일부터 최근까지 서울 성북구 장위동 한 다세대주택건물 지하에 20여평 규모의 공장을 차려놓고 `루이뷔통', `샤넬' 등을 모방한 가짜명품 가방 1억9천여만원을 제작한 뒤 남대문시장 일대에 유통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이 공장에 보관중이던 ...

    연합뉴스 | 2004.10.30 11:04

  • S&P, AIG 신용등급 하향 가능성 경고

    ... 하향에 대해 "명성이 손상될 위험에 노출된 정도가 높아지고 있고 미국 사법당국의 조사와 관련한 소송 비용등을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엘리엇 스피처 뉴욕 검찰총장은 보험업계의 오랜 담합관행에 대한 전면 조사에나섰으며 집중 추적중인 혐의는 고객들을 보험회사에 연결해 주면서 고객과 보험회사, 양측으로부터 동시에 수수료를 받아온 보험중개업체의 불법영업행위 등이다. 주요 외신들은 최근 이러한 관행은 보험회사와 중개업체의 `담합행위'로 `보험중개인은 고객들에게 최선의 가격을 ...

    연합뉴스 | 2004.10.30 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