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7691-287700 / 322,2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협부실 1811명 손배訴 ‥ 예보, 111명 형사고발 통보

    예금보험공사는 지난해 10월 이후 영업정지된 1백23개 신협에 대한 부실책임조사 결과 임직원 1천8백11명이 2천1백54억원의 손실을 초래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예보는 조만간 이들에 대해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제기하기로 했다. 예보는 민사상 손해배상 조치 외에 업무상 배임 등의 혐의가 있는 1백11명에 대해서는 형사고발 조치를 취하도록 해당기관장에게 통보했다. 김용준 기자 juny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大法 "약사에게 약사면허 대여도 위법"

    대법원 1부(주심 박재윤 대법관)는 자신의 약사면허증을 동료 약사인 김모씨에게 빌려준 혐의로 기소된 약사 심모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인천지법 합의부로 돌려보냈다고 2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약사가 자격있는 다른 약사에게 면허증을 빌려줬다고 하더라도 자신이 직접 약사로서의 업무를 하지 않는 채 차용인에게 약국 운영을 일임했다면 위법"이라며 "김씨가 약사자격이 있다는 이유만으로 피고인의 대여행위가 약사법 위반에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예보, 기아車 임직원에 손배소

    ... 지낸이신행 전 한나라당 의원 등 임직원 10여명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내기로했다고 2일 밝혔다. 예보는 기아차에 대한 현장조사 과정에서 기아 임직원들이 분식회계 등을 통해채권금융기관에 총 1조원 이상의 손실을 입힌 혐의를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예보는 이에따라 김 전회장 등 관련 임직원들에 대해 소명기회를 주고 부실책임규모를 확정한 뒤 채권금융기관을 통해 소송을 제기할 방침이다. 기아차 관련 임직원들은 수백억원에서 수천억원에 이르는 부실책임을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권노갑 DJ 앞에서 오열

    민주당 권노갑(權魯甲) 전 고문은 2일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의 동교동 자택을 방문, 김 전 대통령에게 큰 절을 한뒤 오열을터트렸다. 권 전 고문은 이날 오전 진승현씨로부터 5천만원을 받은 혐의에 대한 항소심 재판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직후인 낮 12시45분께 동교동을 찾아가 30여분간 김 전 대통령과 대화했다. 권 전 고문이 거실 바닥에 엎드려 울면서 큰 절을 올리자 김 전 대통령도 눈물을 글썽이며 "법정투쟁하느라 고생했다"며 "그런 일이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혼다 前회장 아들, 탈세로 명예 실추

    ... 창업자의 아들이 탈세사건으로 명예실추 위기에 처했다. 일본 언론들은 1일 혼다 전 회장의 아들로 경주용 자동차엔진 전문업체 무겐의 혼다 히로토시 사장(61)이 지난 98년부터 3년간 38억엔의 매출을 누락,10억엔의 법인세를 탈루한 혐의로 검찰에 긴급 체포된 사실을 보도하면서 이같이 전했다. 언론에 따르면 혼다 사장은 함께 체포된 히로카와 노리오 전 감사와 함께 자신이 설립한 'MG이스테이트'에 대한 기계리스료 지불을 부풀리는 방법으로 세금을 포탈했으며,이밖에도 ...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노인 상대 전문도박단 검거

    서울 종로경찰서는 2일 노인들을 대상으로 사기도박판을 벌이고 도박자금을 빌려준 뒤 수백만원씩 뜯어낸 혐의(도박장 개장 및 갈취 등)로 김모(42)씨 등 도박단 일당 20명을 검거,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최근 서울 종묘공원에서 노인들을 대상으로 윷놀이, 화투판 등을 벌여 돈을 잃어주는 척하며 환심을 산 뒤 중구 풍전호텔 등에 미리 마련한7군데 도박장으로 유인, 내기 도박판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전문도박꾼을 동원, 노인들과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권노갑 DJ앞에서 오열..무죄판결뒤 동교동 찾아

    민주당 권노갑 전 고문이 김대중 전 대통령 앞에서 눈물을 흘렸다. 권 전 고문은 2일 진승현씨로부터 5천만원을 받은 혐의에 대한 항소심 재판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직후 김 전 대통령의 동교동 자택을 방문,큰 절을 한 뒤 오열을 터뜨렸다. 권 전 고문이 거실 바닥에 엎드려 울면서 절하자 김 전 대통령도 눈물을 글썽이며 "법정투쟁하느라 고생했다"며 "그런 일이 사실이 아닐 거라고 믿고 있었고 무죄가 돼서 나올 줄 알았다"고 말했다고 동행한 이훈평 ...

    한국경제 | 2003.07.02 00:00

  • 수감기록 덕분에 강도상해죄 `무죄'

    ... 때문에 5년의 징역을 더 살 뻔한 죄수가 구치소 수감기록 덕분에 무죄를 선고받았다. 집행유예 기간에 절도를 저질러 지난 2001년 11월 서울지법 남부지원에서 징역1년6개월형을 선고받고 현재 복역중인 A씨(22)는 당시 강도치상 혐의가 병합돼 징역5년이 추가로 선고됐다. 당시 A씨는 1999년 6월 평소 알고 지내던 B씨 등 일행 7명과 심야에 서울시내모 빌딩 사무실을 돌며 경비원을 흉기로 위협하고 금품 1억5천여만원 어치를 턴 혐의를 받았다. A씨의 변호인에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대구, 5살 남아 유괴 20대 실직자 검거

    5살짜리 유치원생을 유괴해 현금 500만원을 요구한 20대 실직자가 범행 4시간여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북부경찰서는 2일 유치원에서 귀가하던 H(5)군을 유괴해 금품을 요구한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인질강도)로 최모(27.무직.경북 구미시)씨를 긴급체포했다. 최씨는 이날 오후 2시 30분께 대구시 북구 복현2동 모 아파트의 어린이놀이터에서 H군을 유괴한 뒤 H군의 어머니에게 전화 연락을 통해 "현금 500만원을 갖고 나올것"을 요구했다. ...

    연합뉴스 | 2003.07.02 00:00

  • 뉴욕증시 장후반 상승 반전

    ... 못미치는 것으로 나타난데다 건설부문 지출도 예상밖으로 감소했다는 소식에 이날 증시는 약세로 출발했다. 그러나 오후장 후반들어 금융주와 반도체를 비롯한 기술주들에 매수세가 몰리면서 주가는 순식간에 상승세로 반전했다. 투자자 오도 혐의에 대한 소송에서 승소한 투자은행 메릴린치는 3.3% 상승하면서 금융주 강세를 견인했다. 인텔(2.9%), 시스코 시스템스(2.7%), 마이크로소프트(2.0%) 등 대표적인 기술주들이 오후장 들어 상승세로 돌아섬으로써 증시 전반의 ...

    연합뉴스 | 2003.07.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