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171-16180 / 17,9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모기지론 금리는 7% 내외

      ... --주택금융공사란. ▲3월1일 출범하는 주택금융공사는 만기 10년 이상의 장기 저리 모기지론 공급을 통해 서민층과 중산층의 내집 마련을 도와 주는 기관이다. 주택저당증권(MBS) 발행을 통해 시중의 부동 자금을 흡수해 주택 실수요자에게 전달하는 기능을 맡는다. --모기지론과 기존 은행 대출의 차이점은. ▲은행 대출은 3년마다 상환해야 하며 변동 금리로 돼있어 금리 상승시 원리금부담이 가중된다. 대출한도도 집값의 40%로 제한된다. 하지만 모기지론은 ...

      연합뉴스 | 2004.01.13 00:00

    • [도전! 2004 최고아파트] <4> 우미건설

      우미건설(대표 이석준)의 '이노스빌'아파트가 추구하는 가치는 '실수요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주거공간 창출'이다. 화려한 외형으로 눈길을 끌기보다는 합리적인 분양가와 실용성을 추구해 입주자들의 주거 만족도를 높이는게 목표다. 이 때문에 우미건설은 주차공간 및 아파트 내부공간 확대 등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단지조성에 역점을 두고있다. 이석준 대표는 "화려한 외양으로 고객들의 기대치를 한껏 올려놓은 뒤 입주 후 실망시키는 아파트보다는 수수하지만 살수록 ...

      한국경제 | 2004.01.12 00:00

    • 알짜아파트 '이삭줍기' ‥ 청약통장 필요없는 임의분양

      '청약통장을 사용할 필요가 없는 임의분양 단지를 노려라.' 내집 마련을 꿈꾸는 실수요자라면 일반분양 물량이 20가구 미만인 '임의분양 아파트'를 노려볼 만하다. 청약통장이 없어도 되는 데다 분양가격도 상대적으로 저렴한게 매력이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올해 서울지역에선 14개 단지에서 약 2백가구의 아파트가 임의 분양된다. 서울에서 선보이는 임의 분양 물량은 대부분 재건축 및 재개발아파트 조합원분을 제외한 것으로 전체 규모가 1백가구를 넘는 ...

      한국경제 | 2004.01.11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부산ㆍ경남 '첫 분양 누가…' 눈치 싸움

      ... 분양에 나서는 걸 몹시 꺼려하고 있다. 이르면 이달이나 2월부터 분양이 시작돼야 하지만 유림건설 동원개발 삼정건설 반도 협성종건 등 지역 업체들은 서로 눈치만 보고 있다. 대형 건설사들의 입장도 마찬가지다. 가수요 뿐 아니라 실수요자도 '관망'을 지나 '보류'로 돌아선 상태여서 이 지역에서 사업계획을 잡는데 애를 먹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모든 업체들이 누가 칼을 뽑을 지 궁금해 한다"며 "실수요자들이 분양시장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배려가 필요한 ...

      한국경제 | 2004.01.06 00:00

    • [틈새로 본 부동산] 재건축 전매금지 조기시행..집값 '출렁'

      ... 재건축아파트를 매입한 조합원은 1회에 한해 전매가 가능하지만 이후 매입하는 조합원은 입주 때까지 전매를 할 수 없게 됐다. 가장 큰 타격을 입은 곳은 조합설립인가는 났으나 재건축사업이 느리게 진행되고 있는 단지들이다. 가수요자는 물론 실수요자도 입주까지 시간이 너무 많이 걸릴 것을 우려해 이들 단지를 외면하고 있다. 송파구 가락동 가락시영아파트 인근의 신한공인 관계자는 "지난해 9월 4억4천만원을 호가하던 13평형이 지속적으로 하락해 3억2천만원까지 떨어졌지만 매수세가 ...

      한국경제 | 2004.01.05 00:00

    • [투자가이드] 아신신도시서 내집마련 해볼까

      ... 아파트에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전망이다. 천안아산역을 포함한 1단계지구가 행정타운으로 개발됨에 따라 이 일대에서 분양되는 아파트들도 후광효과가 기대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부동산 전문가들은 "올 상반기 내집마련에 나서는 실수요자라면 배방지구 인근의 미분양아파트나 신규 분양아파트를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미분양 아파트 물량 많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아산과 천안에서 공급된 아파트 중 5백여가구가 미분양 물량으로 남아있다. 삼환기업이 천안시 ...

      한국경제 | 2004.01.05 00:00

    • [재테크-부동산] 서울 12차 동시분양 : 실수요자 물량 풍부

      ... 서울 12차 동시분양은 21개 단지 1천8백86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지난해 마지막 동시분양인 이번 공급은 지난 6차(2천76가구) 이후 최고 물량이 선보인다. 강남지역 물량과 1천가구가 넘는 대단지,역세권 아파트가 많은 편이어서 실수요자에게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강남 노른자위 아파트=강남권 물량은 적은 편이다. 대우건설 월드건설 대림산업이 역세권에서 1백84가구를 내놓는다. 대림산업이 내놓을 강남구 청담동 e-편한세상은 전체 1백42가구로 49가구가 ...

      한국경제 | 2004.01.04 00:00

    • [재테크-부동산] 주상복합ㆍ오피스텔 : 실수요자 '알짜' 장만 기회

      지난해 주상복합아파트 및 오피스텔 시장은 어느때보다 부침이 심했다. 작년 여름까지만 해도 수조원의 청약자금이 주상복합아파트를 좇아 몰려다녔지만 가을을 지나면서 언제 그랬냐는 듯 시장이 얼어붙었다. 주상복합아파트가 특별히 주목을 받은 것은 '5ㆍ23 부동산시장 안정대책' 이후다. 아파트 분양권 전매금지와 재건축아파트 후 분양이 발표되자 시중 유동자금이 규제를 피해 주상복합아파트로 몰려들었다. 지난 5월말 청약을 받은 광진구 자양동 스타시티...

      한국경제 | 2004.01.04 00:00

    • [재테크-부동산] 아파트 일단 스톱…수익형 부동산 GO!

      ... 보인다. 올해 입주할 아파트는 수도권에만 20만가구, 전국적으로 40만가구에 달한다. 여기에 주거용 오피스텔도 8만9천여실에 이른다는 점에서 공급과잉마저 예견되고 있다. 분양시장의 침체기조 지속도 예상된다. 투자자들이 감소하고 실수요자 위주로 재편되면서 초기 분양률이 극히 저조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올해 새로 공급될 주택은 작년과 비슷한 46만여가구 이상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같은 공급물량은 분양시장의 체감경기를 더욱 냉각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 토지시장 대체로 ...

      한국경제 | 2004.01.04 00:00

    • [재테크-부동산] 서울 12차 동시분양 : '눈길끄는 단지'

      ... (02)581-1360 ◆하월곡동 삼성 래미안 하월곡동 삼성래미안은 전체 가구수가 1천3백72가구에 달하는 대단지다. 이번 동시분양 물량 중 단지 규모가 가장 크다. 전체 공급물량의 86%가 중소형 평형으로 이뤄져 실수요자 및 임대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 가구가 남동향 및 남서향으로 배치되고 24평형은 3베이,43평형은 4베이가 적용돼 채광과 조망효과가 뛰어나다. 지하철 6호선 월곡역이 걸어서 10∼15분 걸린다. 1588-3588 ◆미아동 ...

      한국경제 | 2004.0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