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15,4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IEA "2030년 이전 유례없는 석유 공급 과잉 발생" 경고

      ... 닫았던 때를 제외하면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수준의 석유 과잉이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IEA는 미국 주도로 전세계 석유 생산이 급증하면서 지금부터 최소 2030년까지 예비생산능력이 전례없는 수준으로 올라감에 따라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시장 관리가 크게 흔들릴 것으로 예상했다. IEA는 이같은 역학관계가 미국의 셰일 산업과 OPEC 및 그 외 지역의 석유 경제를 포함한 석유 시장에 ”중대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IEA ...

      한국경제 | 2024.06.12 20:43 | 김정아

    • thumbnail
      OPEC·美EIA, 석유수요 낙관…"하반기에 하루 평균 230만배럴↑"

      골드만삭스 "3분기에 브렌트유 86달러까지 상승 예상"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은 글로벌 석유 수요에 대해 낙관적인 전망을 제시했다. 골드만삭스는 견조한 수요를 감안해 3분기에 브렌트유가 86달러까지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1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OPEC는 이날 월간 보고서에서 석유 수요가 올해 하루 220만배럴(bpd), 내년에는 180만 bpd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는 ...

      한국경제 | 2024.06.12 10:13 | YONHAP

    • thumbnail
      OPEC 세계 원유 수요 증가 전망에…국제유가 상승 마감 [오늘의 유가]

      OPEC "석유 수요 올해 하루 220만 배럴 증가" 여행업이 원유 수요 끌어올릴 것이라 예측 WTI 0.2%, 브렌트유 0.4% 소폭 상승 한동안 하락세를 거듭하던 국제 유가가 이틀 연속 상승했다. 올해 원유 수요 증가할 것이라고 예측한 석유수출국기구(OPEC) 보고서가 영향을 미쳤다. 1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원유(WTI) 선물 가격은 전거래일보다 0.2%(0.16달러) 오른 배럴당 77.90달러에 ...

      한국경제 | 2024.06.12 07:50 | 송영찬

    • thumbnail
      [뉴욕유가] OPEC, 원유수요 전망 유지에 2거래일 연속 상승

      뉴욕 유가는 2거래일 연속 상승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월간 보고서에서 올해 원유 수요 증가 폭과 내년 전망치를 변경하지 않으면서 유가가 지지력을 보였다. 또 여름 무더위가 예상되면서 천연가스 가격도 급등했다. 1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근월물인 7월 인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거래일보다 0.16달러(0.21%) 오른 배럴당 77.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 5월 30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글로벌 ...

      한국경제 | 2024.06.12 05:13 | YONHAP

    • thumbnail
      엔비디아 액분 첫날 나스닥 최고치 마감…대구 등 폭염특보 [모닝브리핑]

      ... 10대 1 액면 분할 첫날 0.75% 상승하며 투자심리를 뒷받침했습니다. ◆ 국제유가, 美 인플레·경제 여건 호조에 이달 최고 국제 유가는 상승해 이달 들어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최근 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非)OPEC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가 점차 일부 감산을 줄여갈 수 있다는 전망에 약세를 보였으나 투자심리가 반등하는 모양새입니다. 미 뉴욕상업거래소에서 7월 인도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한국경제 | 2024.06.11 06:52 | 오정민

    • thumbnail
      [뉴욕유가] 美인플레·경제여건 호조에 이달 최고

      뉴욕 유가는 반등했다. 시장 참가자들은 최근 OPEC+(OPEC 플러스·OPEC과 주요 산유국 연대)가 점차 일부 감산을 줄여갈 수 있다는 기대에 유가가 하락한 점을 과도한 움직임으로 평가했다. 이번 주에 나올 소비자물가지수(CPI)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로 시선이 이동하고 있다. 10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근월물인 7월 인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2.21달러(2.93%) 오른 배럴당 77.74달러에 ...

      한국경제 | 2024.06.11 05:11 | YONHAP

    • thumbnail
      [수능에 나오는 경제·금융] 암석 틈 원유·가스가 세계 에너지 패권 바꿔

      ... 됐어요. 미국은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 정세에 늘 관심이 많았어요. 하지만 세계 최대 원유 생산국가가 되고 석유 수입 의존도가 낮아지면서 사실상 에너지 독립을 했지요. 더 이상 중동에 얽매이지 않게 되었죠. 중동국가들의 연합체인 OPEC(석유수출국기구)은 이제 딜레마에 놓였어요. 유가가 오르면 자기들에겐 이익이 되지만 동시에 미국 셰일 업체들의 생산을 부추기게 돼요. 공급을 늘려 유가를 낮게 유지하면 자신들의 이익이 줄죠. 셰일 업체들의 생산성이 갈수록 높아지는 건 ...

      한국경제 | 2024.06.10 10:00 | 고윤상

    • thumbnail
      반나절 만에 3,200억 원 손실…시장 흔든 트레이더 [글로벌마켓 A/S]

      ... 사우디·러시아 경고도 잠시…힘 약해진 국제유가 국제유가는 이날 주요 산유국들의 감산 정책에 대한 언급으로 오전 한때 반등을 시도했다. 압둘아지즈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에너지 장관은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러시아 경제 포럼에서 OPEC+ 회의 이후 유가 하락을 전망한 골드만삭스 보고서를 겨냥해 직접 비판했다. 로이터에 따르면 그는 "두 페이지에 걸쳐 약세를 언급한 걸 세어봤는데 7번이나 언급했다"며 "기술적으로도 나쁘고 잘못된 수치를 사용했다"고 비판했다" ...

      한국경제TV | 2024.06.08 06:55

    • thumbnail
      주유소 기름값 내림세 지속…넉달 만에 경유 1400원대로

      ... 1천640.8원이었다.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1천497.5원으로, 전주 대비 14.4원 내리며 6주 연속 하락했다. 주간 단위로 1천400원대 진입은 1월 다섯째 주(1천485.9원) 이후 4개월여 만이다. 이번 주 국제유가는 OPEC 플러스(OPEC+)의 점진적 감산 완화 결정, 미국 경기 부진 우려 등에 하락했다. 수입 원유가격 기준인 두바이유는 직전 주보다 4.9달러 내린 79.3달러였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3.0달러 내린 84.9달러, 국제 자동차용 경유는 ...

      한국경제 | 2024.06.08 06:01 | YONHAP

    • thumbnail
      유럽 중앙銀 금리 인하에 유가 2% 급등 [오늘의 유가]

      최근 하락 폭 컸던 영향으로 '반등' 금리인하 이면 경기 침체 조짐도 국제 유가가 이틀째 상승했다. 유럽중앙은행(ECB)이 2019년 이후 처음으로 금리인하에 나서면서 미 중앙은행(Fed) 역시 오는 9월께 금리를 인하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진 영향으로 분석된다. 6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1.48달러(2.00%) 오른 배럴당 75.55달러에 거래를 마...

      한국경제 | 2024.06.07 07:30 | 이현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