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15,2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K이노 작년 영업익 51.4% 감소…배터리사업은 역대 최대 매출(종합)

    ... 법인 비용 절감에 따른 원가 감소 효과로 영업 손실률을 최소화했다. 석유개발 사업의 경우 매출 3천100억원, 영업이익 1천71억원을 기록했고, 소재사업은 매출 500억원, 영업이익 116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석유 사업은 OPEC플러스(OPEC+) 추가 감산 대응 가능성, 중국의 경기 부양책 등으로 정제마진이 강세를 보일 전망이다. 화학 사업은 중국 대형 설비의 고율 가동 등에 힘입어 파라자일렌(PX) 스프레드가 점진적으로 개선되고, 윤활유 사업은 동절기 비수기가 ...

    한국경제 | 2024.02.06 09:08 | YONHAP

  • thumbnail
    4분기 실적 주인공은 에너지·IT·바이오…중국에서는 "죽 쒔다"

    ... 전망치보다 14% 높았다. 지난 2일 엑슨모빌과 셰브론은 지난해 연간 순이익이 각각 360억달러(약 48조원), 214억달러(약 29조원)로 2012년과 2013년 이후 최대 연간 실적을 거뒀다고 발표했다. 석유수출국기구회원국(OPEC) 감산에 대응해 원유 생산량을 늘린 게 실적에 긍정적으로 반영됐다는 평가다. 헬스케어 부문에서는 85% 기업이 전망치를 11% 웃도는 수익을 냈다. 제약회사 머크는 면역항암제 키트루다 판매 호조에 힘입어 지난해 4분기 전망치 ...

    한국경제 | 2024.02.05 11:38 | 김인엽

  • thumbnail
    중동 긴장에도 견고한 석유 생산량…유가 일주일 새 7% 하락 [오늘의 유가]

    ... 감소할 것이란 견해가 확산했다. 최대 소비국인 중국의 경제 둔화도 유가에 영향을 미쳤다. 국제통화기금(IMF)은 올해 중국의 실질경제성장률을 4.6%로 전망하며 지난해(5.2%)보다 0.6%포인트 낮췄다.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일 석유 수요가 올해 225만 배럴에서 2025년에는 180만배럴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반면 석유 생산량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에 따르면 미국의 지난해 11월 기준 하루에 석유 생산량은 ...

    한국경제 | 2024.02.05 07:59 | 한경제

  • 유가 내려도 '증산 드라이브'…엑슨모빌·셰브런 역대급 순익

    ... 유효했다”고 전했다. 미 에너지정보청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작년 하반기 하루평균 1330만 배럴에 달하는 원유가 나왔다. 이는 역사상 그 어떤 산유국의 생산량보다도 많은 것으로, 지난해 사우디아라비아 등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량을 상쇄했다. 미국 증산량 대부분은 텍사스주와 뉴멕시코주에 걸쳐 있는 퍼미안 분지에서 나왔다. 엑슨모빌은 “작년 4분기 우리의 미국 내 원유 생산량은 하루평균 85만1000배럴로 전년 동기(78만9000배럴)보다 ...

    한국경제 | 2024.02.04 18:45 | 김리안

  • thumbnail
    "유가 하락? 생산 더 늘려!"…美 에너지 공룡들 전략 통했다 [김리안의 에네르기파WAR]

    ... 미 에너지정보청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작년 11월과 12월 하루평균 1330만배럴, 1320만배럴에 달하는 원유가 생산됐다. 이는 전 세계 역사상 그 어떤 산유국의 생산량보다도 많은 것으로, 지난해 사우디아라비아 등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량을 상쇄했다. 미국 증산량의 대부분은 텍사스주와 뉴멕시코주에 걸쳐 있는 퍼미안 분지에 집중됐다. 엑슨모빌은 "작년 4분기 우리의 미국 내 원유 생산량은 일평균 85만1000배럴로 전년 동기 78만9000배럴에서 대폭 ...

    한국경제 | 2024.02.04 14:37 | 김리안

  • thumbnail
    '엄청난 4' vs '별로 3'…우열 갈리는 빅테크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103.92를 기록했습니다. 작년 12월 초 이후 최고 수준입니다. 유가는 폭락했습니다.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2.09% 하락한 배럴당 72.28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이번 주에만 7.35% 하락했습니다. OPEC+가 기존 감산 정책에 변화를 주지 않기로 했다는 소식이 나왔지만, 이스라엘-하마스 휴전 가능성에 하락세가 이어졌습니다. OPEC+는 지난 11월에 올해 1분기까지 감산 규모를 하루 220만 배럴까지 늘리기로 한 바 있습니다. 오늘 엑슨모빌, ...

    한국경제 | 2024.02.03 07:00 | 김현석

  • thumbnail
    [뉴욕유가] OPEC+ 정책 유지 속에 하락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 산유국 협의체가 감산 정책에 변화를 주지 않기로했다는 소식에도 하락했다. 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3월 인도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1.54달러(2.09%) 하락한 배럴당 72.2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번 주에만 유가는 7.35% 하락했다. 주간 하락 폭은 지난해 10월 초 이후 최대이다. 이날 종가는 지난 1월 11일 이후 최저치이다. 산유국들이 기존에 합의한 ...

    한국경제 | 2024.02.03 05:56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중동 휴전 협상·美정유소 폐쇄 소식에 2% 넘게 하락

    ... 확산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은 중동 리스크가 유가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하다고 보고 있다. 인디애나주 화이팅 정유소는 정전으로 폐쇄됐다. 이는 원유 수요감소 예상을 불러와 유가 하락을 이끌었다. 한편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지난달 유가를 끌어올리기 위한 감산 약속을 일부 이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블룸버그 조사에 따르면, OPEC 회원국들의 지난달 일평균 생산량은 49만 배럴 줄어 2천657만 배럴을 기록했다. 감산의 약 절반은 이라크와 쿠웨이트에서 ...

    한국경제 | 2024.02.02 11:24 | YONHAP

  • S-OIL 2023년 4분기 실적 발표

    ... 계획임. 2023년도 4분기 사업부문별 실적 정유 부문 아시아 정제마진은 이동 연료에 대한 비수기 수요 둔화와 평년대비 온화한 초겨울 기후로 인해 소폭 축소되었으나 낮은 재고수준에 의해 지지됨. 두바이 원유 가격은 Non-OPEC 원유 생산량 증가로 인해 하락했으나 OPEC+의 원유 감산 연장으로 하락폭이 제한됨. 석유화학 부문 아로마틱 : PX와 벤젠 시장은 계절적 휘발유 혼합 수요 둔화로 전분기 대비 소폭 조정되었으나 역내 다운스트림 설비 가동에 ...

    한국경제 | 2024.02.02 09:07 | WISEPRESS

  • thumbnail
    "루머에 팔았다" 가자 휴전설에 2주만 최저치[오늘의 유가]

    ... 것이며, 작년 12월 매도 흐름은 매수 기회를 낳은 셈”이라고 짚었다. 그러면서 올해 5월까지 브렌트유가 배럴당 80달러대 초반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같은 날 장관급 감시위원회(JMMC)를 연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OPEC과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 협의체)는 하루 220만배럴 규모의 자발적 감산 정책을 유지하기로 했다. 2명의 소식통은 로이터에 “3월 초 2분기까지의 연장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4.02.02 07:33 | 장서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