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011-10020 / 10,4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게임업체 넥슨도 커뮤니티 사업..'프렌즈잇' 7월 정식 서비스

    온라인게임업체 넥슨이 인터넷 커뮤니티 시장에 진출했다. 이 회사는 최근 네티즌들의 인맥 네트워크를 이용해 친구를 사귈 수 있는 커뮤니티 사이트 '프렌즈잇'(www.frenzit.com)을 개설했다. 이 사이트는 3단계까지 친구의 친구와 연결되는 지인 네트워크 서비스로 16세 이상만 가입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오는 7월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라며 "성인 전용 커뮤니티로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범 서비스 기간에는 대학동아리 ...

    한국경제 | 2004.05.03 00:00

  • 한국게임산업협회 출범

    게임업계 대표 한국게임산업협회 출범 NHN 등 국내 20여개 게임업체들로 구성된 한국게임산업협회는 28일 서울프라자호텔에서 출범식을 열고 공식 발족했다. 협회는 NHN.엔씨소프트.네오위즈.플레너스.웹젠.그라비티.넥슨.한빛소프트.소프트맥스.CCR.써니YNK 등 국내 주요 게임업체들이 대부분 참가해 사실상 업계를 대표하는 모임이 됐다. 또 회장사는 NHN, 회장은 NHN 김범수 대표가 맡았다. 협회는 게임업계 상호협력과 해외시장 개척, 한국 게임문화 ...

    한국경제 | 2004.04.28 11:37

  • 게임업계 대표 한국게임산업협회 출범

    NHN 등 국내 20여개 게임업체들로 구성된 한국게임산업협회는 28일 서울프라자호텔에서 출범식을 열고 공식 발족했다. 협회는 NHN.엔씨소프트.네오위즈.플레너스.웹젠.그라비티.넥슨.한빛소프트.소프트맥스.CCR.써니YNK 등 국내 주요 게임업체들이 대부분 참가해 사실상 업계를 대표하는 모임이 됐다. 또 회장사는 NHN, 회장은 NHN 김범수 대표가 맡았다. 협회는 게임업계 상호협력과 해외시장 개척, 한국 게임문화 해외전파 등의 사업을 함께 벌이고 ...

    연합뉴스 | 2004.04.28 00:00

  • 게임업계 대표 한국게임산업협회 출범

    NHN 등 국내 20여개 게임업체들로 구성된 한국게임산업협회는 28일 서울프라자호텔에서 출범식을 열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협회는 NHN.엔씨소프트.네오위즈.플레너스.웹젠.그라비티.넥슨.한빛소프트.소프트맥스.CCR.써니YNK 등 국내 주요 게임업체들이 대부분 참가해 사실상 업계를 대표하는 모임이 됐다. 또 회장사는 NHN, 회장은 NHN 김범수 대표가 맡았다. 협회는 ▲건전 게임이용문화 조성 ▲ 21세기 성장엔진으로서 게임산업 위상확립▲게임관련 ...

    연합뉴스 | 2004.04.28 00:00

  • 코트라, 게임산업 수출상담회 개최

    ... 이틀간 서울 염곡동본사에서 한국게임산업개발원과 함께 국내 게임산업 사상 최대 규모의 수출상담회를연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일본의 소니, 미쓰이상사, 게임온, 남코를 비롯해 아시아 10개국에서 26개사의 게임 퍼블리셔와 넥슨, 엑토즈 소프트, CCR 등 76개 국내 게임업체가참가해 수출상담을 벌일 예정이다. 코트라 관계자는 "현재 수출이 가능한 국내 게임업체가 100개가 채 안되는 점을감안하면 유력 게임업체가 대부분 이번 상담회에 참가하는 것으로 보면 ...

    연합뉴스 | 2004.04.21 00:00

  • SBS, 3D 애니 '범퍼킹 재퍼' 방송

    ... SBS프로덕션, 대원C&A, 손오공, 에펙스디지탈 등 4개사가 모두 35억원을 들여공동제작한 '범퍼킹 재퍼'는 스포츠 액션류의 3D 애니메이션. 2034년 미래의 작은 나라 코레에서 고물선에 사는 소년 '타이온'이 유령이 붙은범퍼카 '재퍼'를 발견해 범퍼크로스 경기에 도전한다는 내용이다. 한편 '범퍼킹 재퍼'는 게임개발사인 넥슨에 의해 온라인 게임으로도 개발돼 4월중 서비스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황정우 기자 jungwoo@yna.co.kr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thumbnail
    [게임 코리아] 2부ㆍ해외시장을 가다 : (1) '일본'

    한국 온라인게임의 일본 대공습이 시작됐다. 지난 99년 12월 넥슨의 '바람의 나라'가 일본에 처음 진출한 후 한국산 게임들이 '온라인게임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그라비티의 '라그나로크'는 1년6개월만에 동시접속자 8만9천명을 기록하며 일본 온라인게임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지난해 도쿄에서 열린 '라그나로크 페스티벌'엔 2만5천여명의 게이머들이 몰려 대성황을 이뤘다.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은 "열성팬들은 한국에서 2~3일 먼저 소개되는 ...

    한국경제 | 2004.04.01 00:00

  • 기업들, 온라인상 소비자 불만에 미온적

    ... 연체시 불친절한 언행, 개인 정보 유출, 일방적 대출 한도 조정등이 주류를 이뤘으며 쇼핑몰은 배송 지연과 환불 지연 또는 거부 등의 사례가 많았다고 공정위는 밝혔다. 한편 롯데백화점과 LG전자, 국민카드, 우리홈쇼핑, 삼성전자, 교보생명, 대한생명, 웅진코웨이개발, 현대해상, IPS㈜,넥슨,LG생활건강 등 12개 업체는 인터넷을 통해 제기된 불만에 대해 100%의 답변률을 나타냈다. (서울=연합뉴스) 김종수기자 jsking@yna.co.kr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소프트맥스, 테일즈위버 중국 수출

    ... 로열티로 받는 조건으로 수출한다고 밝혔다. 소프트맥스는 이같은 내용의 수출계약을 중국 게임배급사인 'CNCE(CNC Broadband Entertainment)'사와 맺었으며 양사간 협의를 거쳐 서비스 일정을 정할 방침이다. 소프트맥스가 넥슨과 공동 개발한 테일즈위버는 지난해 일본에 계약금 100만달러, 매출액의 30%를 로열티로 받는 조건으로 수출됐으며 지난해 10월 유료서비스를시작한 대만의 경우 4만명 이상의 동시접속자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게임업계, 거센 '바꿔' 열풍 .. "변신만이 살길"

    ...스템은 엔틱스소프트로,키드앤키드닷컴은 엔로그소프트로 개명했다. 대표이사를 교체하는 게임업체도 속출하고 있다. 프리스톤은 최근 신문기자 출신 정교민씨를 대표로 임명했고 이오리스는 최종호 전 엠드림 사장을 대표로 영입했다. 넥슨은 20대 전문경영인인 서원일씨를 대표로 선임했다. 게임업계 관계자는 "국내 온라인게임산업이 안정기에 접어들고 있는데다 경쟁도 치열해져 게임 이미지는 물론 회사 분위기 쇄신 차원에서 바꿔 열풍이 일고 있다"고 말했다. 박영태 기자...

    한국경제 | 2004.03.29 00:00